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1-190 / 3,58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예멘반군, 아람코 시설 공격 뒤 사우디에 첫 미사일 발사

    ... 29일 밝혔다. 사우디군에 따르면 예멘 반군은 이날 오후 11시23분께 수도 리야드를 겨냥, 탄도미사일 2발을 발사했고, 비슷한 시각 남부 국경도시 지잔으로 최소 1발을 쐈다. 사우디군은 방공 미사일로 반군의 미사일을 모두 격추했지만 낙하하는 파편에 맞아 리야드에서 민간인 2명이 경상을 입었다고 발표했다. 예멘 반군은 29일 "리야드의 전략적으로 민감한 표적을 겨냥해 자체 제작한 단거리 탄도미사일 '졸피가르'와 공격용 무인기(드론) '삼마드-3'로 정확히 공격했다"라고 ...

    한국경제 | 2020.03.30 15:31 | YONHAP

  • thumbnail
    '21세기 차르' 푸틴은 물러날 수 없다

    ... 사람들을 위협하기 위해 대대적인 허위 진술을 꾸며냈다. 영국 정부의 조사 결과 리트비넨코는 KGB 관련 기관인 연방보안국(FSB)의 지시에 따라 살해됐으며 푸틴의 승인을 받았을 가능성이 있다고 결론지었다. 최근 네덜란드에서 MH17 격추 사건에 대한 재판이 열렸다. 법원은 여객기를 격추한 사람들이 러시아인이고 FSB 요원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작전이 진행됐다는 증언을 들었다. 만약 푸틴이 권력을 잃는다면 새로운 지도자는 지난 20년간의 범죄를 드러낼 수 있고, ...

    한국경제 | 2020.03.26 15:45 | David Satter

  • thumbnail
    미 해군, 지난주 필리핀해서 미사일 발사훈련…"대중국 경고용"

    ... 통합 전투체계인 '베이스라인 9'(Baseline. BL9)를 갖추고 있다. BL9 체계는 탄도미사일을 추적해 요격하면서 동시에 항공기 등을 상대로 한 대공 전투까지 할 수 있다. 배리호가 발사한 스탠더드 미사일은 미사일을 격추하는데 사용되는 미국 해군의 함대공(艦對空) 미사일이다. 베이징(北京)에서 활동하는 군사전문가인 저우천밍(周晨鳴)은 미 해군의 이번 미사일 발사 훈련에 대해 "흔치 않은 훈련이며, 중국 인민해방군(PLA)에 대한 경고의 의미가 있는 ...

    한국경제 | 2020.03.25 10:35 | YONHAP

  • thumbnail
    전염병, 제재 그리고 불신…'삼중고' 직면한 이란

    ... 이란 국민을 공포에 떨게 하려고 의도적으로 가짜 뉴스를 보도했다"라고 비판했다. 이란은 서방의 여론전에 수세적인 입장이다. 유수의 서방 언론이 주도하는 여론전은 이란 입장에선 '기울어진 운동장'인데다 올해 1월 우크라이나 여객기 격추 사건 때 사건 당일 기계적 결함으로 추락했다고 단언했다가 사흘 뒤에서야 격추 사실을 시인하면서 불리한 처지에 놓인 탓이다. 1979년 이란 이슬람 혁명 이후 서방과 이란의 상대방에 대한 적대와 불신은 이제 원인 제공자를 찾는 일이 ...

    한국경제 | 2020.03.15 09:00 | YONHAP

  • thumbnail
    이라크 군기지 로켓포 33발 공격…"미군 3명 부상"(종합)

    ... 이란 군부 거물 가셈 솔레이마니 혁명수비대 사령관을 바그다드 공항에서 폭격해 살해했다. 이에 이란 혁명수비대는 같은 달 8일 이라크 내 미군 기지 2곳을 탄도미사일로 타격하는 '보복'을 단행했다. 이 보복 공습 당일 고도의 긴장 속에 혁명수비대가 우크라이나국제항공(UIA) 민항기를 격추해 탑승자 176명 전원이 숨지는 바람에 미국과 이란의 군사적 긴장이 희석됐다. 혁명수비대는 이 민항기를 미군이 쏜 미사일로 오인했다고 해명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3.15 02:10 | YONHAP

