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391-20400 / 20,57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방송사 쥐고 흔드는 신권력

    ... HQ 소속의 공효진 장혁 등이 주연으로 나서는 등 싸이더스 소속 연예인이 주요 배역을 맡았고, 인기 오락 프로그램 MBC '무한도전'과 SBS '야심만만'에는 진행자와 고정 패널로 각각 팬텀엔터테인먼트 소속의 유재석과 노홍철, 강호동과 강수정이 출연하고 있다. 최근 끝난 SBS 드라마 '눈꽃'의 경우는 주연으로 나선 젊은 남녀 연기자가 SM엔터테인먼트 소속의 고아라와 기범이였다. 기범의 경우 시트콤을 통해 얼굴을 비쳤지만 정극의 주연으로 나설 정도의 연기력을 갖춘 ...

    한경Business | 2007.04.02 11:01

  • '무한경쟁' 전문 기획사

    ... 업계의 '공룡'으로 자리매김했고 이에 따라 쇼 오락 프로그램에 절대적인 영향력을 미칠 수 있게 됐다는 것이다. 이와 관련, 팬텀의 이주현 이사는 “예능 프로그램은 드라마에 비해 제작비가 적게 들어 안정적인 수익 창출이 가능한 데다 강호동이 진행하는 이 중국에 진출하는 등 드라마에서 시작된 한류 열풍이 예능 분야로 옮겨가고 있다”며 “ 등 오락 프로그램의 자체 제작 경험을 결합해 시너지 효과를 낼 것”이라고 말했다. '한 우물로는 생존 어렵다' 엔터테인먼트 업계가 대형화되고 ...

    한경Business | 2007.04.02 10:58

  • 연예산업 어디까지 왔나

    ... 연예인 매니지먼트 등 고른 포트폴리오를 갖춰야 리스크를 피할 수 있다. 대표적인 기업은 팬텀엔터테인먼트그룹(이하 팬텀)이다. 지난해 도너츠미디어(옛 팝콘필름), 올해 DY엔터테인먼트를 인수하며 'MC 천하통일'을 이뤘다. 팬텀은 이미 강호동 신정환 박경림 MC몽 등 대어 MC를 대거 확보하고 있었다. 여기에 신동엽 유재석 김용만 노홍철 강수정 이혁재 송은이 등이 소속된 DY까지 '먹은' 것이다. 최근 팬텀은 MBC의 스타 아나운서 김성주까지 영입하면서 '예능 프로그램의 ...

    한경Business | 2007.04.02 10:54

  • 〈사원의 마음가짐〉

    ... 고르라는 것. 책은 실패한 투자 사례도 소개한다. 실수의 가능성은 늘 열려 있으며 그를 통해서도 교훈을 얻을 수 있다는 설명이다. 〈그림과 함께 보는 조용헌의 담談화畵〉 조용헌 지음/랜덤하우스/228쪽/1만3000원 자칭 타칭 '강호동양학자'인 조용헌 작가의 신작이다. 사주, 풍수, 한의학 등 강호동양학의 눈으로 해석한 인생사다. 논리와 학문이 아닌 세상과 부딪히며 살아가는 37가지의 이야기를 담아냈다. 논개의 팔자, 노무현 대통령의 사주 등 이색적인 주제를 담은 ...

    한경Business | 2007.03.21 10:22

  • 인기연예인 66명 "인격권 등 침해" 소송

    강호동,권상우,김혜수,문근영,배용준씨 등 톱스타 연예인 66명이 인격권 등을 침해당했다며 소송을 제기했다. 소송을 낸 연예인들은 강호동, 권상우, 김혜수, 문근영, 배용준, 전지현, 정우성씨 등 인기 영화배우와 탤런트 등이 총 망라돼 있다. 21일 서울중앙지법에 따르면 이들은 "사이버 모의 증권시장에서 원고들의 초상과 성명이 주식거래 대상이 되면서 인격권 등을 침해당했다"며 사이버 증권시장을 운영하는 엔스닥㈜을 상대로 초상ㆍ성명을 사용하지 말 ...

