전체뉴스 91-100 / 1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康법무, 김부총리 두둔 눈길 ‥ "태풍 오기전 골프친게 무슨 문제"

    강금실 법무부 장관은 29일 이달초 김진표 경제 부총리가 태풍 '매미' 상륙 직전 제주도에서 골프를 치다가 물의를 일으킨 것과 관련, "태풍이 오기 전에 골프 친게 왜 문제가 되느냐"고 말했다. 강 장관은 이날 법조출입 여기자 및 여성 검사들과 가진 오찬에서 이같이 밝혔다. 강 장관의 이같은 발언은 최근 '태풍이 온다고 왜 대통령이 오페라를 보면 안 되는가'라고 주장해 물의를 일으킨 최낙정 해양수산부 장관과 맥을 같이 하는 것이다. 최 장...

    한국경제 | 2003.09.29 00:00

  • 송두율 교수 국가보안법 위반조사…康법무 "어떻게 처벌하나"

    국가보안법 위반 혐의를 받고 있는 재독 철학자인 송두율 교수에 대해 국가정보원이 조사하고 있는 가운데 강금실 법무장관(사진)이 송 교수에 대한 사법처리에 부정적인 견해를 밝혀 논란이 예상된다. 강 법무장관은 24일 서울지검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송 교수가 비록 독일국적자이지만 친북활동을 했다면 국가보안법을 위반한 것"이라고 전제한 뒤 "그러나 설사 송 교수가 북한 노동당 정치국 후보위원 '김철수'로 밝혀진다 하더라도 현재 북한 노동당 정치...

    한국경제 | 2003.09.24 00:00

  • "권력 쥐면 자기도취에 빠질 수 있다"<강법무 특강>

    강금실 법무장관은 15일 서울대 법대 초청으로 '법대생과의 대화' 시간을 갖고 6개월간의 장관직 재임기간 느낀 점과 한총련 문제, 국가보안법 등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털어놓았다. 강 장관은 법대생등 이 대학 학생 400여명이 모인 자리에서 "지난 6개월은 마치수습과정 같았다"며 "1학기를 넘기고 2학기를 맞이하는 학생의 심정"이라고 6개월간의 장관 생활에 대한 소회를 밝혔다. 강 장관은 "권력기관 안에 들어와 보니 권력이란 국민이 준 것인데...

    연합뉴스 | 2003.09.15 00:00

  • 강법무 "해임건의 거부 위헌아니다"

    강금실 법무부 장관이 김두관 행자부 장관에 대한 국회의 해임건의안과 관련, 대통령의 거부권 행사가 헌법에 위배되지 않는다는 견해를 밝혀 주목된다. 강 장관은 9일 `국정브리핑' 인터뷰에서 "해임 건의사유가 실질적 정당성을 갖지 못한다면 누가 이를 견제할 수 있겠느냐"며 "대통령이 거부권을 행사하는 것은현행 헌법에 위배되지 않는다"고 말했다. 강 장관은 다만 "법리적 해석보다는 정부와 국회가 서로를 존중하는 차원에서문제가 해결되길 바란다"며 ...

    연합뉴스 | 2003.09.09 00:00

  • "몸이 커지면 큰옷으로 갈아입어야".. 康법무

    강금실 법무부 장관은 5일 취임 6개월만에 서초동 서울지검 청사를 찾아 임직원 간담회를 갖고 "몸이 불면 큰 옷으로 갈아입듯 검찰개혁도 때가 되면 반드시 해야 하는 것"이라며 검찰개혁의 당위성을 강조하고 직원들을 격려했다. 이날 오전 10시 50분께 청사에 도착한 강 장관은 마중나온 정진규 서울고검장,서영제 서울지검장 등과 함께 반갑게 인사를 나누고 6층 지검장실에서 담소를 나눈후 청사 2층에 마련된 간담회장으로 들어갔다. 강 장관은 간담회...

