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1-210 / 5,0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처음이 아니네'…MBC, 베이징올림픽때도 중징계

    MBC가 도쿄올림픽 개막식 중계 중 국가 소개에 부적절한 내용을 담아 논란이 일고있다. MBC는 재차 사과에 나섰지만 각국 외신에도 잇따라 소개되는 등 파장이 커지고 있다. 24일 MBC는 "23일 밤 도쿄올림픽 개회식을 중계방송하면서 국가 소개 영상과 자막에 일부 부적절한 사진과 표현을 사용했다”며 ‘해당 국가 국민과 시청자 여러분께 정중히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문제가 된 영상과 자막에 대해서는 "개회식에 ...

    한국경제 | 2021.07.24 15:32 | 조수영

  • "장례식 같다" "역대 최악"…올림픽 개회식에 쏟아진 혹평

    2020 도쿄올림픽 개회식을 두고 '역대 최악의 올림픽 개회식'이라는 혹평이 쏟아지고 있다. 23일 밤 일본 도쿄 신주쿠의 올림픽 주경기장에서 열린 대회 개회식은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돼 있는 분위기 등을 고려해서인지 차분하게 연출됐다. 수용 정원 6만8000석 규모의 경기장에는 국제올림픽위원회(IOC) 관계자, 외교 사절 등 1000여명의 인원이 들어선 게 전부였다. 개회식이 끝난 뒤 24일 미국 폭스스포츠는 소셜미디어에 올라온 ...

    한국경제 | 2021.07.24 15:25 | 조희찬

  • thumbnail
    `마스크 안 쓴 선수들`…대회 참가자 누적 확진 123명

    ... 예고했다. 두비 국장은 교도통신 인터뷰에서 "가끔이지만, 마스크를 쓰지 않는 사람에게 `제발 마스크를 착용해달라`고 말하는 건 우리 모두의 의무인데 대부분 깜빡 잊는다"며 "마스크 착용과 관련해 참을 수 없는 행동을 할 때 제재를 취하겠다"고 말했다. 전날 열린 개회식에 입장한 선수 중 일부가 마스크를 쓰지 않은 채로 TV 카메라에 잡혀 논란을 불렀다. 조시형기자 jsh1990@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경제TV | 2021.07.24 14:20

  • thumbnail
    [올림픽] 대회 참가자 중 누적 확진자 123명…마스크 미착용 제재 가능성

    ... 관계자들에게 더 강력한 제재를 예고했다. 두비 국장은 교도통신 인터뷰에서 "가끔이지만, 마스크를 쓰지 않는 사람에게 '제발 마스크를 착용해달라'고 말하는 건 우리 모두의 의무인데 대부분 깜빡 잊는다"며 "마스크 착용과 관련해 참을 수 없는 행동을 할 때 제재를 취하겠다"고 말했다. 전날 열린 개회식에 입장한 선수 중 일부가 마스크를 쓰지 않은 채로 TV 카메라에 잡혀 논란을 불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24 14:03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개회식 본 中네티즌들 "역시 베이징때가 좋았다"

    '대국굴기' 예고편 같았던 13년전 베이징대회 개막식 회고 中매체 "日, 스케일 줄이고 현실 타개의 메시지 제시" 23일 도쿄올림픽 개회식을 TV 등으로 지켜 본 중국 네티즌들은 자국에서 열린 2008년 베이징올림픽 개회식을 회상하는 글을 잇달아 올렸다. 압도적 스케일을 뽐냈던 베이징올림픽 개회식과, 코로나19로 인해 절제된 분위기로 진행된 도쿄올림픽 개회식을 비교하며 베이징 개회식에 찬사를 보내는 글과 영상이 ...

    한국경제 | 2021.07.24 14:01 | YONHAP

  • thumbnail
    `우크라이나 소개에 체르노빌 원전을`…MBC, 중계방송 거듭 사과

    MBC가 2020 도쿄하계올림픽 개회식 중계방송에서 부적절한 그래픽을 사용해 물의를 빚은 것에 대해 거듭 사과했다. MBC는 24일 입장문을 내고 "23일 밤 도쿄올림픽 개회식을 중계방송하면서 국가 소개 영상과 자막에 일부 부적절한 사진과 표현을 사용했다"며 `해당 국가 국민과 시청자 여러분께 정중히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문제가 되는 영상과 자막에 대해서는 "개회식에 국가별로 입장하는 선수단을 짧은 시간에 쉽게 소개하려는 의도로 준비했다"고 ...

    한국경제TV | 2021.07.24 14:01

  • thumbnail
    "역대 최악의 올림픽 개회식…장례식장 같다"

    23일 밤 열린 2020 도쿄올림픽 개회식과 관련한 해외 언론의 반응을 종합하면 `침울하고 가라앉은 분위기였다` 정도로 요약된다. 각국 선수단이 순서에 맞춰 입장할 때 자국 선수단의 행진에 손을 흔들고 환호성을 지를 팬들이 관중석에는 없었다. 이번 개회식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무관중으로 개최됐다. 코로나19로 인한 위기와 고립감, 그 속에서 고군분투하는 의료진의 희생을 고려하면 잔치 분위기를 연출할 수 없다는 듯 개회식은 ...

    한국경제TV | 2021.07.24 13:54

  • thumbnail
    [전문]MBC, 올림픽 중계 논란 사과 "쉽게 소개하려는 의도…변명 여지 없다"

    ... 생중계 과정에서 부적절한 이미지와 자막을 사용했다는 지적이 빗발치자 사과했다. 24일 오전 MBC는 보도자료를 통해 "해당 국가 국민과 시청자 여러분께 다시 한 번 정중히 사과드린다"며 "문제의 영상과 자막은 개회식에 국가별로 입장하는 선수단을 짧은 시간에 쉽게 소개하려는 의도로 준비했지만, 당사국에 대한 배려와 고민이 크게 부족했고, 검수 과정도 부실했다. 변명의 여지가 없는 잘못이다"고 밝혔다. 이어 "MBC는 올림픽 중계에서 ...

    텐아시아 | 2021.07.24 13:34 | 정태건

  • thumbnail
    MBC, 올림픽 중계논란 사과에도 비난 여전…국민의힘 "국가망신"

    ... "MBC는 제작진에 대한 엄중한 문책을 통해 '신상필벌 원칙'을 제대로 실현하고 재발방지 대책을 신속히 수립할 것을 강력 촉구한다"고 덧붙였다. MBC는 전날 일본 도쿄 신주쿠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개회식 중계에서 우크라이나 선수단 소개에는 체르노빌 원전 사진을, 엘살바도르 선수단 소개에는 비트코인 사진을, 아이티 선수단 소개에는 '대통령 암살로 정국은 안갯속'이라는 자막과 함께 시위 사진을 사용했다가 논란이 일었다. ...

    한국경제 | 2021.07.24 12:06 | 류은혁

  • thumbnail
    우크라이나 소개에 체르노빌 원전 등장…MBC 올림픽 중계논란 사과

    MBC가 도쿄올림픽 개회식 중계 과정에서 각국 선수단과 관련해 부적절한 사진을 사용해 논란이 일고 있다. 이에 대해 MBC는 물의를 빚은 것에 대해 거듭 사과하면서 '변명의 여지가 없는 잘못'이라는 입장을 강조했다. MBC는 24일 입장문을 내고 "23일 밤 도쿄올림픽 개회식을 중계방송하면서 국가 소개 영상과 자막에 일부 부적절한 사진과 표현을 사용했다"며 '해당 국가 국민과 시청자 여러분께 정중히 사과드린다"고 ...

    한국경제 | 2021.07.24 11:20 | 류은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