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11,2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윤석열 장모 징역 3년 법정구속…尹 출마하자마자 '악재'

    ... 반부패·강력수사2부(부장검사 조주연)는 윤 전 총장 부인 김건희 씨가 운영하는 전시기획사 코바나컨텐츠의 대기업 협찬 의혹을 수사 중이다. 서울중앙지검 형사13부(부장검사 서정민)는 윤 전 총장의 측근으로 꼽히는 윤대진 검사장의 형 윤우진 전 용산세무서장 뇌물수수 사건 무마 의혹을 들여다보고 있다. 한편 윤 전 총장은 이날 서울 상도동 ‘김영삼 도서관’을 방문해 김영삼 전 대통령의 차남 현철씨와 30분간 환담했다. 이후 서울 상암동 ...

    한국경제 | 2021.07.02 17:48 | 오현아/남정민/조미현

  • thumbnail
    권력사건 털어낸 檢…남은 현안 수사도 속도낼 듯

    ... 김건희씨가 운영하는 전시기획사 코바나컨텐츠의 '대기업 협찬' 의혹을 수사하고 있다. 도이치모터스 주가 조작과 주식 매매 특혜 의혹에 김씨가 관여했다는 의혹도 수사 중이다. 윤 전 총장의 측근으로 꼽힌 윤대진 법무연수원 기획부장(검사장)의 형 윤우진 전 용산세무서장 뇌물수수 사건 무마 의혹 수사는 서울중앙지검 형사13부가 들여다보고 있다. 이들 사건도 검찰에 고발장이 제출된 지 1년 이상 지났다. 앞서 서울중앙지검이 작년 11월 20억원대 병원 요양급여를 ...

    한국경제 | 2021.07.02 14:00 | YONHAP

  • thumbnail
    구속된 윤석열 장모 남은 의혹은…아내·측근 수사도 변수

    ... 요청했고, 이에 사건을 다시 들여다본 경찰이 지난달 불송치 결정을 하자 수사에 미흡한 점이 있다며 재차 재수사를 요청한 상태다. 서울중앙지검에서는 윤 전 총장의 부인 김건희씨와 윤 전 총장의 측근인 윤대진 법무연수원 기획부장(검사장)의 형 윤우진 전 용산세무서장 관련 의혹 사건을 수사 중이다. 중앙지검 반부패·강력수사2부(조주연 부장검사)는 김씨의 도이치모터스 주가조작 관여 의혹과 도이치파이낸셜 주식매매 특혜 사건 개입 의혹, 김씨의 전시기획사 코바나컨텐츠 ...

    한국경제 | 2021.07.02 12:03 | YONHAP

  • 김오수 '靑 책임론' 차단 노렸나

    ...는 거짓 의향서를 쓰게 했다”는 게 검찰의 주장이다. 이는 “백 전 장관의 배임교사로 비싼 전기료를 내게 됐다”는 주장의 근거가 돼 국가 상대 민사소송으로 이어질 수 있다는 게 법조계의 시각이다. 검사장 출신인 한 변호사는 “원전 정책 등에 대한 책임공방이 확산할 수 있기 때문에 김오수 검찰총장 입장에선 부담스러웠을 것”이라며 “하지만 지금까지 수사가 진행된 상황을 종합하면 배임교사 혐의도 같이 ...

    한국경제 | 2021.07.01 17:50 | 남정민

  • thumbnail
    신임 출입국외국인정책본부장에 이재유…첫 내부승진

    ... 본부와 일선 주요 보직을 역임한 출입국 정책 전문가다. 그는 1970년 법무부 출입국관리국(현 출입국·외국인정책본부 전신)이 설치된 이래 내부 승진으로 임명된 첫 본부장이다. 문재인 정부 출범 전까지 법무부 출입국본부장은 주로 검사장급 검사가 맡아오다, 2017년 박상기 당시 법무부 장관이 '법무부 탈검찰화' 기조 아래 외부에서 변호사로 활동하던 차 본부장을 발탁해 임명했다. 차 본부장은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의 불법 출국금지 사건에 연루돼 지난 4월 기소되면서 ...

