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1-140 / 1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강법무 "감청 영장발부 조사"

    강금실(康錦實) 법무장관은 17일 국정원 도청의혹과 관련, 한나라당이 폭로한 문건 중 청와대 관계자가 국정원 감청자료라고 밝힌박지원 전 청와대 비서실장과 일본인 사업가간의 통화내용 등 두 문건에 대해 "영장발부 여부를 조사하겠다"고 말했다. 강 장관은 이날 국회 법사위 업무보고에서 민주당 조순형(趙舜衡) 의원이 "통신비밀보호법상 국제전화라고 하더라도 영장없이 감청을 했다면 감청이 아니라 도청"이라며 "영장발부 여부를 확인했느냐"는 질문에 대해...

    연합뉴스 | 2003.04.17 00:00

  • 야, 강법무 국보법 발언 비난

    한나라당은 4일 강금실(康錦實) 법무장관의 `국가보안법 대체입법 필요' 발언과 관련, `이념 갈등을 야기시킬 발언'이라며 집중 비판을 가했다. 김영일(金榮馹) 사무총장은 주요당직자회의에서 "북한의 태도변화가 없는 한 현행 보안법을 유지해야 한다고 검찰총장이 밝힌 바 있다"며 "남북화해를 위해서는 대결주의도, 일방주의도 안된다는 것이 북핵문제를 통해 여실히 드러났다"고 지적했다. 김 총장은 "정부는 해결사지 `트러블 메이커'가 아니다"며 "흩...

    연합뉴스 | 2003.04.04 00:00

  • "康법무 보안법발언 부적절"

    한나라당은 4일 강금실 법무장관의 '국가보안법 대체 입법 필요'발언에 대해 "이념 갈등을 야기시키는 언행"이라고 비판했다. 김영일 총장은 이날 주요 당직자회의에서 "북한의 태도변화가 없는 한 현행 보안법을 유지해야 한다고 검찰총장도 밝힌 바 있다"며 "남북화해협력을 위해선 대결주의도 곤란하지만 일방주의도 안된다"고 지적했다. 김동욱 기자 kimdw@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4.04 00:00

  • 강법무 "국가보안법 대체입법 필요"

    강금실 법무장관은 3일 "통일, 국제화 시대 등 현실에 맞춰 기존 국가보안법을 대체할 새로운 법체계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강 장관은 이날 기자간담회를 갖고 사견임을 전제로 "기존 국가보안법은 남북적대관계에 매달린 법으로 현재 적용을 받는 사범도 10여명(기결수 기준)에 불과하다"며 "기존 개념을 뛰어넘는 새로운 패러다임의 법 체계가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그는 "남북 문제 뿐 아니라 국제범죄, 테러사태 등에 대비, 사회의 안녕과 질서를 지...

    연합뉴스 | 2003.04.03 00:00

  • 교통사고 벌금형 완화 검토 .. 康법무, TV출연 밝혀

    강금실 법무부 장관이 24일 주부들을 대상으로 하는 TV 아침프로에 출연해 "도로교통법을 위반할 때 물게 되는 벌금을 과태료나 범칙금으로 완화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강 장관은 "시민들이 도로교통법을 위반해 벌금을 내 전과자가 되는 경우가 많다"며 "늘어나는 전과자 수를 줄이는 방안의 일환으로 검토 중"이라고 말했다. 강 장관은 또 "재혼 가정의 어려움을 덜기 위해 재혼한 여성이 전 남편과 사이에서 낳은 자녀들의 성을 새 남편의...

    한국경제 | 2003.03.24 00:00

  • 강법무, TV대담프로 출연 '눈길'

    강금실 법무장관이 24일 오전 주부층 대상 TV아침 대담 프로그램에 출연, 자신의 성장기, 결혼과 이혼, 인권변호사 시절 등의 일화를 소개, 눈길을 끌었다. 강 장관은 장관 내정 직전 자신의 이혼을 둘러싼 소문에 대해 "전 남편이 졌던부채 문제만 해명하면 될 것이라고 생각했는데 언론에서 이를 이혼과 뒤섞어서 위장이혼이라며 약점을 잡으려는 것 같았다"며 섭섭한 감정을 토로했다. 그는 "전 남편과 합의 아래 좋게 이혼했고, 나 역시 주변 사람들...

    연합뉴스 | 2003.03.24 00:00

  • 강법무, TV대담프로 출연 '눈길'

    강금실 법무장관이 24일 오전 주부층 대상 TV아침 대담 프로그램에 출연, 자신의 성장기, 결혼과 이혼, 인권변호사 시절 등의 일화를 소개, 눈길을 끌었다. 강 장관은 장관 내정 직전 자신의 이혼을 둘러싼 소문에 대해 "전 남편이 졌던 부채 문제만 해명하면 될 것이라고 생각했는데 언론에서 이를 이혼과 뒤섞어서 위장이혼이라며 약점을 잡으려는 것 같았다"며 섭섭한 감정을 토로했다. 그는 "전 남편과 합의 아래 좋게 이혼했고, 나 역시 주변 사람...

    연합뉴스 | 2003.03.24 00:00

  • 강법무-송내정자 '심야회동'

    강금실 법무장관이 검사장급 이상 검찰 고위간부 후속인사 발표를 하루 앞둔 18일 자정무렵 송광수 검찰총장 내정자의 임시집무실이 있는 서울 서초동 검찰청사를 찾아가 송 내정자와 회동, 인사문제를 협의한 사실이 확인돼 시선이 쏠리고 있다. 그간 검찰 고위직 인사를 앞두고 장관이 검찰총장을 과천 정부청사나 시내 호텔로 불러들여 인사문제를 협의하는 것이 관례였다는 점에서 장관이 직접 총장 집무실을 전격 방문한 것은 상당히 이례적인 일이다. 이날 회...

    연합뉴스 | 2003.03.19 00:00

  • 검찰 고위직 人事 논의 '눈길' .. 康법무, 총장집무실 이례적 방문

    강금실 법무부 장관이 검사장급 이상 검찰 고위 간부 후속 인사 발표를 하루 앞둔 18일 자정께 송광수 검찰총장 내정자의 임시 집무실이 마련된 서울 서초동 서울고검 청사를 직접 찾아가 송 내정자와 인사문제를 협의한 사실이 확인돼 눈길을 끌고 있다. 그간 검찰 고위직 인사를 앞두고 장관이 검찰총장을 과천 청사나 시내 호텔로 불러들여 협의하는 것이 관례였다는 점에서 장관이 직접 총장 집무실을 방문한 것은 상당히 이례적인 일이다. 이날 회동은 강 ...

    한국경제 | 2003.03.19 00:00

  • 검찰 고위직 人事 논의 '눈길' .. 康법무, 총장집무실 이례적 심야방문

    강금실 법무부 장관이 검사장급 이상 검찰 고위간부 후속인사 발표를 하루 앞둔 지난 18일 자정무렵 송광수 검찰총장 내정자의 임시 집무실이 마련된 서울 서초동 서울고검 청사를 직접 찾아가 송 내정자와 인사문제 등 현안을 협의한 사실이 확인돼 눈길을 끌고 있다. 검찰 고위직 인사를 앞두고 장관이 검찰총장을 과천청사나 시내 호텔로 불러 인사문제를 협의하는 것이 관례였던 점에 비춰 장관이 총장 집무실을 방문한 것은 상당히 이례적인 일이다. 당초 강...

    한국경제 | 2003.03.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