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3,2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재명, 개헌론에 "경국대전 고치는 일보다 국민 구휼 더 중요"(종합)

    전직 대통령·이재용 부회장 사면론에는 "대통령께서 결정하실 일" "기본소득 지상 명제 아냐, 국민적 합의 해야" 이재명 경기지사는 18일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전 대표의 개헌론에 대해 "민생이 가장 중요하다. 경국대전을 고치는 일보다 국민들의 구휼이 훨씬 더 중요한 시기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이날 오후 광주 국립 5·18 민주묘지를 참배하고 기자들과 만나 최근 이 전 대표 등 당내 대권 주자를 중심으로 제기되는 개헌론에 대해 이 ...

    한국경제 | 2021.05.18 18:26 | YONHAP

  • thumbnail
    "5·18 호남민심 잡아라" 與·野 앞다퉈 광주로

    ... ‘임을 위한 행진곡’을 제창하기도 했다. 일부 보수 인사들이 따라 부르지 않았던 과거와 달라진 모습이었다. 야당 일각에선 5·18 정신을 헌법 전문에 담자는 ‘5·18 개헌론’도 제기됐다. 성일종 국민의힘 의원은 이날 라디오 인터뷰에서 개인 의견을 전제로 “(5·18 정신을 헌법에 명문화하는) 원포인트 개헌에 찬성한다”는 뜻을 밝혔다. 성 의원과 정운천 국민의힘 의원은 ...

    한국경제 | 2021.05.18 17:31 | 이동훈

  • thumbnail
    與 빅3의 5·18 메시지…국가폭력 규명·尹 직격·檢言 개혁

    ... 시도했다. 이 전 대표는 연초 호남 지지세 이탈의 계기가 된 '전직 대통령 사면론' 발언에 대해서도 "시기와 방법이 좋지 않았다. 국민의 뜻을 충분히 헤아리지 못했다"고 거듭 몸을 낮췄고, '기본권'과 '평등권'을 화두로 한 개헌론도 이어갔다. 정세균 전 국무총리는 검찰·언론이라는 양대 개혁을 광주 정신과 연계하는 것으로 차별화를 시도했다. 정 전 총리는 이날 페이스북 글에서 "오늘의 광주항쟁은 검찰개혁, 언론개혁"이라며 "반성할 줄 모르면 반성하는 법을 ...

    한국경제 | 2021.05.18 17:30 | YONHAP

  • thumbnail
    이재명, 개헌론에 "경국대전 고치는 일보다 국민 구휼 더 중요"

    전직 대통령·이재용 부회장 사면론에는 "대통령께서 결정하실 일" 이재명 경기지사는 18일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전 대표의 개헌론에 대해 "민생이 가장 중요하다. 경국대전을 고치는 일보다 국민들의 구휼이 훨씬 더 중요한 시기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이날 오후 광주 국립 5·18 민주묘지를 참배하고 기자들과 만나 최근 이 전 대표 등 당내 대권 주자를 중심으로 제기되는 개헌론에 대해 이 같은 입장을 표명했다. 이 전 대표는 지난 16일 ...

    한국경제 | 2021.05.18 17:20 | YONHAP

  • thumbnail
    [박대석칼럼] MZ세대에게 길을 터줘야 한다

    ... 운동권 학생 조직이 결성됐다. 87년 초 박종철 열사 고문치사 사건, 같은 해 4·13 호헌조치는 폭발 직전의 민주화 운동에 불을 댕기며 6·10 항쟁으로 이어졌다. 결국, 5공 정부는 대통령 직선제 개헌을 골자로 한 6·29 선언을 발표했다. 그해 8월, 역대 가장 강력한 대학생 전국 조직인 전국 대학생 대표자협의회(전대협)가 출범하면서 학생 운동은 절정기를 맞았다. 시민사회와 종교계, 재야 정치권, 선배 세대(넥타이부대)의 ...