    한국경제 | 2021.07.01 17:43 | YONHAP

  • thumbnail
    檢 월성원전 기소에도 여진…'배임죄' 논란 확산

    ... 대통령에게까지 소송이 이어질 수 있다는 점을 우려했기 때문이라는 해석이 적지 않다. 하지만 김 총장 입장에선 배임 혐의 적용에 반대하면서도 수사팀의 의견을 마냥 무시할 수 없었다는 분석이다. 그는 지난달 초 취임 일성으로 "고검장과 검사장을 중심으로 검사들이 수사와 사건 결정을 하고 저는 '굳건한 방파제'가 돼 일체의 부당한 압력으로부터 정치적 중립과 독립성을 지켜나가겠다"고 밝힌 바 있다. 스스로 수사와 사건 결정을 검사장에게 맡기겠다고 밝힌 상황에서 노정환 대전지검장까지 ...

    한국경제 | 2021.07.01 12:00 | YONHAP

  • 성폭행 피해 여성 60명인데…빌 코스비, 2년 만에 풀려난 이유

    ... 대법원이 약 2년간 복역해 온 그를 석방하기로 한 것은 혐의에 대한 부인이 아닌, 재판 과정을 문제로 봤기 때문이다. 코스비가 공정한 사법절차를 누리지 못했다는 것. 현지 매체에 따르면 브루스 캐스터 주니어 전 몽고메리카운티 지방검사장은 2005년 콘스탄드 사건을 조사한 뒤 코스비를 형사 기소하기에는 증거가 불충분하다고 판단했다. 그는 증거가 충분하지 않은 상태에서 코스비를 '성폭력 관련 진술에 대해 기소하지 않겠다'고 설득해 유죄 진술을 받아내 기소했다. ...

    한국경제 | 2021.07.01 08:16 | 김수영

  • thumbnail
    빌 코스비 성폭력 유죄선고 주 대법원서 뒤집혀…2년만에 석방

    "'기소 안하겠다'며 민사재판 증언 독려한 전 검사장 약속 지켜야" '미투(Me Too·나도 고발한다) 운동' 여파로 처음으로 법정에 섰던 유명 인사인 미국의 코미디언 빌 코스비(83)에 대한 유죄 판결이 뒤집혔다. 펜실베이니아주 대법원은 30일(현지시간) 코스비의 성폭력 유죄 선고를 기각하고 석방을 명령했다고 AP통신과 뉴욕타임스(NYT) 등 미 언론들이 보도했다. 이에 따라 한때 미국의 '국민 아빠'로 불렸던 코스비는 복역 2년여 만에 자유의 ...

    한국경제 | 2021.07.01 04:13 | YONHAP

  • thumbnail
    정치권 흔드는 '도이치모터스 주가 조작' 사건 뭐길래…

    ... “작년 3월 서울중앙지방검찰청 반부패수사부 수사에서도 주가조작이 인정되지 않아 기소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또 도이치파이낸셜 주식을 액면가로 인수한 것과 관련해서도 “도이치파이낸셜은 2013년부터 2017년까지 연속 적자를 봤고, (윤 전 총장이) 검사장 승진 직후 모두 매각했다”며 “차익이 4년에 1400만원(세전)으로 시중은행 금리보다 낮은 연 1.77%였다”고 강조했다. 박의명 기자

    한국경제 | 2021.06.30 16:28 | 박의명

  • thumbnail
    '마이크로프랜드' 52주 신고가 경신, 단기·중기 이평선 정배열로 상승세

    ... - 단기·중기 이평선 정배열로 상승세 이 시간 차트의 흐름은 현재 단기·중기 이평선이 정배열 상태로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최근 이 종목의 차트에서 삼선전환도(양전환) 등의 특이사항이 발생했다. [그래프]마이크로프랜드 차트 분석 ◆ 기업개요 마이크로프랜드는 반도체 검사장치 제조업체로 알려져 있다. 한경로보뉴스 이 기사는 한국경제신문과 금융 AI 전문기업 씽크풀이 공동 개발한 기사 자동생성 알고리즘에 의해 실시간으로 작성된 것입니다.

    한국경제 | 2021.06.30 14:14 | 한경로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