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621-11630 / 12,2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대검중수부, 김시형/한이헌 등에 형사처벌 방안 검토

    한보특혜대출과 김현철씨 비리의혹사건을 수사중인 대검 중수부(심재륜 검사장)는 8일 여신담당실무자들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한보철강에 거액을 대출한 김시형 산업은행총재와 김총재에게 대출압력을 가한 한이헌 전경제 수석을 업무상배임혐의로 형사처벌하는 방안을 적극 검토중이다. 검찰은 이를위해 이번주중 이들을 소환, 관련혐의를 조사키로 했다. 한전수석은 지난 95년 홍인길의원의 부탁으로 김총재에게 산은시설자금 2천7백억원을 한보철강에 대출토록 압력을 ...

    한국경제 | 1997.04.08 00:00

  • 대선자금 박태중씨에 유입 조사 .. 검찰 한보수사

    한보특혜대출과 김현철씨 비리의혹사건을 수사중인 대검 중수부 (심재륜 검사장)은 6일 92년 대선당시 나라사랑실천운동본부 (나사본) 총무부장이었던 백창현씨를 이번주초 소환, 조사키로 했다. 검찰은 백씨를 상대로 김씨의 측근인 박태중씨가 대선이후 운용해온 수백억원대의 자금 출처와 사용처 및 나사본이 집행한 대선자금의 출처와 구체적인 사용내역에 대해 추궁할 방침이다. 검찰은 특히 나사본의 임대보증금 10억원이 박씨의 계좌에 입금된 경위와 대선 ...

    한국경제 | 1997.04.07 00:00

  • 박태중씨 측근 백창현씨 조사 .. 대선자금 사용여부 수사

    한보특혜대출과 김현철씨 비리의혹사건을 수사중인 대검 중수부 (심재륜 검사장)는 4일 현철씨의 측근 박태중씨가 지난 92년 대선직후 운용한 거액의 자금출처를 집중조사중이다. 검찰은 이를 위해 박씨 소유하고 있는 (주)심우의 자금관리를 맡았던 백창현씨를 소환, 박씨의 자금 출처와 사용내역등을 조사키로 했다. 검찰은 특히 92년 대선 당시 박씨가 김영삼 후보의 선거운동조직인 나라사랑운동본부의 총괄사무국장으로 있을 당시 백씨가 총무부장으로 자금관리의 ...

    한국경제 | 1997.04.05 00:00

  • 박태중씨 계좌에 6개사 61억원 입금 .. 검찰

    한보 특혜대출 비리와 김현철씨 비리의혹 사건을 수사중인 대검 중수부 (심재륜 검사장)는 3일 현철씨의 측근인 박태중씨(38.심우대표)씨와 측근들의 계좌에 여러 기업들의 자금이 입.출금된 사실을 확인, 돈의 성격을 밝히는데 수사력을 집중하고 있다. 검찰은 그동안 박씨와 가족및 측근 명의의 계좌 98개와 연결계좌 30여개를 추적한 결과 이같은 사실을 확인하고 박씨가 운용해온 수백억원대의 자금 출처와 사용처를 캐고 있다. 검찰은 특히 코오롱그룹과 ...

    한국경제 | 1997.04.04 00:00

  • 정태수씨 사용처 불명 비자금 172억원..주식매입 추가 기소

    한보특혜대출과 김현철씨 비리의혹사건을 수사중인 대검 중수부 (심재륜 검사장)는 2일 정태수 한보그룹 총회장이 회사자금을 유용해 조성한 비자금중 사용처가 밝혀지지 않은 액수는 모두 1백72억원정도라고 밝혔다. 검찰은 이에 따라 이돈이 정관계및 금융권인사에 대한 로비자금으로 사용됐을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용처를 파악하는데 주력하고 있다. 검찰은 또 정총회장이 계열사 증자과정에서 6백억원의 회사자금을 유용해 주식매입대금으로 ...

