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301-11310 / 12,19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판검사 자체조사 난항

    ... 있다. 검찰과 대법원의 현직판검사에 대한 자체 조사가 신속하게 이뤄지지 않고 있는 데다 대전지검이 정례브리핑마저 없애 사건처리가 신속하게 이뤄지지 않을 것임을 예고하고 있다. 또 이변호사에 사건을 소개한 의혹이 있는 일부 검사장급들도 검찰 조사에 거부의사를 나타내 검찰조사가 난항을 겪고 있다. 대전지검은 17일 사건조사에 큰 진척이 없자 수임비리 사건이 터진 이후 매일 해오던 정례브리핑을 이날부터 실시하지 않기로 했다. 대전지검의 고위관계자는 "앞으로 ...

    한국경제 | 1999.01.17 00:00

  • 이종기씨 장부의 언론인.정치인도 소환...대전지검

    이종기 변호사의 수임비리사건을 수사중인 검찰은 15일 이씨의 장부에 들어있는 언론인 및 정치인도 소환하기로 했다. 대전지검(검사장 송인준)에 따르면 이 변호사가 관리해온 비장부에는 언론인과 정치인 등 특정직종 종사자 10여명이 사건 소개자로 기재돼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 관계자는 "지난 9일 입수한 6백32쪽의 비장부에는 언론인 등 특정직종 종사자가 소수 포함되어 있지만 비용부분은 기록되지 않았다"며 "필요할 경우 이들을 금명간 ...

    한국경제 | 1999.01.15 00:00

  • 일부검사 혐의 확인 검찰 사법처리 방침..대전 법조비리수사

    이종기 변호사 수임비리 사건을 수사중인 검찰은 14일 이 사건에 연루된 검사중 금품을 받은 혐의가 뚜렷한 검사에 대해 사법처리 방침을 굳힌 것으로 알려졌다. 대검 감찰부(김승규 검사장)는 이날 현직 검사에 대해 이틀째 비공개 소환 조사를 벌여 일부 검사의 향응 혐의를 확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검찰은 이날 이씨의 수임 장부에 이름이 올라 있는 부장검사 2명과 지청장 1명, 평검사 3명 등 6명을 불러 사건소개나 처리과정에서 편의를 봐주는 ...

    한국경제 | 1999.01.14 00:00

  • 이변호사/김전사무장 구속 .. 검찰, 뇌물/변호사법 위반

    이종기(47)변호사 수임비리의혹사건을 수사중인 대전지검(검사장 송인준) 은 13일 이 사건의 주역인 이 변호사와 김현(41)전사무장을 구속했다. 검찰은 이 변호사에게는 뇌물공여 및 변호사법 위반 혐의를, 김 전사무장 에겐 뇌물공여 및 변호사법 위반과 횡령 및 공갈 혐의 등을 각각 적용했다. 검찰에 따르면 이 변호사는 지난 94년1월부터 97년7월까지 검찰직원 등 1백7명으로부터 2백25차례 사건을 알선받고 소개비로 1억2천9백50만원을 ...

    한국경제 | 1999.01.13 00:00

  • 대검, 현직검사 24명 소환조사키로

    ... 신속한 수사를 위해 사건과 관련된 전.현직 검사를 소환키로 했다"며 "혐의사실이 드러나면 대검 중앙수사부에서 일괄 수사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검찰은 원활한 조사를 위해 우선 지검 차장검사급 이하를 먼저 소환 조사한 뒤 검사장급 이상 전.현직 검사를 조사할 계획이다. 검찰은 소환 조사에 앞서 소환대상자 전원에게 해명서 제출을 요구, 일단 소명 기회를 주기로 했다. 검찰은 이와함께 이 변호사 장부에 기재된 5급이상 전.현직 검찰일반직 간부 12명도 ...

