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1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강법무, 송교수 사건에 `지휘권' 행사

    강금실 법무장관은 검찰의 재독 사회학자 송두율(59) 교수 사법처리와 관련해 송광수 검찰총장에게 지휘권을 행사할 것으로 알려졌다. 법무부 관계자는 14일 "서울지검 수사팀으로부터 아직 수사현황 등을 보고받지못했다"며 "수사결과를 보고받은 다음 검찰총장과 (최종 사법처리 방침에 대한) 협의과정을 거치게 되는 것은 당연한 일"이라고 말했다. 특히 노무현 대통령이 13일 국회 시정연설에서 송교수에 대한 법적 포용력을 강조하며 사실상 불기소 처리를...

    연합뉴스 | 2003.10.14 00:00

  • 검찰, 宋씨 사법처리 고심 ‥ 康법무 지휘권 행사 '관심'

    송두율 교수가 노동당 탈당과 독일 국적 포기 의사를 밝힌 가운데 검찰이 송 교수 사법처리 수위를 놓고 고심하고 있다. 특히 강금실 법무장관이 송 교수 사법처리와 관련해 송광수 검찰총장에게 지휘권을 행사할지 여부가 관심 대상이다. 서영제 서울지검장은 14일 오전 송 총장에게 그간의 수사결과와 사법처리에 대한 입장 등을 보고했다. 서 지검장은 이날 송 교수가 비록 노동당을 탈당하고 독일 국적을 포기하겠다고 밝혔지만 적극적인 전향서를 제출하지 ...

    한국경제 | 2003.10.14 00:00

  • 검찰, 송두율씨 구속기소 방침‥康법무 지휘권 행사 '관심'

    송두율 교수가 노동당 탈당과 독일 국적 포기 의사를 밝힌 가운데 검찰이 송 교수 사법처리 수위를 놓고 고심하고 있다. 서영제 서울지검장은 14일 오전 송광수 검찰총장에게 그간의 수사 결과와 사법처리에 대한 입장 등을 보고했다. 서 지검장은 이날 송 교수가 비록 노동당을 탈당하고 독일 국적을 포기하겠다고 밝혔지만 적극적인 전향서를 제출하지 않고 있어 기존 국가보안법 위반사범과의 형평성을 고려해 구속 등 기소 방침을 건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

    한국경제 | 2003.10.14 00:00

  • 康법무, "최도술씨 사건 9월초 청와대 보고"

    강금실 법무장관은 10일 "최도술씨가 SK 비자금사건에 연루된 사실을 9월초께 청와대에 보고했다"고 밝혔다. 강 장관은 이날 법무부에 대한 국회 법사위 국정감사에서 "청와대가 최씨 혐의를 인지한 시점이 최씨가 8월17일 청와대에서 사직하기 이전이 아닌가"라는 통합신당 천정배 의원의 질문에 이같이 답변했다. 강 장관은 특히 "최씨의 혐의에 대해 검찰로부터 두어번 보고를 받았고 정확한 시점은 기억이 나지 않지만 출금 해제 요청 전에 보고를 받은...

    연합뉴스 | 2003.10.10 00:00

  • 강법무, 송교수 관련 발언 사과

    강금실 법무부장관은 10일 과천 법무부청사에서 열린 법무부에 대한 국회 법사위의 국정감사에서 국가보안법 위반 혐의를 받고 있는송두율 교수와 관련한 자신의 발언에 대해 사과했다. 강 장관은 한나라당 김용균 의원이 강 장관의 송교수 관련 발언이 부적절했다고 지적하자 "시기적으로 적절치 못했다. 오해소지가 있는 부분에 대해 이 자리에서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강 장관은 송교수가 입국하고 이틀이 지난 지난달 24일 서울지검 출입기자와의 간담회에서 ...

    연합뉴스 | 2003.10.10 00:00

  • 민주 "康법무 좌파적 시각"

    민주당 유종필(柳鍾珌) 대변인은 9일 `송두율(宋斗律) 교수의 입국은 결과적으로 우리 체제를 선택한 것으로 보인다'는 강금실(康錦實) 법무장관의 발언에 대해 "대통령과 장관 등 최고위직 인사들이 송씨 사건과 관련해 부적절한 발언을 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유 대변인은 "엄정한 법집행이 사명인 법무부 장관은 좌파적 관점보다는 중도나우파적 관점을 가지고 직무를 수행해야 한다"며 "좌파시각의 사람이 맡아야 할 자리와 우파 시각의 사람이 맡아야 할 ...

    연합뉴스 | 2003.10.09 00:00

  • "송교수 남한체제 택한 것으로 보여" .. 康법무

    강금실 법무부장관이 국가보안법 위반 혐의로 검찰조사를 받고 있는 송두율 교수의 이번 입국은 그가 남한 체제를 선택한 것을 의미한다는 견해를 밝혀 주목된다. 강 장관은 7일 형사정책연구원에서 대검, 법무부, 서울지검 검사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정전 50년 한국전쟁의 성격'이라는 주제로 열린 화요강좌에 참석, 자유토론때 "송교수의 입국은 결과적으로 우리 체제를 선택한 것으로 보인다"는 취지의 발언을 했다고 한 참석자가 전했다. 이날 강 장...

    연합뉴스 | 2003.10.08 00:00

  • "송두율씨 입국은 南체제 선택한것" ‥ 康법무 발언 논란

    강금실 법무부 장관이 국가보안법 위반 혐의를 받고 있는 송두율 교수 처리 문제와 관련, 구설수에 올랐다. 강 장관은 지난 7일 공안 검사들이 참석한 검찰 내부 모임에서 "송 교수의 입국은 결과적으로 우리 체제를 선택한 것으로 볼 수 있다"는 취지의 발언을 했다. 이에 대해 검찰 일각에서는 "귀국 자체를 '전향'으로 해석해 관대한 처벌을 해야 한다는 말로 해석할 수 있다"는 비판이 일고 있다. 강 장관은 지난달 24일 기자들과의 오찬 간담회...

    한국경제 | 2003.10.08 00:00

  • 강법무 "요즘 판사들 보수적"

    강금실 법무장관은 지난 8월 대법관 제청파문과관련, 29일 "요즘 법관들은 예전보다 더 보수적인 것 같다"고 말했다. 강 장관은 이날 여기자들과 만나 "판사들의 연판장 사태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사건에 대해서는 판결로 얘기해야 하지만 행정부분에 대해서는 의견을 낼 수 있는 것 아니냐"고 말했다. 강 장관은 지난 93년 사법파동 당시 50여명의 서울지법 민사단독판사중 38명이나 동의했던 사례를 예시하며, "이번에는 140여명만...

    연합뉴스 | 2003.09.29 00:00

  • 康법무-김용담 대법관 `사법파동' 신경전

    강금실 법무장관과 김용담 대법관이 지난 8월 소장판사들의 연판장 사태 등 사법파동과 관련, 시각차를 내비쳐 눈길을 끌고 있다. 강 장관은 29일 법조출입 여기자 간담회에서 "93년 사법파동 당시에는 서울지법에 있는 단독판사 40명 가운데 28명이나 동의했지만 이번에는 전국적으로 140여명만참여했다. 이유는 알 수 없지만 판사들이 보수화된 것 같다"고 지적했다. 강 장관은 지난 8월 대법관 제청자문위 회의에서 퇴장한 사건과 관련, "국정감사...

    연합뉴스 | 2003.09.2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