    연합뉴스 | 2003.09.05 00:00

  • 康법무-宋검찰, "갈등없다" 한 목소리

    최근 감찰권 외부 이관과 검찰 중간간부 인사로강금실 법무장관과 송광수 검찰총장 사이에 갈등설이 불거지고 있는 가운데 두 사람이 4일 저녁 법무부와 대검 간부를 각각 대동하고 만찬 회동을 가져 양 기관간 갈등설을 잠재우는 계기가 됐는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과천 정부종합청사 부근의 한 `보신탕' 전문식당에서 이날 오후 7시부터 열린만찬에는 법무부에서는 정상명 차관을 비롯해 `검사출신' 실.국장들이, 대검에서는송 총장과 김종빈 차장 등 검사장급...

    연합뉴스 | 2003.09.05 00:00

  • 康법무, 법무협력협정 체결차 러시아 방문

    강금실 법무부 장관은 한국-러시아간 법무협력협정 체결 등을 위해 27일 오후 모스크바로 출국, 3박4일간 러시아를 공식방문한다. 강 장관은 이번 방문기간 러시아 연방 법무부 장관과 회담을 갖고 양국 법무부간 인적.물적 교류의 기반 조성 등의 내용을 담은 법무협력협정을 체결하고, 현재문안만 합의된 양국간 범죄인 인도조약의 조속한 체결을 촉구할 예정이라고 법무부는 밝혔다. 강 장관은 또 러시아 법무부에 한국 교민들에 대한 보호 조치와 함께 한국...

    연합뉴스 | 2003.08.27 00:00

  • 강법무, 취임 6개월 개혁행보 `가속화'

    건국 이래 최초로 여성으로서 법무부 수장에 임명돼 오는 26일로 취임 6개월을 맞는 강금실 법무장관의 거침없는 개혁 행보가 법조계 안팎의 주목을 받고 있다. 판사 출신으로 민변 부회장을 역임했던 강 장관은 사법시험 기수가 서울지검 부장검사와 같아 취임 당시 검찰 내부의 강력한 반발에 부딪혔지만 그 후유증이 서서히 사그라지면서 자신의 개혁 구상들을 하나씩 가시권에 드러내고 있는 것. 강 장관은 지난 2월27일 취임했지만 검찰 고위급 인사를 구...

    연합뉴스 | 2003.08.24 00:00

  • 康법무 "검찰감찰권 이관 연내결정"

    강금실(康錦實) 법무장관은 18일 검찰감찰권의 법무부 이관문제와 관련, "노무현(盧武鉉) 대통령도 하라는 취지이며, 현재 검토중"이라면서 "검토해 안이 나와야 하는데 올해안에 가부간 결정을 내야한다"고 말했다. 강 장관은 이날 청와대에서 열린 국무회의에 앞서 기자들과 만나 "(검찰에 대한 감찰권의 법무부 이관은) 개혁과제여서 미룰 수 없다"며 이렇게 말했다. 그는 법무부로 감찰권을 넘길 경우 검찰총장에 대한 감찰이 검찰이 자체적으로 감찰권을...

    연합뉴스 | 2003.08.18 00:00

  • 康법무도 대법관제청 자문위원직 사퇴

    강금실 법무장관이 박재승 대한변호사협회장에 이어 대법관 후보제청 자문위원회 위원직을 사퇴했다. 법무부 관계자는 13일 "강 장관이 어제 자문위원회 회의에서 퇴장한 뒤 자문위원직 사퇴서를 제출했다"며 "사퇴이유를 밝히는 것은 위원회에 대한 결례인 것 같아 적절하지 않다"고 말했다. 강 장관은 사퇴서에서 "사회 각계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대법관 후보를 제청해야 한다는 자문위원회 본래 취지와 달리 대법원이 기존 관행대로 대법관 후보를 제청하려는...

    연합뉴스 | 2003.08.1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