    한국경제 | 1999.01.12 00:00

  • [대전 법조비리 사건] 379명 연루 법조계 발칵 .. 전모

    ... 비밀장부의 내용과 관련, 판.검사들이 실제 사건을 소개하고 금품을 받았느냐가 핵심. 이 변호사는 돈을 건넨적이 없다고 주장하고 있지만 비밀장부의 기록이 상세해 수사가 진행되면 금품수수 사실이 밝혀질 것으로 보인다. 관련자 명단 =검사장 법원장급 이상은 6명이 거론되고 있다. K전법무부장관, C지검장, 전J검사장, 법무부 모 검사장, 검사장 출신 C변호사, L판사 등이다. 이외 27명의 판.검사들이 연루된 것으로 나타났다. 어떤 처벌을 받나 =이 변호사가 ...

    한국경제 | 1999.01.11 00:00

  • 이종기변호사 비밀장부에 검사장급등 483명 기재 확인

    대검찰청은 10일 대전지역 이종기 변호사 사건수임 비밀장부에 검사장급 2 명 등 검사 25명, 판사 5명, 일반직 검찰직원 83명 등 총 4백83명(일부 중복 자 포함)이 기재된 것을 확인했다. 이에따라 전현직 검사와 과장급이상 검찰직원에 대해서는 대검 감찰부가 직 접 조사키로 했다. 김승규 감찰부장은 이와관련, "수사의 공정성과 투명성을 높이는 차원에서 대검차장 지휘로 전현직 검사와 일반직 간부에 한해 대검 감찰부가 직접조사 키로 했다"고 ...

    한국경제 | 1999.01.10 00:00

  • 수임비리 331명 확인 .. 대전지검, 주초부터 소환

    대전 법조비리 사건에 대검찰청이 직접 나섰다. 이원성 대검 차장검사는 10일 기자회견을 갖고 "검사장급 등 검사와 검찰간 부가 연루된 사건의 중요성을 감안해 직접 총괄지휘키로 했다"며 "이를위해 대검 중수부를 대전의 현지수사팀에 합류시켰다"고 밝혔다. 이 차장은 이어 "철저한 수사로 한점 의혹없이 사건을 처리하겠다"고 덧붙 였다. 대검은 이에따라 이종기 변호사 사건수임 비밀장부에 이름이 거론된 전현직 검사와 검찰간부 직원을 11일부터 ...

    한국경제 | 1999.01.10 00:00

  • 대전지역 판/검사 25명 비리연루 .. 검찰 '돈변호사' 수사

    대전지역 이종기(47)변호사의 사건수임 비리사건에 검사장급을 포함한 현직 판.검사 25명이 연루된 것으로 알려져 사건이 확대될 조짐이다. 더구나 지난97년말 의정부지역 이순호 변호사 비리사건 이후 대형 법조비리 사건이 재발, 법조계에 대한 국민의 불신이 고조될 것으로 보인다. 김태정검찰총장은 8일 이 변호사 사건과 관련해 김승규 대검찰청 감찰부장 을 대전지검에 급파, 진상 파악과 철저한 수사를 지시했다. 이에따라 대전지검은 이날 수사전담반을 ...

    한국경제 | 1999.01.08 00:00

  • [529 대치정국] 한나라당, 안기부 문건 2차 공개

    ... 불가피" "신민주 대연합" 관련 신문기사들이 있다. [ 한나라당 2차 공개 529호실 안기부 주요 문건 ] 대전지역에서 떠도는 유언비어 내용 - 국민회의 K의원이 대전지역 폭력조직 보스(현 C일보 회장)인 K모씨를 대전지검 검사장에게 소개해 줘 힘을 실어주고 슬롯머신 운영권을 장악 하는데 결정적 역할을 했다는 설 국민회의 J의원 사법처리설 - 첨단산업게임협회로부터 수천만원의 뇌물을 수수한 것이 검찰조사에서 밝혀졌다 한나라당 L의원 사법처리설 - ...

    한국경제 | 1999.01.0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