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8,40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아뉴타운 '마지막 퍼즐' 2·3·4구역 속도

    ... 열어 감정평가 업체를 선정하고 연말까지 시공사 선정을 위한 입찰공고를 준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재건축 방식으로 총 6개 동, 494가구 규모의 단지를 짓는 미아4구역은 2019년 9월 건축심의를 통과한 뒤 1년6개월 ... 시공사 선정 경쟁에 뛰어든 것으로 알려졌다. 2016년 5월 조합설립 인가를 받은 미아2구역은 4월 서울시가 건축심의를 의결하자 지난달 초 기존 설계 업체와의 계약을 해지했다. 조합은 강북구청이 정한 공공건축가와의 협의를 거쳐 ...

    한국경제 | 2021.07.20 17:55 | 은정진

  • thumbnail
    훼미리·신화 등 잠원동 소단지 '리모델링 바람'

    ... ‘활발’ 19일 서초구에 따르면 잠원동 ‘잠원훼미리’는 최근 리모델링을 위한 건축 심의를 접수했다. 리모델링 사업 절차는 조합 설립, 안전진단, 건축 심의, 행위 허가, 이주·착공, ... 조성된 이 단지는 최고 18층에 전용면적 84㎡, 288가구로 구성된 소규모 단지다. 한신18차와 24차를 통합 재건축한 잠원동 ‘래미안 신반포 리오센트’와 붙어 있다. ‘수평별동’ 증축 ...

    한국경제 | 2021.07.19 17:37 | 장현주

  • thumbnail
    롯데건설, '르엘' 브랜드 정책 재확립

    ... 대규모 도시정비사업이며 강북 개발의 랜드마크가 될 것으로 예상되는 DMC(디지털미디어시티)역 초역세권 북가좌6구역 재건축 사업에서 롯데건설은 하이엔드 브랜드 ‘르엘’을 내세웠다. 롯데건설이 북가좌6구역에서 &l... 관계자는 “하이엔드 브랜드인 ‘르엘’을 새로운 아파트 건설에 적용할지는 브랜드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결정된다”면서 “강남지역, 한강 조망권, 분양가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명실상부한 하이엔드 ...

    한국경제 | 2021.07.19 14:39 | NEWSFLOW

  • thumbnail
    [단독] 종로·을지로 초고층 주상복합 추진…서울 도심 '천지개벽'

    ...로 지정돼 상업지역도 용적률이 최대 800%로 묶여 있다. 최고 90m의 고도 제한 규제도 받고 있다. 서울 도심의 용적률은 평균 260% 수준으로 1000%가 넘는 미국 뉴욕 맨해튼과 일본 도쿄 롯폰기힐스에 비해 공간 활용도가 ... 주상복합아파트 4000가구, 쇼핑몰 등을 갖춘 복합단지가 들어섰다. ‘베슬’이라고 불리는 벌집 모양의 건축물은 이미 뉴욕을 넘어 세계적인 명소로 자리 잡았다. 뉴욕이 재개발을 통해 새롭게 경쟁력을 갖춰가는 사이 서울은 ...

    한국경제 | 2021.07.16 17:36 | 오형주/신연수

  • thumbnail
    '도심 복합사업' 70% 이상 공공분양으로 공급한다

    ... 주거단지를 LH(한국토지주택공사) 등 공공기관 주도로 개발하는 것이다. 용적률 인센티브 등 도시 규제를 완화해 주고 통합심의 등 인허가 절차를 간소화한 공공 주도 패스트트랙으로 진행된다. 현재까지 전국 52곳에서 총 7만1500가구 규모의 ... 있다. 지구면적이 5만㎡ 미만이면 도시공원 또는 녹지 확보 의무가 면제된다. 사업 대상은 20년 이상 지난 노후 건축물 수가 해당 구역 건물의 40~60%는 돼야 한다. 추첨제 청약 방식도 도입된다. 기존 공공분양 일반공급은 100% ...