    한국경제 | 1997.04.03 00:00

  • 총선직전 인출 33억원 추적 .. 한보 수사

    한보특혜대출과 김현철씨 비리의혹사건을 수사중인 대검 중수부(심재륜 검사장)는 1일 정태수 한보 총회장이 지난해 4.11총선직전 33억원을 회사 은행 계좌에서 현금으로 인출한 사실을 확인하고 이 돈의 사용처를 밝히는데 수사력을 모으고 있다. 검찰은 그룹재정본부 일일자금 수지상환표에서 정총회장이 지난해 총선 직전 3억~10억원씩 6차례에 걸쳐 33억원을 인출하는 등 지난해 2월부터 올 1월까지 2백45억원을 빼낸 사실을 확인했다. 검찰은 ...

    한국경제 | 1997.04.02 00:00

  • 토공, 특수시설용지 30만평 연내 공급 .. 63필지 수의계약

    ... 6만5천8백여평, 기흥구갈2지구 5필지 3천여평, 전주첨단 1필지 5만9천8백여평, 원주단관 2필지 9백여평, 광주풍암 3필지 1천여평 등이다. 이중 이달말부터 공급되는 양산물금지구에서는 자동차관련시설인 주차장 폐차장 검사장 매매장 정비공장 정비학원 운전학원 등을 건축할 수 있다. 기흥구갈2지구에서는 사회체육시설용지인 스포츠센터 등을 지어 향후 이 지역에 들어설 대규모 아파트단지주민을 대상으로 한 사업을 할 수 있다. 또 단관지구와 기흥구갈2지구에서 ...

    한국경제 | 1997.04.02 00:00

  • 우보전자 관계자 소환 .. 검찰, 박태중씨 재산형성 등 조사

    한보특혜대출과 김현철씨 비리의혹사건을 수사중인 대검 중수부 (심재륜 검사장)는 31일 김씨의 측근 박태중씨 소유의 (주)우보전자 대표 박남근씨 등 업체관계자 4명을 소환, 재산형성 및 위장계열사 설립 의혹 등에 대해 집중조사했다. 검찰은 박태중씨 측근들에 대한 소환 조사가 마무리되는 대로 박태중씨를 소환, 대선 직후인 93년 이후 50억원대의 재산이 생긴 경위와 김씨와의 친분을 이용, 각종 이권사업에 개입한 의혹 등을 조사할 방침이다. ...

    한국경제 | 1997.04.01 00:00

  • 한보 비자금 300억 사용처 추적 .. 검찰, 외압여부 등 조사

    한보특혜대출비리와 김현철씨 비리의혹사건을 수사중인 대검 중수부 (심재륜 검사장)는 30일 정태수 한보그룹 총회장이 (주)한보로부터 빼돌린 자금 6백40억원중 현금으로 최종인출된 3백억원이 정.관계인사에 대한 로비자금으로 일부 사용된 사실을 확인하고 집중 조사중이다. 검찰은 정총회장이 평소 정.관계 주요 인사에 대해 무차별적으로 금품을 살포해 관리해온 점과 정상회계 과정에서 수백억원을 현금화하는 경우가 극히 드문 점을 중시, 정씨 일가의 ...

    한국경제 | 1997.03.31 00:00

  • [사회II면톱] 정보근씨, "로비는 아버지가 했다"..구속 수감

    한보특혜대출비리와 김현철씨 비리의혹사건을 수사중인 대검 중수부 (심재륜 검사장)는 28일 한보그룹 정보근 회장을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법상 횡령 등의 혐의로 구속하고 정씨의 금융계 및 정관계 로비에 대한 본격수사에 나섰다. 검찰에 따르면 정회장은 한보철강 자금으로 전환사채 2백72억원 상당을 자신의 명의로 구입하고 개인세금 34억원을 납부하는 한편 한보철강 등 계열사 증자과정에서 63억여원을 인출해 자기명의로 주식을 취득하는 등 총 3백70억여원을 ...

    한국경제 | 1997.03.2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