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491-11500 / 12,19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현철씨 비자금 70억원 출처 추적 .. 검찰

    대검 중앙수사부 (심재륜 검사장)는 12일 김현철씨가 이성호 전 대호건설사장을 통해 금융실명제 직후 70억원을 맡겨 관리토록 한 사실을 확인,자금출처를 밝히는데 수사력을 모으고 있다. 검찰은 이씨가 이 돈을 평소 알고 지내던 대신증권 임원을 통해 5~6개 계좌로 회사채, 주식 등에 투자해 관리해왔으며 95년말 이중 50억원을 현금으로 되돌려준 사실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현재까지 검찰이 밝힌 현철씨의 비자금은 김기섭씨를 통해 관리토록 한 ...

    한국경제 | 1997.05.13 00:00

  • "현철 비자금" 수억 관리 시인..귀국 이성호 소환 밤샘 조사

    대검 중앙수사부 (심재륜 검사장)는 11일 김현철씨 비자금을 은닉 관리해온 의혹을 받고 있는 이성호 전대호건설사장(37)이 이날 자진 귀국함에 따라 이씨를 소환, 밤샘조사했다. 검찰은 이씨를 상대로 대호빌딩의 위장매각과 케이블TV방송 매집 포항제철 철강독점판매권 인수 정부투자기관 등이 발주한 관급공사 수주등 이권사업과 관련한 현철씨 개입여부와 대가성 자금수수여부 등을 집중추궁했다. 검찰은 특히 문민정부 출범이후 대호건설이 1천7백억원에 ...

    한국경제 | 1997.05.12 00:00

  • [증권II면톱] 디아이, 올해 실적 크게 향상 전망

    수질오염방지시설사업및 빙축열사업의 호조와 반도체검사장비판매증가로 디아이(자본금 55억원)의 올해 실적이 크게 향상될 전망이다. 12일 디아이관계자는 "올해 매출액은 지난해보다 53%가 늘어난 1천1백억원, 경상이익및 당기순이익은 각각 53%, 61% 늘어난 1백50억원과 1백억원에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반도체검사장비인 번인보드와 번인시스템부문의 매출은 지난해보다 20~30% 증가한 2백40억원, 3백90억원에 ...

    한국경제 | 1997.05.12 00:00

  • 현철씨 가/차명계좌 100여개..검찰, 정분순 자매 집중 추궁

    대검 중앙수사부(심재륜검사장)는 9일 김현철씨가 측근들을 통해 거액의 자금을 1백여명의 명의로된 가.차명 계좌에 수억~수십억원을 은닉, 관리 해온 사실을 포착하고 자금출처와 사용처를 수사중이다. 검찰은 계좌마다 액수 차이가 많고 출처가 불분명한 점에 비춰 치밀한 돈세탁과정을 통해 조직적으로 관리됐다고 보고 유입시기와 내역등에 대한 조사를 통해 돈의 성격과 사용처를 밝히는데 주력하고 있다. 검찰은 이와함께 지난 8일 검거된 한보그룹 경리담당 ...

    한국경제 | 1997.05.10 00:00

  • 김기섭씨 자금 이권 대가 확인 .. 검찰, 구체내역/경위 조사

    대검 중앙수사부(심재륜 검사장)는 8일 김현철씨 측근인 김기섭 전 안기부 차장이 기업에 맡겨 관리토록 한 수십억원의 자금이 현철씨가 기업체들로부터 각종 이권사업의 대가로 받은 돈인 사실을 확인, 구체적인 내용과 경위를 수사중이다. 검찰은 이 돈이 시중은행과 제2금융권에 수십개의 계좌로 분산돼 돈세탁 과정을 거친후 제3자 명의의 양도성예금증서(CD)나 일부회사주식지분에 대한 투자형식으로 관리됐다는 단서를 잡고 정확한 자금의 흐름을 추적하고 ...

