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6,11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조은산 "진중권, 예형 아닌 관우·장비…거대여당 독선 역겹다"

    ... 교수를 예형이 아닌 관우나 장비에 비유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안산문화재단의 대표이사(김미화)와 감성의 헌법학자 그리고 촛불 가수들과 청산가리 여배우(김규리)와 같은 오호대장군들이 지금의 야당에는 전무하고 개콘(개그콘서트)과 같은 마당놀이도 사라진 판국에 177석의 거대 여당에 맞서 세 치 혀와 글월로 외로이 고군분투하는 그를 예형 따위가 아닌 관우, 장비에 비유해도 크게 무리는 아니지 않겠는가"라고 했다. 조은산은 또 "박진영 ...

    한국경제 | 2020.10.15 10:14 | 김수현

  • thumbnail
    [TEN 인터뷰] "트로트 가수 김재롱입니다"…'11Kg 감량' 김재욱, 부캐로 '인생 한방'

    ... 대비하려고 식사량 조절, 운동 등에 신경 쓰고 있다"고 털어놨다. 김재욱은 2005년 KBS 20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했다. 최근 '개그콘서트'의 폐지 소식은 그래서 더 뼈아프다. 그는 "'개콘'에서 나고 자랐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집이 사라진 기분"이라며 한숨을 쉬었다. 그러나 김재욱은 마냥 축 처져있지 않았다. 그는 "하늘의 뜻일 수 있다. 공개 코미디가 고착화되고 있었다. 이대로는 고인물이 ...

    텐아시아 | 2020.09.30 08:35 | 노규민

  • thumbnail
    [TEN 인터뷰] '개그맨→트로트 가수' 박성호 "'부캐' 창시자는 바로 나'"

    ... 아니라 온전히 가수로서요. 그래도 무대에서 모자를 벗으면 개그맨, 쓰면 가수라는 작은 설정은 줬어요. '1가구 2주택'처럼 '1성호 2캐릭' 같은 느낌이요." 박성호는 KBS2 '개그콘서트'(개콘)를 통해 '갸루상', '스테파니' 등 캐릭터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최근 폐지된 '개콘'에 대해 박성호는 "세상에 영원한 건 없지 않나"면서 안타까움과 함께 애틋한 ...

    텐아시아 | 2020.08.27 13:45 | 김지원/이승현

  • thumbnail
    '부코페' 김준호 "힘든 시기…웃음 사라져"

    ... 확산으로 웃음에 목말라 있는 국민들을 위로하기 위해 다양하고 수준높은 코미디 공연과 부대 행사로 찾아갈 전망이다. 올해엔 6개국 28개팀이 참여했다. 해외에서 참여하는 4개 팀은 영상으로 동참했다. 김준호는 "'개콘' 폐지 이후 유튜브 채널을 만들고 다양한 연습을 하고 있다"며 "그런 콘텐츠들을 JTBC '장르만 코미디'에서 협업해서 하는 경우도 있고, 각 팀마다 다른 방식으로 필살기를 준비 중이다"고 ...

    연예 | 2020.08.03 18:14 | 김소연

  • thumbnail
    '부코페' 김준호 "'개콘' 사라지고 신인들 설 자리 줄어들어…"

    ... '부코페' 측은 "KBS 막내 기수 개그맨들을 이번 개막식에 초청했다"며 "깜짝 무대를 선보이려 준비 중이다. 열심히 연습하고 있다"면서 관람을 당부했다. 김준호 역시 "'개콘' 폐지 이후 유튜브 채널을 만들고 다양한 연습을 하고 있다"며 "그런 콘텐츠들을 JTBC '장르만 코미디'에서 협업해서 하는 경우도 있고, 각 팀마다 다른 방식으로 필살기를 준비 중이다"고 ...

    연예 | 2020.08.03 17:54 | 김소연/변성현

  • thumbnail
    코로나19·'개콘' 폐지…개그 보릿고개, '부코페'로 타파할까(종합)

    ... 개그맨들이 설 자리가 많이 줄어들었다"며 "이번 '부코페'를 통해 이들의 활약이 널리 알려졌으면 좋겠다"는 바람도 숨기지 않았다. "코미디는 계속 돼야 한다" '개콘' 1회부터 활약했던 개그맨 박성호는 MBC '라디오스타'에서 화제를 보였던 '요들뽕'을 선보이면서 '부코페'에 대한 기대감을 끌어 올렸다. 박성호는 "100% 라이브"라고 ...

    연예 | 2020.08.03 12:20 | 김소연

  • thumbnail
    '가치 들어요' 정태호, 개콘 폐지 당시 심경 고백 “내가 한 게 얼만데”

    개그맨 정태호가 개그콘서트 마지막 방송이 결정 된 후 심경을 고백한다. 오는 21일 방송되는 ‘모두의 강연-가치 들어요’(이하 ‘가치 들어요’)는 마음의 힐링과 지식을 함께 채울 수 있는 쌍방향 콜라보 강연쇼다. ‘어쩌면 우리가 듣고 싶었던 이야기’라는 타이틀로 공감과 위로, 힐링을 전하며 매회 ‘소통 전문가’와 ‘지식 전문가’로 구성된...

    스타엔 | 2020.07.20 17:05

  • thumbnail
    이 시국에 술 먹고 운전…노우진, 음주운전 적발로 입건

    ... 최근에는 개인 유튜브 채널을 통해 '개그콘서트' 폐지에 대한 솔직한 생각을 밝히기도 했다. 당시 그는 "폐지설을 듣고 조금 씁쓸했다. 저뿐만 아니라 많은 개그맨들도 이런 생각을 하지 않을까 싶다. 근데 '개콘이 왜 없어져?'라는 느낌은 아니라는 게 더 씁쓸하다"고 아쉬운 마음을 전했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연예 | 2020.07.17 16:07 | 김수영

  • thumbnail
    "재혼 NO, 아이 낳을 생각 없어"…'라스' 채정안, 반전 똘끼+호탕 매력 폭발 [종합]

    ...uo;에 입성해 칼을 간 듯한 개인기쇼를 풀어내며 활약했다. 특히 KBS2 ‘개그콘서트’가 폐지된 후 요들송 장인으로 새로운 도전을 시작하고 있다고 근황을 전했다. 박성호는 “’개콘’이 한순간에 없어지자 어떤 무대라도 서야겠다고 생각했다”며 ‘가요무대’에 도전한 이유를 밝혔다. 또 요들과 트로트를 섞은 ‘요들뽕’ 장르 도전 의욕을 내비치며 즉석에서 ...

    텐아시아 | 2020.07.16 09:19 | 태유나

  • thumbnail
    '라스' 채정안, '차도녀' 넘는 '도른美' 입담+호탕매력 폭발

    ... ‘라스’에 입성해 칼을 간 듯 개인기쇼를 풀어내며 활약했다. 특히 ‘개그콘서트’가 폐지된 후 요들송 장인으로 새로운 도전을 시작하고 있다고 근황을 전했다. 박성호는 “’개콘’이 한순간에 없어지자 어떤 무대라도 서야겠다고 생각했다”며 ‘가요무대’에 도전한 이유를 밝혔다. 또 요들과 트로트를 섞은 ‘요들뽕’ 장르 도전 의욕을 내비치며 즉석에서 ...

    스타엔 | 2020.07.16 08: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