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69,9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3高 직면한 LG엔솔, 1.7조원 美 단독공장 건설 '재검토'

    ... 지난 3월 미국 애리조나주에 1조7천억원을 투자해 연산 11GWh(기가와트시) 규모의 원통형 배터리 신규 공장을 건설하겠다고 발표했다. 당시 2분기 말까지 착공시기를 발표하겠다고 했는데 이 계획이 미뤄진 셈이다. LG에너지솔루션은 ... 최근 고물가·고환율 등의 여파로 투자비가 2조원대 중반으로 불어날 것으로 추정되자 투자 계획을 잠시 미뤘다. 업계 관계자는 "LG에너지솔루션이 투자비가 늘어나는 만큼 추후 판매 가격에 반영할 수 있는지 고객사들과 조율한 뒤 공장 ...

    한국경제TV | 2022.06.29 09:13

  • thumbnail
    LG엔솔, 美 배터리 공장 투자 전면 재검토에 3% 가까이 빠져

    ... 9시4분 현재 유가증권시장에서 LG에너지솔루션은 전 거래일 보다 1만1500원(2.80%) 내린 39만9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관련 업계에 따르면 LG에너지솔루션이 1조7000억원을 투자해 미국 애리조나주에 짓기로 한 배터리 신규 공장 계획을 전면 재검토하기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재검토는 글로벌 인플레이션으로 공장 건설과 운영 등에 들어가는 비용은 늘어나는 반면, 경기 침체로 배터리 수요는 줄어들 것이라는 우려 때문이란 분석이다. 류은혁 ...

    한국경제 | 2022.06.29 09:10 | 류은혁

  • 소재기술 전문회사 SK㈜ 머티리얼즈(사장 이용욱, www.sk-materials.com)가 일본 종합소재기업 쇼와덴코와 북미 동반 진출의 기회를 모색한다

    ... 제조역량 강화를 위해 보조금 확대 및 세금 절감 등의 혜택을 내세우며 전폭적인 지원에 나서고 있어, 반도체 소재 업계도 미국 내 사업 현지화를 적극적으로 검토하고 있다. SK㈜ 머티리얼즈와 쇼와덴코는 지난 2017년 영주시에 합작법인 ... 있다. 또한 메모리 반도체 생산에 사용되는 차세대 필수 식각가스(브로민화수소, HBr) 국산화를 위해 양산 공장을 건설 중으로 7월 준공 예정이다. 양사는 이러한 한국에서의 협력 성공 사례를 통해 신뢰와 기술력을 바탕으로 북미에서의 ...

    한국경제 | 2022.06.29 09:00 | WISEPRESS

  • thumbnail
    오랜 시간 증명해온 믿을 수 있는 성공 파트너 와우스탁론

    ... 고민이라면? → 본인 자산 포함 4배 운용 가능! 미수/신용/스탁론의 반대매매가 가깝다면? → 매도 없이 대환 가능! 흔들리는 증시에 ETF상품에 관심이 가신다면? → ETF 포함 1500종목 매수 가능! 스탁론이 처음이시라면? → 업계 최고 상담사의 친절상담 가능! 담보는 충분한 사업자라면? → DSR영향 받지않는 사업자 대출 출시! DB하이텍 GS건설 하이트진로 삼성SDI 현대해상 무료상담

    한국경제 | 2022.06.29 08:10

  • thumbnail
    LG엔솔, 1조7천억원 규모 美애리조나 단독공장 건설 전면 재검토

    ... 퀸크리크(Queen Creek)에 1조7천억원을 투자해 연산 11GWh(기가와트시) 규모의 원통형 배터리 신규 공장을 건설한다고 발표했다. 미국 내에서 원통형 배터리를 채택한 전기차 스타트업이 두각을 나타내고 있고, 무선 전동공구 등의 ... 최근 고물가·고환율 등의 여파로 투자비가 2조원대 중반으로 불어날 것으로 추정되자 투자 계획을 잠시 보류했다. 업계 관계자는 "LG에너지솔루션이 투자비가 늘어나는 만큼 나중에 물건을 판매할 때 가격에 반영할 수 있는지 고객사들과 ...

