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681-11690 / 12,17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1면톱] 기업총수 7명 불구속기소..노씨 2천838억 수뢰 기소

    노태우전대통령이 2천8백38억9천6백만원의 뇌물을 받은 혐의로 5일 구속 기소됐다. 또 이건희 삼성그룹회장등 기업대표 8명과 금진호 민자당의원등 노씨의 측근인사 4명이 불구속 기소됐다. 대검중수부(안강민검사장)는 5일오후 "노태우전대통령 부정축재사건 수사 결과"를 발표하고 기업체대표 35명으로부터 2천8백38억9천백만원의 뇌물을 수수한 혐의로 노씨를 구속기소했다고 밝혔다. 검찰은 또 노씨에게 돈을 건네준 삼성그룹 이건희회장 대우그룹 김우중 ...

    한국경제 | 1995.12.06 00:00

  • "비자금 정치권 유입 여부 내일 공개"...안강민 중수부장

    노태우 전대통령 비자금 사건을 수사중인 대검 중수부(안강민 검사장)는 4 일 "5일 오후 2시 예정대로 수사결과를 발표하면서 기업인 사법처리 내용과 노씨 비자금 일부의 정치권 유입 여부를 공개할 것"이라고 밝혔다. 안강민 대검 중수부장은 "김진태검사를 서울구치소로 보내 5일 특정범죄가 중처벌법(뇌물) 혐의로 기소될 노씨에 대해 마무리 수사를 했다"며 이같이 밝 혔다. 검찰은 수사결과를 발표한 이후 비자금 사용처 수사의 일환으로 노씨 비자 ...

    한국경제 | 1995.12.04 00:00

  • "비자금 4천100억 확인" .. 4일 노씨 최종수사결과 발표

    노태우 전대통령 비자금 사건을 수사중인 대검 중수부(안강민 검사장)는 2일 지금까지 계좌추적 작업으로 밝혀낸 노씨 비자금 조성총액 은 약 4천1백억원이라고 밝혔다. 안강민 대검 중수부장은 "4천1백억원은 계좌추적을 통해 밝혀냈으며 거의중복되지 않는 액수"라며 "기업인이 진술한 뇌물액수와 부동산 등의 액수와는 무관하다"고 말했다. 안중수부장은 또 "현재 자료를 검토하고 정리하는 중"이라며 "4일 오후수사결과를 발표하면서 기업인들을 어떻게 ...

    한국경제 | 1995.12.03 00:00

  • 대검,노씨 비자금 수사결과 5일 오후2시 발표

    노태우 전대통령 비자금 사건을 수사중인 대검 중수부(안강민 검사장)는 3일 수사결과를 당초 예정일보다 하루 늦춰 5일 오후 2시에 발표키로 했다. 안강민 대검 중수부장은 "현재 발표문안과 공소장 작성 등 준비할게 너무 많아 4일 오후로 예정했던 수사결과 발표를 하루 연기하게 됐다"고 말했다. 검찰은 5일 수사결과를 발표하면서 노씨를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의 뇌물 수수혐의로 기소함과 동시에 뇌물을 제공한 기업인들에 대해서도 일괄 사법 처리할방침이다. ...

    한국경제 | 1995.12.03 00:00

  • 노씨 기소때 기업인 사법처리 .. 주변인물/금융인도 함께

    노태우전대통령 비자금사건을 수사중인 대검중수부(안강민 검사장)는 금진호의원 이원조전의원 이태진 전청와대경호실경리과장등 노씨 주변인물과 기업인들을 노씨 기소때 일괄 사법처리키로 했다. 안중수부장은 1일 "노씨 기소일전에 추가로 기소할 기업인은 없으며 기업인, 노씨주변인물, 금융인등에 대한 사법처리내용을 4일 또는 5일중 노씨 기소시점에 맞춰 발표할 것"이라고 밝혔다. 안부장은 "뇌물 공여에 대한 공소시효가 임박한 1~2명의 대기업총수를 ...

