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0,91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저금리 대출 갈아타요" 충북서 보이스피싱 수거책 13명 검거

    저금리 대출상품으로 바꿔주겠다고 접근해 수억원을 챙긴 전화금융사기(보이스피싱) 조직의 현금 수거책들이 잇따라 경찰에 검거됐다. 10일 충북경찰청은 지난달 7일부터 한 달간 전화금융사기범 13명을 검거해 전원 구속했다고 밝혔다. 또 피해 금액 5억3천900만원 중 6천300만원을 회수했다. 이들은 저금리 대환 대출해준다고 속인 피해자한테서 현금을 편취하고 이에 대한 수당을 받은 혐의를 받는다. 보이스피싱 조직은 금융기관을 사칭하거나 정부 지원으로 ...

    한국경제 | 2021.05.10 16:31 | YONHAP

  • thumbnail
    손님 가장해 금은방 귀금속 턴 50대 구속

    ... 강탈했다. 당시 A씨는 미리 준비해온 돌멩이로 진열장을 박살 내 귀금속을 꺼낸 뒤 매장 밖에 세워둔 자전거를 타고 도주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주변 탐문, 동선 추적 등을 통해 지난 8일 경기 수원시 한 모텔 앞에서 A씨를 검거했다. 조사 결과 A씨는 최근 같은 혐의로 복역했으며 출소 뒤 생활고에 시달리자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 관계자는 "현재 A씨를 상대로 여죄를 조사 중이며 조만간 검찰에 송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0 14:16 | YONHAP

  • thumbnail
    SNS로 마약 유통, 강제 투약·불법 촬영까지…20대 등 6명 구속

    ... 유포한 혐의도 받고 있다. 인터넷을 통해 A씨와 알게 된 B씨 등은 채널 관리를 맡아 마약류 유통을 방조한 것으로 알려졌다. 피해자 신고를 받은 경찰은 한 달여간 수사 끝에 서울과 천안, 군산 등에서 A씨 등 피의자 6명을 검거했다. 현장에서 200명이 동시에 투약 가능한 마약류 등도 압수했다. 경찰 관계자는 "해외 SNS에서 이뤄지는 각종 사이버 범죄를 집중해 수사하고 있다"며 "성 착취물 제작·유포와 온라인 마약 유통 거래 등 사이버상 불법 행위를 ...

    한국경제 | 2021.05.10 12:30 | YONHAP

  • thumbnail
    보이스 피싱 '계좌 이체형'서 '대면 편취형'으로 진화?

    제주경찰, 6명 만나 7천만원 챙긴 현금 수거책 검거 금융기관을 사칭해 저금리 대출을 미끼로 돈을 가로챈 전화금융사기(보이스피싱) 조직의 현금 수거책이 경찰에 붙잡혔다. 제주경찰청은 사기 혐의로 보이스피싱 조직 현금 수거책 A씨를 지난 6일 긴급체포했다고 10일 밝혔다. A씨는 지난달 30일부터 지난 3일까지 나흘간 농협은행 직원을 사칭해 피해자 6명으로부터 총 7천만원 상당의 현금을 건네받아 편취한 혐의를 받는다. 보이스피싱 조직은 정부 ...

    한국경제 | 2021.05.10 11:15 | YONHAP

  • thumbnail
    중국서 5억원대 비트코인 절도범 검거…"가격 급등에 욕심"

    중국에서 다른 사람의 가상화폐 지갑에 들어있는 비트코인 5억여원 어치를 훔친 범죄자가 검거된 것으로 전해졌다. 10일 중국매체 중국신문망에 따르면 장시성 슈수이(修水)현 경찰은 최근 피해자 산(單) 모씨로부터 가상화폐 지갑 본인인증을 할 때 사용해온 이메일 비밀번호가 자신도 모르는 사이 바뀌었다는 신고를 접수했다. 산 씨의 지갑에는 비트코인 8.236개가 있어 신고 당일 기준 296만 위안(약 5억1천317만원) 어치에 해당했다. 10일 오전 ...

