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191-11200 / 12,1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보광 실무자등 소환...검찰, 탈세/차명계좌 추적

    보광그룹의 탈세사건을 수사중인 대검 중앙수사부(신광옥 검사장)는 20일 보광의 자금부장인 김영부씨 등 보광그룹 본사 및 계열사 자금담당과 경리 실무자 3명을 소환해 조사를 벌였다. 검찰은 또 회사의 경리장부 등을 넘겨받아 정밀검토에 들어갔다. 검찰은 소환된 실무자들을 상대로 이 회사 대주주인 홍석현 사장의 정확한 탈루세액 등을 조사했다. 검찰은 실무자들에 대한 조사가 끝나면 전현직 고위 임원을 추가로 불러 조사할 방침이다. 검찰은 또 ...

    한국경제 | 1999.09.20 00:00

  • 보광탈세 본격수사

    보광그룹 탈세사건 수사에 착수한 대검 중수부(신광옥 검사장)는 19일 보광 그룹 본사와 계열사의 경리실무자들을 조만간 소환, 국세청에서 고발한 내용 에 대한 조사에 나서기로 했다. 검찰은 이들을 상대로 보광 대주주인 홍석현씨에 대한 고발내용을 확인하고 탈세자금 횡령여부 등을 집중조사할 방침이다. 검찰은 또 금명간 보광그룹에 대한 압수수색 영장을 발부받아 경리장부 등 회사서류를 압수, 정밀검토 작업을 벌일 계획이다. 이와함께 1천71개 ...

    한국경제 | 1999.09.19 00:00

  • [로&비즈니스] 법/회계/컨설팅 : (알림방) 김영식 변호사 등

    ... 5명의 변호사를 초빙한다. 법조경력 5년 미만으로 국제소송과 기업관련 업무에 관심 있는 변호사를 원하고 있다. (02)538-0180 서울지법 부장판사를 지낸 김영식 변호사 사무실에서 함께 일할 변호사 를 구하고 있다. (02)596-7799 이재신 전 수원지검 검사장이 26년간 검사생활을 마치고 수원시 매탄동 진빌딩 3층에 변호사 사무실을 냈다. (0331)212-2255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9월 13일자 ).

    한국경제 | 1999.09.13 00:00

  • ['삼부파이낸스 파문' 전국확산] 정치자금 여부 등 추적

    대검 중앙수사부(신광옥 검사장)는 13일 삼부파이낸스 회장 양재혁(45)씨가 횡령한 7백96억원 가운데 개인용도로 사용한 2백49억원의 사용처를 밝히기로 했다. 검찰은 이에따라 금명간 수십개가 넘는 양씨의 계좌에 대해 압수수색 영장을 발부받아 자금을 추적키로 했다. 검찰은 양씨가 사업을 확장하면서 부산지역을 중심으로 정.관계에 대규모 로비자금을 뿌렸을 가능성이 높을 것으로 보고 계좌추적을 통해 로비가 드러나면 이 부분을 수사한다는 방침이다. ...

    한국경제 | 1999.09.13 00:00

  • [삼부파이낸스 양재혁회장 수감] 고객돈 796억 횡령혐의

    대검 중앙수사부(신광옥 검사장)는 12일 삼부파이낸스 회장인 양재혁(45)씨 를 특가법상 횡령죄와 상법상 납입가장죄 등의 혐의로 구속 수감했다. 검찰에 따르면 양씨는 지난 96년 6월이후 이달까지 고객투자금 7백96억 8천여만원을 빼내 계열사 설립 및 증자 개인활동비와 생활비 부동산 매입자금 등 개인용도로 횡령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은 양회장이 삼부파이낸스에 투자한 고객들의 자금 4백57억원을 빼돌려 한결파이낸스 삼부엔터테인먼트 ...