    The pen | 2021.05.18 14:39 | 박대석

  • thumbnail
    민주, 5·18 광주 집결…"진상규명·책임자 처벌" 한목소리

    ... 적었다. 헌법에 5·18 정신을 담자는 주장도 나왔다. 이광재 의원은 "5·18 이념을 확실히 계승하기 위해 5·18 정신을 헌법 전문에 넣자"며 "40년 전 광주가 민주화를 위한 변화를 이끈 것처럼 이젠 기술 혁명을 통한 진보와 분배에 힘을 모으자"고 했다. 이낙연 전 대표는 최근 개헌을 공식 제안했던 것을 언급하며 "광주에 감사하면서 민주주의 발전에 온 힘을 다하겠다"며 "진상규명 등 미완의 과제는 속히 완수하겠다"고 강조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8 12:17 | YONHAP

  • thumbnail
    확 달라진 野, 광주로 광주로…"헌법에 5·18 넣자" 주장도

    ... 5·18민주유공자 유족회의 5·18 추모제에 초청받은 것도 이러한 노력을 인정받은 결과물로 해석된다. 현장에서는 "예전 같으면 상상도 못 할 일"이라는 유족의 발언이 나왔다. 분위기가 고무되면서 5·18 정신을 헌법 전문에 담자는 '5·18 개헌론'의 필요성까지 국민의힘 일각에서 거론된다. 성 의원은 이날 CBS라디오 인터뷰에서 "(5·18 정신은) 이미 당 정강·정책에 다 들어가 있다. 개헌 논의가 이뤄지면 그런 부분이 다 토론이 될 것"이라며 "원포인트 개헌 저는 ...

    한국경제 | 2021.05.18 12:05 | YONHAP

  • thumbnail
    이낙연 "경선 연기 후보에 맡기면 안 돼…개헌으로 대선·총선 맞추자"

    ... 풀이된다. 이 전 대표는 “운동선수들한테 시합 규칙을 물어보면 안 된다”며 “후보들의 의견을 묻는 것은 필요하겠지만 기본적으로 규칙을 정하는 것은 선수들의 일이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개헌에 대해 이 전 대표는 “1987년 헌법이 개정되고 34년이 흘렀다”며 “이제는 정치적 민주주의를 뛰어넘어서 사회경제적 민주주의, 생존이나 생활이나 또는 평등 이런 것에 대한 국민의 요구가 고조되고 있기 ...

    한국경제 | 2021.05.18 09:47 | 오형주

  • thumbnail
    '텃밭' 총집결한 與…빅3부터 지도부까지 5·18행보(종합)

    ... 진지가 경기도인만큼, 연고가 부족한 호남에서의 지지기반을 확실히 다지겠다는 뜻으로 읽힌다, 이낙연 전 대표는 지난 16일에 광주에서 연초 자신이 꺼냈던 이명박·박근혜 전 대통령 사면론을 공식으로 사과하며 고개를 숙이는 한편, 개헌 촉구를 담은 '광주 구상'을 제안하며 사실상의 출마 선언을 했다. 민주당의 심장부인 광주에서부터 지지기반을 확보하려는 총력전의 일환이다. 이 전 대표는 17일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도 "지금은 사회경제적 민주주의로 도약해야 할 시기"라며 ...

    한국경제 | 2021.05.17 17:13 | YONHAP

  • thumbnail
    윤영석 "디지털 플랫폼 정당 구축"…전국 순회 시작

    ... 정당의 패러다임을 바꾸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디지털 플랫폼 정당은 블록체인과 빅데이터를 활용해 모든 당원이 투표를 통해 당의 의사결정에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시스템이라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윤 의원은 "4년 중임 대통령제로 개헌해 제왕적 대통령의 권력을 강력히 견제하는 장치를 확실히 제도화하고 지방분권을 강화해 독일의 주에 버금갈 정도로 지방정부 권한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특히 "당 대표로서 경남 발전을 위해 적극 역할을 하겠다"며 "경남 주력산업을 기술변화 ...

    한국경제 | 2021.05.17 11:4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