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19,1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2학기 전면 등교한다는데…학생 접종 계획 고3 빼면 없다

    ... 대상으로 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 계획은 고3을 제외하고 마련되지 않아 우려를 낳고 있다. 교육부 관계자는 16일 "(현재로선) 학생에 대한 접종 계획은 고3 말고는 없다"고 밝혔다. 교육부는 7월 개편되는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와 연계해 2학기부터 유치원과 초·중·고등학교 전 학년의 전면 등교 수업을 추진하겠다고 밝힌 상태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계속되는 코로나19 여파로 등교 수업이 차질을 빚으면서 학생들의 ...

    한국경제 | 2021.05.16 06:21 | YONHAP

  • thumbnail
    스타트업 벤처기업은 정부의 정책 활용을 잘 해야 한다

    ... 사로 집계되는 등, 국내 경제에 벤처기업이 미치는 영향이 크기 때문에 한국형 창업문화를 조성한 유망 기술개발을 적극 지원할 예정입니다. 2018년 1월 말에는 한국의 벤처기업을 활성화시키기 위해 `벤처기업 확인제도`를 민간주도로 개편하였습니다. 벤처 인증제도는 국가에서 기업을 인증해주는 제도로 벤처 인증, 메인비즈, 이노비즈 등이 있고 업종에 따라 녹색 인증, 품질 인증, 규격 인증 등으로 활용됩니다. 벤처기업으로 인증된 기업은 다양한 지원 및 혜택을 누릴 수 ...

    한국경제TV | 2021.05.15 20:32

  • thumbnail
    축구장 덮친 콜롬비아 시위 최루가스…선수들 "생애 최악"

    ... 안에 있기조차 힘들었다"고 말했다. 상대 팀인 콜롬비아 아메리카 데칼리의 헤르손 곤살레스 감독은 "이런 상황에서 경기하는 건 거의 불가능하다"며 "콜롬비아의 상황에 큰 좌절감을 느낀다"고 한탄했다. 콜롬비아에선 정부의 세제개편이 촉발한 시위가 지난달 28일 이후 전국에서 이어지고 있다. 지난 12일 같은 경기장에서 펼쳐진 아르헨티나와 콜롬비아팀의 코파 리베르타도레스 경기 역시 최루가스로 어려움을 겪었으며, 또 다른 도시 페레이라에서의 경기는 시위로 인해 킥오프가 ...

    한국경제TV | 2021.05.15 08:55

  • thumbnail
    신규 확진 700명대…수도권·호남권 확산세 이동량 증가 `불안`

    ... 지난주 204.4명으로 직전 주(210.1명)보다 5.7명 줄었으나 호남권의 경우 직전 주 28.1명에서 지난주 44.3명으로 오히려 16.2명 늘었다. 앞서 당국은 지난 3일 전남 22개 시군 전체에 대해 완화된 거리두기 개편안 1단계를 적용하고 사적모임 인원을 6명까지 허용한 바 있다. 이런 가운데 최근 고령층 확진자가 늘고 노인이용시설 내 집단감염까지 발생하면서 위중증 환자 증가, 75세 이상 중증화율 상승 현상 등도 나타나고 있어 방역의 `부담` ...

    한국경제TV | 2021.05.15 08:55

  • thumbnail
    '1주택자 감면은 OK'…부동산세 완화 방안 다음주 윤곽

    ... 종부세와 양도세 완화 문제는 급하게 결론을 내기보다 여론의 추이 등을 봐가면서 충분한 당내 또는 당정 간 소통과 숙의를 거칠 것으로 보여 이달 중 방향이 결정되지 않을 수도 있다. 다음 달 1일은 보유세인 재산세와 종부세의 과세 기준일이다. 또 지난해 강화된 양도세 중과 시행일이기도 하다. 따라서 다음 주 중에 세제 개편의 윤곽이 잡혀야 이달 중 관련 법 개정안의 처리가 가능하다. 이송렬 한경닷컴 기자 yisr0203@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5.15 08:52 | 이송렬

  • thumbnail
    주택 재산세 완화 'OK'…종부세·양도세는 '오리무중'

    재산세 개편안 다음주 윤곽 전망…이달 처리에 속도 말 많고 탈 많은 재산세, 종합부동산세, 양도소득세 등 부동산세 완화 방안의 윤곽이 다음 주 드러날 전망이다. 여당인 더불어민주당과 정부, 청와대는 이번 주말과 다음 주에 걸쳐 본격적으로 부동산 세제 개편 방안 조율에 나선다. 1주택자의 재산세 감면 기준을 현행 6억원에서 9억원으로 올리는 방안은 당정청이 공감하는 것으로 보인다. 관건은 종부세와 다주택자 양도세다. 이 부분은 워낙 당정 간 ...