    한국경제 | 2021.07.16 17:30 | 장현주

  • thumbnail
    도심 공공주택 복합사업 주택 70% 이상 공공분양

    ... 주도하는 고밀개발을 통해 주택을 공급하는 사업이다. 용적률 인센티브 등 도시 규제를 완화해주고 각종 인허가의 통합심의로 속도를 높인다. 분양수요를 반영해 70% 이상은 공공분양으로 공급하고, 추가납부 여력이 없는 토지 등 소유자를 ... 120%까지 올려주고 건폐율도 용도지역의 법적 상한까지 완화된다. 공동주택에 대해서는 주거비율이나 규모 등 조례에 따른 건축물 제한도 배제해 준다. 사업 대상이 되려면 입지 특성에 따라 다르지만 20년 이상 지난 노후건축물 수가 해당 구역 ...

    한국경제 | 2021.07.16 10:27 | 이송렬

  • thumbnail
    도심 공공주택 복합사업 얼개 완성…주택 70% 이상은 공공분양(종합2보)

    ... 주도하는 고밀개발을 통해 주택을 공급하는 사업이다. 용적률 인센티브 등 도시 규제를 완화해주고 각종 인허가의 통합심의로 속도를 높인다. 이곳에서 공급되는 주택의 70% 이상은 일반 공공분양 주택으로 공급된다. 공공자가주택인 지분적립형 ... 120%까지 올려주고 건폐율도 용도지역의 법적 상한까지 완화한다. 공동주택에 대해서는 주거비율이나 규모 등 조례에 따른 건축물 제한도 배제해 준다. 지구면적이 5만㎡ 미만이면 도시공원 또는 녹지 확보 의무가 면제되고, 그보다 넓으면 가구당 ...

    한국경제 | 2021.07.16 09:14 | YONHAP

  • thumbnail
    도심 공공주택 복합사업서 나오는 주택 70% 이상은 공공분양(종합)

    ... 주도하는 고밀개발을 통해 주택을 공급하는 사업이다. 용적률 인센티브 등 도시 규제를 완화해주고 각종 인허가의 통합심의로 속도를 높인다. 이곳에서 공급되는 주택의 70% 이상은 일반 공공분양 주택으로 공급된다. 공공자가주택인 지분적립형 ... 120%까지 올려주고 건폐율도 용도지역의 법적 상한까지 완화한다. 공동주택에 대해서는 주거비율이나 규모 등 조례에 따른 건축물 제한도 배제해 준다. 지구면적이 5만㎡ 미만이면 도시공원 또는 녹지 확보 의무가 면제되고, 그보다 넓으면 가구당 ...

    한국경제 | 2021.07.16 08:50 | YONHAP

  • thumbnail
    도심 공공주택 복합사업서 나오는 주택 70% 이상은 공공분양

    ... 주도하는 고밀개발을 통해 주택을 공급하는 사업이다. 용적률 인센티브 등 도시 규제를 완화해주고 각종 인허가의 통합심의로 속도를 높인다. 이곳에서 공급되는 주택의 70% 이상은 일반 공공분양 주택으로 공급된다. 지분적립형 분양주택과 ... 지구 면적의 5% 중 큰 면적 이상 도시공원이나 녹지를 확보하면 된다. 사업 대상이 되려면 20년 이상 지난 노후건축물 수가 해당 구역 건물의 40~60%는 돼야 한다. 세부 기준은 국토부가 다시 정하게 된다. 이 사업은 한...

    한국경제 | 2021.07.16 06:56 | YONHAP

  • thumbnail
    용산 '유엔사부지' 내년 착공

    서울 용산구 이태원동의 유엔사 부지 복합개발사업(조감도)이 건축 심의를 통과했다. 본격적인 개발이 착수되는 이 부지에는 최고급 아파트와 오피스텔 등 1197가구가 공급될 계획이다. 서울시는 제13차 건축위원회에서 이태원동 22의 34 일대 유엔사 부지 복합개발사업 건축계획안을 통과시켰다고 15일 밝혔다. ▶본지 7월 15일자 A27면 참조 계획안에 따르면 4만4935㎡ 규모 대지에 지하 7층~지상 20층 아파트 420가구가 들어선다. 오피스텔 ...

    한국경제 | 2021.07.15 18:04 | 안상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