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21 / 2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새해를 열며] 나의 살던 고향은..金周榮 <소설가>

    ... 콩밭 고랑에 들어서면 물오리 헤엄치듯 사래 긴 밭의 김을 단숨에 매고 벌떡 일어서곤 했다. 길거리에서 소똥이나 개똥을 보면 주워다 거름더미에 보태온 알뜰한 농사꾼이었다. 역시 평생 농사만 짓다가 지금은 중풍으로 자리보전하고 있는 ... 사례를 수 없이 겪었다는 것이다. 씨앗을 뿌린 뒤 그것을 길러 가을걷이해 곳간에다 쌓을 때까지 단 한순간도 돌발사태에 대비하는 긴장감을 늦출 수 없는 것이 바로 농사일이라는 말이었다. 더욱이 요사이는 곳간에 쌓아둔 곡식가마를 몽땅 ...

    한국경제 | 2003.01.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