    한국경제 | 1995.12.02 00:00

  • 헌법소원 취하 수용여부 추후결정 .. 최환 서울지검장 문답

    서울지검(최환 검사장)은 30일 "12.12및 5.18사건 특별수사본부"를 설치 하고 12.12와 5.18사건에 대한 재수사에 착수했다. 최환 서울지검장은 "특별수사본부는 이종찬 서울지검 3차장을 본부장으로 서울지검 특수부와 형사부, 수도권지청 검사 15명으로 구성됐다"고 밝혔다. 다음은 최서울지검장과의 일문일답. -특별수사팀 구성은. "수사본부장에 이종찬 서울지검 3차장, 주임검사에 김상희 형사3부장을 임명하고 서울지검 특수부와 형사부검사, ...

    한국경제 | 1995.11.30 00:00

  • 한보 정태수회장 구속 수감..배종렬 전한양회장은 사전영장

    노태우전대통령 비자금 사건을 수사중인 대검중수부(안강민 검사장)는 29일 노씨에게 1백50억원의 뇌물을 제공한 혐의로 불구속기소된 한보그룹 정태수 총회장에게 업무방해혐의를 추가로 적용, 이날 밤 전격 구속수감했다. 검찰은 또 이날 여천, 거제 석유비축기지 건설공사 수주 대가로 노씨에게 1백억원원을 준 혐의로 지명수배된 배종렬전한양회장에 대해서도 뇌물공여 혐의로 사전구속영장을 발부받아 검거에 나섰다. 검찰관계자는 "정씨에 대해 당초 뇌물공여혐의와 ...

    한국경제 | 1995.11.30 00:00

  • 노씨 비자금계좌 추가 발견..29일 13개 금융기관 압수수색

    노태우전대통령 비자금 사건을 수사중인 대검중수부(안강민 검사장)는 28일 기업인조사와 계좌추적등을 통해 시중 금융기관에 노씨 비자금 계좌가 더있는 사실을 밝혀내고 이날 법원으로부터 압수수색 영장을 발부받아 본격 추적 작업에 나섰다. 검찰은 상업은행등 6개 시중은행, 투금사 3곳, 증권사 4곳등 모두 13개 금융기관에 있는 노씨의 28개 가차명계좌에 대한 압수수색을 29일 실시키로 했다. 검찰이 이같이 노씨의 비자금 계좌를 추가로 발견함에 ...

    한국경제 | 1995.11.29 00:00

  • 검찰, 정태수 한보그룹회장 불구속기소

    노태우 전대통령 비자금 사건을 수사중인 대검중수부(안강민 검사장)는 27일 노씨에게 1백억원의 뇌물을 건넨 한보그룹 정태수회장을 뇌물공여 혐의로 불구속 기소했다. 노씨에게 뇌물을 건넨 혐의로 기업인 총수가 기소되기는 검찰이 비자금 사건 수사에 착수한 이후 처음이다. 특히 정회장이 1백억원의 뇌물을 공여하고 이번에 불구속 기소됨으로써 뇌물을 건넨 것으로 알려진 대기업 총수 대다수가 불구속 기소될 것으로 보인다. 검찰은 "정회장만 별도로 ...

    한국경제 | 1995.11.27 00:00

  • "이번 주말께 노씨 기소" .. 안 중수부장 밝혀

    노태우전대통령 비자금 사건을 수사중인 대검중수부(안강민 검사장)는 26일 이번 주말께 노씨를 기소하면서 중간 수사결과를 발표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안중부장은 "노씨에 대한 기소만기일인 내달 5일 이전이라도 기소할수 있도록 보강수사를 서두르고 있다"며 "구속만기일에 쫓기지 않는 율곡비리 등 기타사안에 대해서는 기소후에도 계속 수사해 추가 기소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안중부장은 또 "노씨에 대한 기소때 뇌물을 준 대기업총수를 비롯 이원조, ...

    한국경제 | 1995.11.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