    한국경제 | 1997.05.08 00:00

  • 김기섭씨 곧 소환..검찰, 기업체 은닉자금 성격/경위등 조사

    대검 중수부 (심재륜 검사장)는 7일 김현철씨가 측근을 통해 수백억원대의 자금을 4~5개 기업에 투자, 은닉해온 혐의를 잡고 해당업체를 상대로 자금출처등을 집중조사중이다. 검찰은 이와관련, 현철씨 측근인 김기섭 전안기부 차장이 지난 93년초 한솔그룹에 50억여원을 맡겨 관리해온 사실에 대한 확인에 나섰으며 김전차장을 곧 소환, 조사할 방침이다. 검찰은 특히 이 돈이 현철씨가 보관하고 있던 대선자금 잉여금이거나 이권청탁에 대한 대가일 가능성이 ...

    한국경제 | 1997.05.08 00:00

  • 대선자금 잔여금 은닉 혐의 조사 .. 검찰

    대검 중앙수사부 (심재륜 검사장)는 6일 김현철씨가 지난 92년 대선자금 잔여금을 전 대호건설 사장 이성호씨를 통해 수개기업의 가차명계좌에 분산 관리해온 단서를 잡고 잔여금 등의 규모를 수사중이다. 검찰은 또 현철씨가 동문기업인들로부터 받은 수십억원을 이씨를 통해 수익성이 높은 양도성예금증서 (CD) 등의 금융상품이나 주식 등에 투자해 관리해온 혐의를 포착, 유입자금 규모 등에 대해 집중조사하고 있다. 검찰은 특히 박태중씨가 대선직후인 ...

    한국경제 | 1997.05.07 00:00

  • 케이블TV 지분인수등 현철씨 개입사실 확인..대검중앙수사부

    대검 중앙수사부 (심재륜 검사장)는 4일 김현철씨가 전대호건설 사장 이성호씨를 통해 사업지분참여방식으로 각종 이권에 개입한 사실을 확인, 구체적인 경위를 수사중이다. 검찰은 현철씨의 비자금중 일부가 이씨가 설립한 (주)동보의 설립 자금으로 유입된 사실을 확인하고 포항제철 관계자를 불러 (주)동보가 포철의 철강 독점판매권을 따내는데 현철씨가 영향력을 행사했는지를 집중 추궁했다. 또 이 회사가 철강 독점판매권을 수주하면서 챙긴 수십억원중 ...

    한국경제 | 1997.05.05 00:00

  • 김현철씨 자금행방에 수사 초점 .. 검찰

    대검 중앙수사부 대검 중앙수사부(심재륜검사장)는 4일 김현철씨가 경복고 동문등 기업인들로부터 받은 수십억원을 전대호건설 사장 이 성호씨를 통해 기업체 주식지분과 금융기관의 가차명계좌로 분산예치 해 관리해온 혐의를 잡고 정확한 돈의 행방을 추적중이다. 검찰은 특히 김씨의 비자금이 이씨가 매입한 7개의 유선방송국 주식 지분으로 은닉됐는지 여부를 밝히는데 수사력을 모으고 있다. 검찰은 이씨가 복수소유가 금지된 유선방송국을 이면계약을 통해 불법인수하고 ...

    한국경제 | 1997.05.04 00:00

  • "현철씨 비자금 '동보' 유입" .. 검찰 혐의 포착

    대검 중앙수사부 (심재륜 검사장)는 3일 김현철씨가 측근인 이성호 전대호건설사장이 설립한 회사를 통해 비자금을 은닉, 관리해온 혐의를 잡고 이씨의 재산에 대한 전면수사에 나섰다. 검찰은 현철씨의 자금이 이씨가 설립한 (주)동보스테인레스 자금으로 유입된 혐의를 포착, 지난 2일 이 회사 본사사무실에 대한 압수수색을 벌여 자금관련서류 일체를 압수해 회사설립 경위 등을 집중조사중이다. 동보스테인레스는 포항제철이 대전이남 지역에 공급하는 스테인리스 ...

    한국경제 | 1997.05.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