    한국경제 | 2021.05.15 05:30 | YONHAP

  • thumbnail
    축구장 덮친 콜롬비아 시위 최루가스…선수들 눈물·콧물

    ... 안에 있기조차 힘들었다"고 말했다. 상대 팀인 콜롬비아 아메리카 데칼리의 헤르손 곤살레스 감독은 "이런 상황에서 경기하는 건 거의 불가능하다"며 "콜롬비아의 상황에 큰 좌절감을 느낀다"고 한탄했다. 콜롬비아에선 정부의 세제개편이 촉발한 시위가 지난달 28일 이후 전국에서 이어지고 있다. 지난 12일 같은 경기장에서 펼쳐진 아르헨티나와 콜롬비아팀의 코파 리베르타도레스 경기 역시 최루가스로 어려움을 겪었으며, 또 다른 도시 페레이라에서의 경기는 시위로 인해 킥오프가 ...

    한국경제 | 2021.05.15 05:07 | YONHAP

  • thumbnail
    오늘 700명 아래…수도권·호남권 확산세속 이동량 증가 '불안'

    ... 늘었다. 이에 전남도는 확진자가 다수 발생한 여수시, 순천시, 광양시, 고흥군에 대해 '사회적 거리두기'를 2단계로 격상하는 등 자체적으로 방역 조치를 강화했다. 앞서 당국은 지난 3일 전남 22개 시군 전체에 대해 완화된 거리두기 개편안 1단계를 적용하고 사적모임 인원을 6명까지 허용한 바 있다. 이런 가운데 최근 고령층 확진자가 늘고 노인이용시설 내 집단감염까지 발생하면서 위중증 환자 증가, 75세 이상 중증화율 상승 현상 등도 나타나고 있어 방역의 '부담' ...

    한국경제 | 2021.05.15 04:30 | YONHAP

  • thumbnail
    콜롬비아 시위 격전지 칼리, 도로봉쇄에 식량·연료난까지

    ... 있는 주유소엔 2㎞ 밖까지 주유 행렬이 늘어섰다. 시위의 혼란을 피하기 위해 여러 상점이 문을 닫았는데, 문을 연 슈퍼마켓에도 텅 빈 선반이 늘어났다. 지난달 28일부터 콜롬비아 전역에서 계속되는 이번 시위는 이반 두케 정부의 세제개편으로 촉발됐다. 중산층과 서민의 세 부담을 가중하는 개편안에 반발해 노동자, 학생 등을 중심으로 거센 시위가 이어지자 두케 정부는 개편안을 철회했다. 그러나 이후에도 시위대는 빈곤과 불평등, 경찰 폭력 등에 항의하며 시위를 이어가고 ...

    한국경제 | 2021.05.15 02:27 | YONHAP

  • thumbnail
    케냐 고등법원 "대통령 주도의 헌법개정 캠페인은 불법" 판결

    ... "헌법개정을 시도한 대통령을 상대로 민사소송이 제기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2018년 케냐타 대통령과 라일라 오딩가 야당 대표는 직전 연도에 치른 대선 부정 시비로 충돌한 이후 극적으로 만나 총리제 신설 등 국정 개편 내용을 담은 국가화합구상(BBI)에 합의했다. 이들은 지난 몇 달간 BBI에 대한 국민의 의견을 묻고 각 지방정부에 찬반 의사를 묻는가 하면 헌법 개정안을 의회에 제출해 찬성을 끌어냈다. 하지만 이번 법원 판결은 내달 국민투표를 ...

    한국경제 | 2021.05.14 21:3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