    연합뉴스 | 2007.03.21 00:00

  • MC계 장악한 팬텀, 방송가 구도 흔들까

    ... 스타는 분명 큰 무기지만 만사형통은 아닌 것. 그런데 비슷한 상황이 2007년 방송계에 재현되고 있다. 최근 팬텀엔터테인먼트가 DY엔터테인먼트를 인수하면서 내로라 하는 MC들이 모두 한 회사 소속이 된 것. 유재석 신동엽 강호동 강수정 김성주 유정현 임백천 지상렬 신정환 등이 한솥밥을 먹게 된 상황은 방송사 예능국에 긴장감을 불어넣고 있다. 팬텀엔터테인먼트는 향후 자회사 도너츠미디어를 통해 예능ㆍ오락프로그램도 제작할 계획을 밝히며 자사 MC들을 투입하겠다는 ...

    연합뉴스 | 2007.03.19 00:00

  • thumbnail
    강수정 "노현정 결혼·은퇴 소식에 안도감 들었다"

    ... 비교로 내심 속상했었는데 결혼과 동시에 은퇴 선언을 하자 선배로서 안타깝긴 했지만 왠지 모를 안도감 만큼은 어쩔 수 없었다" 강수정 전 KBS 아나운서가 후배 노현정 은퇴와 관련해 자신의 솔직한 심경을 처음으로 방송에서 밝혔다. 강호동, 박수홍 등과 SBS '야심만만'의 공동 진행을 맡고 있는 강수정은 12일 방송에서 '후배가 나보다 한 수 위라고 느껴질 때'라는 주제로 대화를 나누던 중 노현정 이야기를 꺼냈다. 평소 절친한 선후배 사이였지만 3~4년 정도 늦게 ...

    한국경제 | 2007.03.12 00:00 | saram001

  • 조수봉 팬텀엔터 대표 "M&A 일단락 … 실적개선 주력"

    ... 신동엽 유재석 등이 속해 있는 DY엔터의 경우 팬텀과 국내 오락연예 프로그램 MC시장을 양분해왔다는 점에서 양사의 결합이 기업가치 제고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주목된다. 조 대표는 "신동엽씨가 DY엔터의 지분을 유지한 채 합류하고 강호동 윤종신 등이 소속사를 옮기면서 팝콘의 유상증자에 참여한 것은 제작,매니지먼트,MC 등을 수직화하겠다는 팬텀의 구상에 대한 믿음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잇단 기업 인수에 따른 현금유동성 문제와 관련,조 대표는 "팬텀은 추가 유상증자 ...

    한국경제 | 2007.03.11 00:00 | 김형호

  • thumbnail
    김성주 "솔직히 이렇게 추울 줄 몰랐다"

    ... MBC에 사표를 제출하고 팬텀엔터테인먼트와 5년 전속계약을 맺은 김성주 전 아나운서가 "이제는 방송인"이라며 스포츠 중계에서 적성을 살리겠다는 계획을 내놨다. 김성주는 6일 오후 서울 프라자호텔에서 기자회견을 자청해 "유재석과 강호동, 신동엽 씨와 예능 프로그램으로 경쟁해서 이길 거라 생각하지 않지만 제가 스포츠 중계는 잘할 수 있다"며 "방송사가 연합해 중계방송하던 시절은 끝났고 회사(팬텀엔터테인먼트)가 스포츠 중계를 체계적으로 잘할 수 있게끔 지원해주기로 약속해 ...

    연합뉴스 | 2007.03.06 00:00

  • '스타킹'서 앞 못 보는 피아노 신동 화제

    ... 방송된 '놀라운 대회 스타! 킹'에서 다시 한번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일반인이 재능을 뽐내는 프로그램인 '놀라운 대회 스타! 킹'에서 예은이는 '5살 천재 모차르트'라는 설명과 함께 무대에 올랐다. 앞을 못 보는 탓에 MC인 강호동에게 "피아노가 어디에 있느냐"며 피아노의 위치를 물은 예은이는 피아노 앞에 앉은 후에는 '엘리제를 위하여' '즉흥환상곡' 등의 연주곡을 자연스럽게 선보였다. 이어 패널로 출연한 가수 노사연의 노래 '만남'에 맞춰 반주를 하기도 했다. ...

    연합뉴스 | 2007.03.0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