    한국경제 | 1999.09.12 00:00

  • [1면톱] 파이낸스사 대대적 수사 .. 검찰

    ... 본격적인 수사에 착수했다. 검찰은 국내에서 가장 큰 파이낸스 회사인 삼부파이낸스에 10일 전격적으로 압수수색을 실시한데 이어 전국적 지점망을 갖춘 다른 유사금융업체에 대해서도 수사를 확대할 계획이다. 대검 중앙수사부(신광옥 검사장)는 이날 양재혁(45) 삼부파이낸스 회장이 회사 공금을 빼돌려 수천억원의 비자금을 조성, 일부를 해외로 빼돌리고 개인적으로 유용한 혐의를 잡고 양 회장을 소환, 밤샘조사를 벌였다. 검찰은 이날 오전 부산시 진구 범천1동에 있는 ...

    한국경제 | 1999.09.10 00:00

  • 세풍 불법모금 70억 추가발견

    한나라당이 국세청을 통해 불법모금한 돈은 당초 알려진 것 보다 70억원이 더 많은 총 2백33억7천만원인 것으로 드러났다. 대검찰청 중앙수사부(신광옥 검사장)는 6일 한나라당 서상목 의원과 이석희 전 국세청 차장 등이 대선전인 97년 10월에서 12월 사이 한나라당 이회창 총재의 동생 이회성씨와 임채주 전국세청장 등과 공모, 24개 기업으로부터 1백66억7천만원의 대선자금을 불법 모금했다고 중간수사결과를 발표했다. 검찰은 또 한국종합금융이 ...

    한국경제 | 1999.09.07 00:00

  • 신용카드 연체자 사기죄적용 '신중' .. 대검 지시

    카드회사들이 돈을 제때 못낸 연체자들을 마구잡이로 고소하는 사례가 급증 하자 검찰이 제동을 걸고 나섰다. 대검 형사부(한광수 검사장)는 5일 앞으로 카드연체와 관련, "사기사건으로 고소장이 접수되더라도 일률적으로 사기죄를 적용하지 말고 거래실적 미입금 사유 재력 등을 정밀하게 따져 고의성이 없으면 과감히 무혐의 또는 각하해 당사자끼리 처리토록 하라"고 일선지검에 지시했다. 대검이 12개 신용카드사를 상대로 조사한 결과 97년 1월부터 지난 ...

    한국경제 | 1999.09.05 00:00

  • [검사장급 인사] 호남인맥 핵심라인 배치..'검찰 인사 특징'

    19일 단행된 검사장급 인사는 폭은 작지만 의미는 심장하다. 우선 검찰수뇌부내 호남인맥 배치 완성이라는 성격이 강하다. 전북 출신인 임휘윤 대검 강력부장이 지난 6월 인사에서 서울지검장 자리에 오른 데 이어 이번에 광주 출신인 신광옥 대구지검장이 대검 중수부장으로 영전했다. 사정 핵심라인이 2개월간의 시차를 두고 모두 호남인맥으로 채워진 것이다. 여기에다 법무부 보호국장마저 광주 출신인 박종렬 전청와대 민정비서관이 승진 발령돼 호남색은 ...

    한국경제 | 1999.08.20 00:00

  • [검사장급 인사] 대전고검장에 김영철씨 발령 등 6명

    법무부는 19일 김영철 부산지검장을 공석중인 대전고검장으로 승진 발령 하고 박종렬 법무연수원 연구위원을 검사장으로 승진시켜 법무부 보호국장에 임명하는 등 검사장급이상 검찰 고위간부 6명에 대한 승진 및 전보 인사를 오는 24일자로 단행했다. 이번 인사에서는 사정수사의 사령탑인 대검 중수부장에 호남 출신인 신광옥 대구지검장이 발탁됐고 부산지검장에는 이종찬 대검중수부장이 임명됐다. 또 대구지검장에 송광수 법무부 법무실장이,법무실장에 정충수 ...

    한국경제 | 1999.08.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