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8,7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경남도, 1천만원 이상 고액·상습체납자 661명 명단 공개

    ... 명단은 올해 1월 1일 기준 1천만원 이상 체납액이 발생한 지 1년 이상 지난 자로서 지난 10월 경남도 지방세심의위원회 심의에서 확정됐다. 공개 내용은 체납자 이름과 법인명, 나이, 주소, 체납액, 체납요지 등이다. 법인은 ... 10명(5억원), 산청 10명(2억원) 순이다. 체납자 종사 업종은 제조업이 185명(32.3%)으로 가장 많았고 건축·부동산업 128명(22.4%), 도·소매업 61명(10.7%), 서비스업 59명(10.3%)이 뒤를 이었다. 1억원 ...

    한국경제 | 2021.11.17 10:18 | YONHAP

  • thumbnail
    지방세 등 고액 체납 1만296명…9억대 밀린 전두환·장영자 포함(종합)

    ... 서비스업 2천191명(24.5%), 도소매업 1천372명(15.3%), 제조업 1천340명(15.0%), 건설·건축업 1천49명(11.7%) 등 순이었다. 연령대별로는 50대가 34.6%를 차지해 가장 많았다. 오문철 전 대표는 ... 체납자는 올해 1월 1일 기준으로 1년 이상 체납한 금액이 1천만원 이상인 개인과 법인이다. 소명 기간과 지자체 심의를 거쳐 이름(법인명)과 나이, 직업, 주소, 체납액 세목 등을 공개한다. 소명 기간에 체납액의 50% 이상을 납부하거나 ...

    한국경제 | 2021.11.17 10:16 | YONHAP

  • thumbnail
    5년 지연된 봉천동 480번지 일대 재개발 속도…921세대 공급

    ... 관악구 봉천동 480번지 일대 봉천 제4-1-3구역은 노후·불량건축물 밀집돼 있어 환경 개선이 요구되는 지역으로 2008년부터 재개발 사업을 추진 중이다. 2016년 건축심의를 통과했지만 사업구역과 인접해 있는 구암초등학교의 일조권을 방해한다는 교육환경보호위원회의의 심의 결과에 따라 정비계획이 변경됐다. 이에 따라 구암초등학교와 소공원의 일조권 보장을 위해 소공원의 위치를 구암초등학교 앞쪽으로 옮기고, 공원과 인접한 동의 층수도 하향 조정됐다. ...

    한국경제TV | 2021.11.17 09:35

  • thumbnail
    지방세 등 고액체납 1만296명 공개…151억 오문철 5년째 1위

    ... 서비스업 2천191명(24.5%), 도소매업 1천372명(15.3%), 제조업 1천340명(15.0%), 건설·건축업 1천49명(11.7%) 등 순이었다. 연령대별로는 50대가 34.6%를 차지해 가장 많았다. 오문철 전 대표는 ... 체납자는 올해 1월 1일 기준으로 1년 이상 체납한 금액이 1천만원 이상인 개인과 법인이다. 소명 기간과 지자체 심의를 거쳐 이름(법인명)과 나이, 직업, 주소, 체납액 세목 등을 공개한다. 소명 기간에 체납액의 50% 이상을 납부하거나 ...

    한국경제 | 2021.11.17 09:00 | YONHAP

  • thumbnail
    봉천동 정비계획안, 서울시 심의 통과…공동주택 921세대 건립

    ... 지난 15일 제14차 도시계획위원회 분과위원회를 열고 관악구 봉천동 제4-1-3 주택재개발 정비구역 정비계획 변경 및 경관심의안을 수정 가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정비계획안 통과로 해당 구역에는 최고 28층 규모의 공동주택 9개동 총 921세대와 도로 및 공원 등이 들어서게 된다. 공동주택에는 임대주택 174세대도 포함됐다. 노후 건축물이 밀집한 해당 지역에서는 2008년부터 재개발 사업이 추진돼 왔다. 2016년 정비계획안이 서울시 건축 심의를 통과했으나 ...

    한국경제 | 2021.11.17 06:00 | YONHAP

  • thumbnail
    서울시, 건설기술심의위원회 위원 공개 모집

    서울시는 제17기 서울시 건설기술심의위원회 심의위원을 12월 17일까지 공개 모집한다고 17일 밝혔다. 건설기술심의위원회는 서울시와 시 산하기관 및 자치구가 시행하는 각종 건설공사 설계의 타당성, 구조물 안전 및 공사 시행의 ... 228명 가운데 65∼70%를 이번에 새로 모집한다. 대학 조교수 이상, 연구기관의 연구위원급 이상, 기술사 및 건축사 자격 취득자 등이면 공모에 참여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서울시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1.17 06:00 | YONHAP

  • thumbnail
    대치2 '수직증축 리모델링' 공개 실험 나선다

    ... 잡고 있다. 수직증축 리모델링은 ‘조합설립→1차 안전진단→1차 안전성 검토→건축심의→2차 안전성 검토→사업계획승인→이주 및 철거→2차 안전진단→착공’ ... 부족 등을 이유로 수직증축 리모델링에 소극적인 입장이다. 이동훈 한국리모델링협회 정책법규위원장은 “재건축 규제에 막힌 아파트들이 리모델링에 도전하고 있지만 막상 사업을 완료한 단지는 손에 꼽을 정도”라며 ...

    한국경제 | 2021.11.15 17:38 | 장현주

  • thumbnail
    광명 첫 리모델링 '철산 한신' 안전진단 통과

    ... 측에 따르면 광명시는 이달 말께 안전진단 최종 통과 여부를 조합에 통보할 것으로 알려졌다. 조합은 광명시의 결과 통보와 관계없이 도시계획 심의건축설계 심의 준비에 들어갔다. 건축심의는 통상 6개월가량이 걸린다. 이 때문에 내년 3~4월께까지 모든 단계를 마무리할 수 있도록 통보 직후 곧바로 도시계획 및 건축설계 심의를 받겠다는 계획이다. 조합은 내년 3월께부터 조합 미가입 가구를 대상으로 사업계획(행위허가) 동의서를 받을 방침이다. 이주·철거 ...

    한국경제 | 2021.11.15 17:36 | 은정진

  • thumbnail
    "철거가 웬 말이냐"…왕릉 옆 아파트 입주예정자들 '호소'

    ... 강조했다. 김포 장릉은 사적 202호이자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이다. 조선 선조의 5번째 아들이자 인조의 아버지인 추존왕 원종(1580~1619)과 부인 인헌왕후(1578~1626)의 무덤이다. 이들 건설사의 아파트 대상지는 이 장릉 반경 500m 안 역사문화환경 보존지역에 있어 높이 20m 이상 건축물을 지으려면 문화재청 심의를 받아야 하지만 심의 없이 아파트 골조가 이미 지어졌다. 신현보 한경닷컴 기자 greaterfool@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1.14 14:27 | 신현보

  • thumbnail
    "불면증에 약까지 먹어요"…왕릉 옆 아파트 입주예정자들 호소

    ... 재개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철거 가능성에 대해선 절대 인정할 수 없으며 끝까지 다툴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들 건설사의 아파트 대상지는 경기도 김포시 장릉 반경 500m 안 역사문화환경 보존지역에 있어 높이 20m 이상 건축물을 지으려면 문화재청 심의를 받아야 한다. 그러나 심의 없이 아파트 골조가 이미 지어져 장릉 능침에서 앞을 바라보면 풍수지리상 중요한 계양산이 보이지 않는 상황이다. 사적 202호이자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된 조선 왕릉 40기에 ...

    한국경제 | 2021.11.14 13:2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