  • thumbnail
    이라크 내 미군 기지에 로켓포 공격…친이란 민병대 폭격 이틀만

    ... 이란 군부 거물 가셈 솔레이마니 혁명수비대 사령관을 바그다드 공항에서 폭격해 살해했다. 이에 이란 혁명수비대는 같은 달 8일 이라크 내 미군 기지 2곳을 탄도미사일로 타격하는 '보복'을 단행했다. 이 보복 공습 당일 고도의 긴장 속에 혁명수비대가 우크라이나국제항공(UIA) 민항기를 격추해 탑승자 176명 전원이 숨지는 바람에 미국과 이란의 군사적 긴장이 희석됐다. 혁명수비대는 이 민항기를 미군이 쏜 미사일로 오인했다고 해명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3.14 18:44 | YONHAP

  • thumbnail
    [김귀근의 병영톡톡] 전장판도 바꿀 '차세대 게임체인저' 개발 후끈

    ... 미사일(유도탄) 방어 임무를 맡는다. 사령부 예하로 콜로라도스프링스의 피터슨 공군기지의 제1우주여단, 제100 미사일방어여단, 육군위성운영여단 등을 두고 있다. SMDC는 최근 출력 50㎾의 레이저 무기로 공중에서 비행하는 드론을 격추하는 시험에 성공했다. 대니얼 캐블러 사령관(중장)은 이번 시험 후 미국 매체와 인터뷰에서 "우리의 적들이 우주 영역에서 도전하고 있다"며 "우리는 적의 그런 위협에 대처할 수 있어야 한다"고 밝혔다. 미 육군은 이를 위해 오는 ...

    한국경제 | 2020.03.14 08:00 | YONHAP

  • thumbnail
    미국, 이라크 친이란민병대 공습…미군 사망 하루만에 보복

    ... 카타이브 헤즈볼라 기지 5곳을 폭격, 이 조직의 전투원 25명을 죽였다. 이어 올해 1월 3일 미군은 이란 군부 거물 가셈 솔레이마니 혁명수비대 사령관을 바그다드 공항에서 표적 공습, 제거했다. 이에 이란 혁명수비대는 같은 달 8일 이라크 내 미군 기지 2곳을 탄도미사일로 타격하는 '보복'을 단행했다. 보복 공습 당일 고도의 긴장 속에 혁명수비대는 우크라이나국제항공 민항기를 적으로 오인해 격추, 탑승자 176명 전원을 숨지게 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3.13 08:48 | YONHAP

  • thumbnail
    미국 내 멕시코 마약 카르텔 조직원 250명 무더기 검거

    ... CJNG는 미국 마약 시장의 3분의 1에서 3분의 2가량을 장악하고 있다. 멕시코 내에선 경쟁 조직원을 살해해 시신을 다리에 걸어놓거나 군과 경찰을 습격하는 대담함과 잔혹성을 보여 공포의 대상이다. 2015년에는 군 헬기를 격추해 20명을 살해하기도 했다. 미국은 CJNG를 와해시키기 위해 '파이선 프로젝트'라고 명명한 대규모 소탕 작전을 펼쳐 지난 6개월간 750명 이상을 체포했으며, 2만㎏의 마약을 압수했다고 법무부는 전했다. 미국은 또 엘멘초에 ...

    한국경제 | 2020.03.12 08:15 | YONHAP

  • thumbnail
    "미국, '이란 보복 없다' 판단…중동서 병력 감축"

    ...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의원이 사망하는 등 감염자와 사망자가 급속도로 증가함에 따라 보복 공격에는 여력이 없는 것으로 보인다. 앞서 미국은 지난해 말부터 일반 선적과 사우디아라비아 정유시설 공격, 미국 드론 격추 등을 이란이 주도하고, 솔레이마니가 중동 전역에서 벌어진 테러를 배후 조종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그러나 일각에서는 솔레이마니 후임 이스마일 가니 혁명수비대 쿠드스군 사령관이 전권을 위임받고 전략을 짜는 데 시간이 필요해 보복 공격이 ...

    한국경제 | 2020.03.11 11:2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