    한국경제 | 2022.06.29 07:50 | YONHAP

  • thumbnail
    한일시멘트, 순환자원 사용 증대, ESG 경영 등 환경변화 선제 대응

    ... 출시 한일시멘트는 1991년 국내 최초로 시멘트 대비 사용성과 친환경성이 높은 레미탈을 출시했다. 2004년에는 업계 최초로 전 사업장이 국제 표준 품질경영시스템(ISO 9001)을 취득하며 전사적 품질관리 시스템을 구축했다. 한일의 ... R&D에 대한 과감한 투자와 사회, 시대를 꿰뚫는 통찰력을 바탕으로 지금도 현재진행형이다. 한일시멘트는 건설현장 이슈에 선제적으로 대응하며 층간소음, 미세먼지 저감 등 사회적 가치를 추구하는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한일시멘트가 ...

    한국경제 | 2022.06.28 18:01

  • thumbnail
    골프단 품은 중견 건설사 "홍보 효과 예상보다 크네요"

    올 시즌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가 중반에 접어들면서 골프단을 창단한 중견 건설사들이 브랜드 인지도 향상이라는 홍보 효과를 톡톡히 누리고 있다. 올해엔 대보건설, 안강건설, 태왕E&C 등 3개 건설사가 신생 여자 ... 상품을 공급하는 회사인 만큼 타깃 소비자인 40대 이상 연령층이 프로 골프의 주요 팬층과 겹친다는 설명이다. 국내 건설사, 신탁사 등 건설업계가 운영하는 골프단은 남녀 투어를 합쳐 12곳에 이른다. 2009년 남성 골프단을 창단한 호반건설과 ...

    한국경제 | 2022.06.28 17:50 | 심은지

  • thumbnail
    건설현장 또 멈추나…이번엔 레미콘 총파업 예고

    민주노총 산하 화물연대의 총파업에 이어 다음달 수도권 레미콘 운송 차주들이 파업을 예고하면서 건설업계에 비상이 걸렸다. 레미콘운송노동조합은 레미콘 운송거부(쟁의행위)와 관련한 찬반 투표를 진행한 결과 투표 참여 조합원수(6천556명)의 ... 1만5천원(약 27%) 인상해줄 것과 요소수 비용 전체를 제조사가 부담해줄 것 등을 요구하고 있다. 하지만 레미콘 업계는 현재 경유 등 유류대를 제조사가 모두 부담하고 있는 만큼 물가상승률 수준인 5% 인상만 인정하겠다는 입장이다. ...

    한국경제TV | 2022.06.28 17:34

  • thumbnail
    중국은 수주 '싹쓸이'하는데…'전설' 짓던 한국의 추락

    ... 16억달러(약 2조587억원)에 달하는 초대형 프로젝트였지만 해외 기업의 잔치였다. 각축 끝에 프랑스와 UAE 건설사가 연합한 컨소시엄이 사업권을 가져갔다. 해외 건설업계 관계자는 “최근 몇 년 새 대규모 해외 프로젝트 ... 해외건설 분야 한 전문가는 “국내 시장은 이미 성숙기에 접어들었는데, 지금처럼 계속 해외 시장을 외면하다간 건설산업의 존립 자체가 위태로워질 수 있다”고 경고했다. 28일 업계에 따르면 대우건설은 올 상반기 해외에서 ...

    한국경제 | 2022.06.28 17:24 | 김은정/심은지

  • thumbnail
    '수출 효자' 건설이 사라졌다

    ... 16억달러(약 2조587억원)에 달하는 초대형 프로젝트였지만 해외 기업의 잔치였다. 각축 끝에 프랑스와 UAE 건설사가 연합한 컨소시엄이 사업권을 가져갔다. 해외 건설업계 관계자는 “최근 몇 년 새 대규모 해외 프로젝트 ... 받은 최악의 해외 성적표다. 연간 수주도 250억달러를 밑돌 것으로 예상된다. 해외 수주가 쪼그라들면서 간판 건설사들의 매출 구조도 바뀌고 있다. 업계 ‘맏형’인 현대건설은 2010년 해외 비중이 매출의 49.0%를 ...

    한국경제 | 2022.06.28 17:22 | 김은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