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21,6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4단계 D-1' 수도권, 식당가 벌써 썰렁·자영업자들 한숨 푹푹

    ... 손님을 받을 수 없어서 큰 타격이 예상된다"며 한숨을 쉬었다. 인천에서도 유명 호텔과 프랜차이즈 식당 예약이 줄줄이 취소됐다. 인천 한 호텔 관계자는 "지난주 금요일 정부의 거리두기 4단계 적용이 발표되고 주말인 어제와 오늘로 예약된 객실의 20%가량이 취소됐다"며 "지난해부터 방역 전담팀을 새로 만들어 더 철저히 객실 관리를 하고 있지만, 거리두기 4단계가 시행되는 동안 예약 취소 문의가 더 있을 것으로 보고 대비 중"이라고 말했다. 인천 송도국제도시 한 유명 ...

    한국경제 | 2021.07.11 15:44 | YONHAP

  • thumbnail
    수도권 저녁 거리가 캄캄해진다…사교·비즈니스 모임 '올스톱'

    ... 되나. “영화관과 공연장은 동행자 외에 한 칸씩 띄워 앉아야 한다. 공연 최대 관객 수는 5000명으로 제한된다. 정규시설이 아닌 곳에서 하는 임시공연은 금지된다. 스포츠경기는 무관중으로 진행한다. 숙박시설은 전체 객실의 3분의 2만 손님을 받을 수 있다.” ▷거리두기를 안 지키면 어떻게 되나. “감염병 예방관리법에 따라 10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받게 된다. 걸릴 때마다 중복 부과된다. 거리두기를 안 지킨 상황에서 확진자가 나오면 ...

    한국경제 | 2021.07.09 17:42 | 오상헌/이선아

  • thumbnail
    [사진톡톡] '거리두기 4단계+α, 달라지는 점은?'

    ... 이외의 집회와 행사는 전면 금지되고, 결혼식과 장례식에는 친족만 참석할 수 있게 됩니다. 종교시설은 비대면 예배가 의무화됩니다. 학교 수업의 원격수업 전환은 준비 기간을 거쳐 내주 수요일인 14일부터 시행됩니다. 숙박시설은 객실 내 정원 기준을 초과하는 입실을 허용해선 안 되고, 전 객실의 3분의 2만 운영해야 합니다. 백신 접종자 증가와 '트래블 버블' 추진으로 되살아날 조짐을 보이고 있던 여행 업계에도 4단계 격상 소식에 깊은 한숨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

    한국경제 | 2021.07.09 17:30 | YONHAP

  • thumbnail
    식물성 원료로 염색되는 샴푸부터 무라벨 생수까지... 'ESG경영' 열풍 속 '친환경' 제품 속속

    ... ESG경영을 강조하고 있다. 일부 기업에서는 ESG경영을 `기업의 메가트렌드를 넘어서 시대를 아우르는 국제규범`이라고 정의하고, 다양한 방식으로 ESG경영 활동에 앞장서고 있다. 롯데호텔은 `일회용품 없는 녹색 숙박` 경영을 내세우며 객실에 제공하는 무료 생수를 무라벨 생수로 교체키로 했다. 국내 대형 호텔 최초로 L7호텔, 롯데시티호텔 등 3개 브랜드 15개 호텔 객실에 무라벨 생수를 제공한다. 롯데호텔이 연간 소비하는 생수는 2019년 기준 300만병(500㎖)으로, ...

    한국경제TV | 2021.07.09 16:32

  • thumbnail
    집단감염 진원지 된 유통가…손실 '눈덩이'

    ... 밖에 없는데, 의무 휴업이 아닌 영업일 휴무를 진행하면 평일 대비 두 배에 가까운 매출을 포기해야 합니다. 여름 휴가철 대목을 노리던 여행과 호텔업계도 손님을 받지 못할까 전전긍긍하고 있습니다. 정부가 숙박시설에 대해 전 객실의 3분의 2만 운영해야 한다고 밝히면서 그나마 실적을 견인하던 국내 여행과 호캉스 매출마저 감소할 수 있어섭니다. 실제로 호텔업계는 지난해 연말 성수기 직전 정부가 전국 숙박시설 객실 이용률을 50% 이내로 제한하면서 체크인을 ...

