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1-130 / 1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총련 수배자 가족, 강법무에 항의 서한

    '한총련 정치수배자 가족모임'은 22일 5.18 기념식 방해사태 이후 강금실 법무장관이 `한총련 합법화 논의를 잠정 중단하겠다'고 밝힌 것과 관련, 강 장관에게 항의서한을 보냈다. 이들은 "이번 사태가 우발적이었다는 사실에 대해 청와대의 입장발표가 있었는데도 강 장관이 합법화 논의가 어렵게 됐다고 밝힌 것은 매우 실망스럽다"면서 "한총련 수배 문제의 심각성과 해결의 시급함을 이해하고 과감한 조치를 통해 고통의 실타래를 풀어주길 촉구한다"고 밝...

    연합뉴스 | 2003.05.22 00:00

  • 강법무 "`화물연대' 업무방해죄 적용"

    강금실 법무장관은 13일 "화물연대 파업 사태에대해서는 신중하고 적정한 수준의 공권력 행사가 필요하고, 불법성이 심각한 상태에 이른다면 주동자 등에 대해 업무방해죄로 처벌하는 것이 불가피하다"고 밝혔다. 강 장관은 이날 기자간담회에서 "지입차주들은 노동조합법상 노동자는 아니기 때문에 불법적인 `집단파업' 등을 벌일 경우 업무방해죄를 적용, 처벌할 수 있는 것으로 판례에 나와있다"고 말했다. 강 장관은 "공권력 행사는 과거 방식의 물리적 진압...

    연합뉴스 | 2003.05.13 00:00

  • 강법무, 공익 홍보 영상물 촬영

    강금실 법무부 장관은 12일 오후 과천 법무부 청사에서 소외된 청소년들에 대한 관심을 촉구하는 내용의 지하철 전광판용 공익 홍보 영상물 촬영을 했다. 1시간 여 진행된 이날 촬영에서 강 장관은 사회에 모범적으로 적응한 소년원 출신 청소년 5명과 함께 집무실과 법무부 청사 근처에서 대화를 나누는 장면 등을 찍었다. 20초짜리 이 홍보물은 편집과정을 거쳐 내달 초부터 지하철 1-4호선 열차 안에서 상영될 예정이다. (서울=연합뉴스) 조준형기자...

    연합뉴스 | 2003.05.12 00:00

  • "법원이 검찰 견제해야" .. 康법무, 제역할 강조

    강금실 법무장관은 7일 오전 서울 명동 은행회관에서 열린 국가경영전략연구원 주최 수요정책간담회에서 검찰권 견제를 위한 법원의 역할을 강조했다. 강 장관은 "법원이 검찰을 통제해서 수사상의 잘못을 시정해 줄 수 있도록 해야 한다"며 "영장발부의 주체는 엄연히 법원임에도 언론이 영장청구를 중심으로 보도하면서 (영장에 대한) 권한이 검찰에 있는 것으로 잘못 여겨지고 있다"고 지적했다. 판사 출신인 강 장관은 "그동안 법원이 검찰권을 제대로 견제하...

    한국경제 | 2003.05.07 00:00

  • "법원이 검찰 견제해야" .. 康법무, 제역할 강조

    강금실 법무장관(사진)은 7일 오전 서울 명동 은행회관에서 열린 국가경영전략연구원 주최 수요정책간담회에서 검찰권 견제를 위한 법원의 역할을 강조했다. 강 장관은 "법원이 검찰을 통제해서 수사상의 잘못을 시정해 줄 수 있도록 해야 한다"며 "영장발부의 주체는 엄연히 법원임에도 언론이 영장청구를 중심으로 보도하면서 (영장에 대한) 권한이 검찰에 있는 것으로 잘못 여겨지고 있다"고 지적했다. 판사 출신인 강 장관은 "그동안 법원이 검찰권을 제대로...

    한국경제 | 2003.05.07 00:00

  • 강법무 "외국인 지문날인제 폐지"

    강금실 법무부장관이 외국인 지문날인제도를 폐지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강 장관은 7일 서울 명동 전국은행연합회관에서 열린 국가경영전략연구원 주최간담회에서 국내 출입국관리 시스템의 미비점을 지적하면서 "2년 이상 국내에 거주하는 외국인을 대상으로 지문을 날인토록 하는 것은 잘못됐다고 생각한다"며 "투자하러 오는 사람들에게까지 그러면 곤란하니 (관련 법 조항을) 삭제하라고 했다"고밝혔다. 강 장관은 이에 앞서 지난달 3일 가진 기자간담회에서도 ...

    연합뉴스 | 2003.05.07 00:00

  • 강법무 "여론이 수사에 가장 큰 압력"

    강금실 법무부장관은 2일 오후 일산 사법연수원 대강당에서 '법무.검찰개혁'을 주제로 특별강연을 갖고 "여론이 수사에 미치는 영향이 우려스러울 정도"라고 밝혔다. 연수생들이 뽑은 `만나고 싶은 법조인' 1위에 올라 강사로 초빙된 강 장관은 "최근 나라종금 수사를 보면서 은밀해야 할 수사가 국민들의 알권리를 위해 노출되다 보니 엄청난 압력을 느낀다"며 "부임 이후 정치권 압력은 없어졌지만 여론이 수사에 영향을 미칠 정도가 아닌지 걱정된다"고 말했...

    연합뉴스 | 2003.05.02 00:00

  • 강법무 "여론이 수사에 가장큰 장애물"

    강금실 법무부장관은 2일 오후 경기도 고양 일산사법연수원 대강당에서 `법무.검찰개혁'을 주제로 1시간30여분간 진행된 강연에서여론이 수사에 미치는 영향이 우려스러울 정도라고 밝혔다. 최근 연수원생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에서 `만나고 싶은 법조인' 1위에올라 강사로 초빙된 강 장관은 "최근 나라종금 수사를 보면서 본질적으로 은밀해야할 수사가 국민들의 알권리 위해 노출되다보니 엄청난 압력을 느낀다"며 "정치권의압력은 부임이후 없어졌지만 여론...

    연합뉴스 | 2003.05.02 00:00

  • 강법무 정책보좌관에 민변변호사

    법무부는 강금실 장관 정책보좌관에 민주사회를위한 변호사 모임 소속의 이병래(34.사시 37회) 변호사를 내정한 것으로 24일 알려졌다. 장관 정책보좌관은 새정부 들어 신설되는 별정직으로 정책기조와 방향을 장관곁에서 조언하게 된다. 검찰 안팎에서는 이 변호사가 판.검사 경력이 거의 없고 법무부 실.국장들보다사시 기수가 20회 가량 차이가 나는 점 등을 들어 검찰개혁이 한층 거세질 것으로전망하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정주호 기자 jooho...

    연합뉴스 | 2003.04.24 00:00

  • 강법무 "감청 영장발부 조사"

    강금실(康錦實) 법무장관은 17일 국정원 도청의혹과 관련, 한나라당이 폭로한 문건 중 청와대 관계자가 국정원 감청자료라고 밝힌 박지원 전 청와대 비서실장과 일본인 사업가간의 통화내용 등 두 문건에 대해 "영장발부 여부를 조사하겠다"고 말했다. 강 장관은 이날 국회 법사위 업무보고에서 민주당 조순형(趙舜衡) 의원이 "통신비밀보호법상 국제전화라고 하더라도 영장없이 감청을 했다면 감청이 아니라 도청"이라며 "영장발부 여부를 확인했느냐"는 질문에 대...

    연합뉴스 | 2003.04.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