    한국경제 | 2021.05.10 10:27 | YONHAP

  • thumbnail
    대구경찰 심야 오토바이 폭주족 등 19명 검거

    ... 오토바이 운전자 A(20)씨 등 3명을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입건하고 다른 운전자들을 추가로 조사하고 있다. 이달 9일과 지난달 17일 새벽 시간대에는 오토바이 번호판을 꺾어 식별이 어렵게 한 채 운행한 B(25)씨 등 9명을 검거했다. 또 지난달 28일 새벽 청테이프로 오토바이 번호판을 가린 채 약 3㎞ 구간을 줄지어 운행한 C(27)씨 등 2명을 입건했다. 경찰 관계자는 "고의로 번호판을 가리고 무리 지어 주행하거나 굉음을 유발하는 폭주족이 교통안전을 ...

    한국경제 | 2021.05.10 10:25 | YONHAP

  • thumbnail
    경찰, 4개월간 '회복적 대화'로 313건 해결…조정률 91%

    ... 1∼4월 '회복적 대화' 활동 결과 91%의 사건에서 조정이 성공적으로 이뤄졌다고 10일 밝혔다. 회복적 경찰 활동을 하는 전국 178개 경찰서는 이 기간 423건의 '회복적 대화' 신청 사건을 접수했다. '회복적 대화'는 가해자 검거·처벌에 초점을 둔 '응보적 사법'에 대한 비판에서 비롯된 대안으로, 범죄 피해 복구와 재발 방지 등에 집중하는 방식이다. 423건을 유형별로 살펴보면 폭행·협박 135건, 가정폭력 101건, 학교폭력 77건, 절도 36건 등이다. 현재까지 ...

    한국경제 | 2021.05.10 10:01 | YONHAP

  • thumbnail
    음주운전 중국인, 택시 기사 추격으로 경찰에 덜미

    ...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신길동에서 시흥을 거쳐 안산시 단원구 선부동까지 음주운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음주 측정 결과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 수준(0.08% 이상)인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당시 택시 기사 B씨로부터 "음주운전 의심 차량이 있다"는 신고를 받았다. 이후 B씨는 A씨의 차량을 추격하며 위치를 알렸고, 경찰은 신고 접수 16분 만에 검거에 성공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0 07:32 | YONHAP

  • thumbnail
    지인들에게 거짓말로 가로챈 29억원…도박으로 탕진

    수년간 지인들에게 거짓말을 반복하면서 수십억원을 가로채 상습 도박을 한 혐의를 받는 3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10일 경찰 등에 따르면 서울 관악경찰서는 사기·상습 도박 혐의로 30대 남성 A씨를 검거해 검찰에 구속 송치했다. A씨는 2016년 6월부터 작년 12월까지 지인과 동창 등 30여명을 속여 투자금 등 약 29억원을 가로챈 혐의를 받는다. A씨는 "아버지가 운영하는 임대사업에 투자하면 수익금과 원금을 주겠다"며 투자를 권유하거나, "갑상선암에 ...

    한국경제 | 2021.05.10 07:00 | YONHAP

  • thumbnail
    라임 투자받은 기업사냥꾼 재판행…주가 조작으로 수십억 챙겨

    ... 부당이득을 챙긴 혐의를 받는 기업사냥꾼이 재판에 넘겨졌다. 9일 검찰에 따르면 서울남부지검 형사6부는 지난달 조모씨를 자본시장법 위반 등 혐의로 기소했다. 라임 사태 후 수배 대상에 올랐던 조 씨는 3월 서울 송파구의 한 오피스텔에서 검거됐다. 조 씨는 페이퍼컴퍼니를 통해 코스닥 상장 자동차 부품업체 에스모를 무자본 인수·합병(M&A)했다. 에스모의 주가를 조작해 수십억의 시세차익을 부당 취득한 혐의 등을 받고 있다. 그는 상장사를 무자본 인수한 뒤 투자를 ...

    한국경제 | 2021.05.09 15:05 | 고은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