    한국경제TV | 2021.07.09 15:33

  • thumbnail
    12일부터 수도권 '4단계+α' 초강수…오후 6시이후 3인모임 금지(종합)

    ... 지표상 이대로 둘 경우 확산 속도가 더 빨라질 것이 우려된다"며 "앞으로 2주간 강도 높은 거리두기를 집중적으로 실시해 지금의 유행 증가세를 꺾는 것이 목표"라고 강조했다. ◇ 직계가족 모임도 예외 적용 안 돼…숙박시설 전 객실의 3분의 2 수준만 4단계가 적용됨에 따라 수도권에서는 사실상 첫 '야간외출' 제한 조처가 취해진다. 4단계에서도 낮 시간대에는 '5인 이상 사적모임 금지' 조치에 따라 4명까지 모이는 것이 가능하지만, 오후 6시 이후에는 '3인 ...

    한국경제 | 2021.07.09 12:28 | YONHAP

  • thumbnail
    "확진자 더 나온다…4단계 격상 필수" 전문가들 한목소리

    ... 노래연습장, 실내체육시설 등 다중이용시설은 밤 10시까지만 운영이 가능하다. 4단계에서는 유·초·중·고교가 등교수업을 중단하고 전면 원격수업으로 전환되며 스포츠 경기는 무관중으로 개최해야 한다. 종교시설은 비대면으로 예배나 미사, 법회를 해야 하며 숙박시설은 객실 내 정원 기준을 초과하는 입실을 불허한다. 또 모든 객실의 3분의 2만 운영해야 한다. 강경주 한경닷컴 기자 qurasoha@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09 12:21 | 강경주

  • thumbnail
    시화호와 서해바다 조망 갖춘 `시화MTV 웨이브엠` 주목

    ... 오션프론트의 입지를 그대로 누릴 수 있는 설계를 적용했다. 우선 화려한 내부 구성을 자랑한다. 이스트(3BL)에는 고층에서 오션뷰가 가능한 스카이 브릿지와 인피니티풀이 합쳐진 스카이 인피니티풀이 조성되며, 내부 7층에는 프라이빗 객실 수영장을 만들어 독립적인 단독공간에서 미니 인피니티풀을 즐길 수 있다. 이 외에도 피트니스 센터, 스크린 골프장, 미니시네마룸, 사우나 시설, 플레이 키즈파크 등의 부대시설도 조성된다. 웨스트(2-1BL)에는 서해바다를 향해 있는 ...

    한국경제TV | 2021.07.09 11:27

  • thumbnail
    첫 1천300명대·첫 '야간외출' 제한…다음주부터 달라지는 일상은

    ... 다중이용시설은 오후 10시까지만 운영할 수 있다. 스포츠 경기는 무관중으로 개최해야 하고, 박물관·미술관·과학관도 입장 인원을 시설면적 6㎡(약 1.8평)당 1명으로 계산한 수의 30% 이내로만 받아야 한다. 숙박시설은 객실 내 정원 기준을 초과하는 입실을 허용해선 안 되고, 전 객실의 3분의 2만 운영해야 한다. 종교시설은 비대면 예배가 의무화되고, 시설이 주최하는 모임·행사, 식사, 숙박은 모두 금지된다. 도서관, 파티룸, 키즈카페, 마사지업소, ...

    한국경제 | 2021.07.09 11:16 | YONHAP

  • thumbnail
    호텔 예약 줄취소 '비상'…여행업계도 '망연자실'

    4단계 수도권 숙박업소 객실 3분의 2만 운영 가능 여행 문의 급감…"여행사 70∼80%는 이미 사실상 영업정지 상태" 오는 12일부터 수도권의 사회적 거리두기가 4단계로 격상된다는 소식에 여행업계는 깊은 한숨을 내쉬었다. 백신 접종자 증가와 '트래블 버블'(여행안전권역) 추진으로 되살아날 조짐을 보이고 있던 여행 경기가 다시 가라앉을 수밖에 없기 때문이다. 거리두기 4단계가 적용되면 오후 6시 이후에는 3명 이상의 사적 모임이 금지돼 가족 ...

    한국경제 | 2021.07.09 11:1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