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1-220 / 3,9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벨라루스 "S-400·이스칸데르 미사일 철수 않기로 러와 합의"

    ... 심각한 타격을 입힐 수 있음을 의미한다"고 강조했다. '러시아판 사드'(THAAD·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로 불리는 S-400 방공미사일은 2007년부터 러시아군에 실전 배치된 중장거리 지대공 미사일 시스템이다. 레이더에 거의 포착되지 않는 스텔스 전투기까지 추적해 격추할 수 있는 것으로 평가된다. 이스칸데르는 재래식 탄두와 핵탄두를 모두 장착할 수 있는 단거리 전술 탄도미사일로 사거리가 최대 1천km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5.11 01:42 | YONHAP

  • thumbnail
    [용산시대 개막] ⑤ 집무실 北미사일·드론·장사정포 방어책 있나

    ... 나뉘는데 A는 청와대 기준 반경 2해리(3.704km), B는 반경 4.5해리(8.334km)다. 용산 일대와 한강 이남은 제외돼 있다. 사전에 허가받지 않은 항공기 등이 B구역에 진입하면 경고사격을, A구역에 진입 시 격추하는 게 원칙이다. P73이 청와대를 중심으로 설정돼 있고, 대공방어 체계가 구축된 것도 이런 배경에서다. 비행금지구역이 지금 상태로 그대로 '남하'하게 되면 김포공항을 오가는 국내 항공편이 직접적인 영향권에 들어오는 문제가 제기된 바 ...

    한국경제 | 2022.05.08 07:11 | YONHAP

  • thumbnail
    "러 전투기 40대 격추했다던 '키이우의 유령'은 허구"

    "영공 지키는 우크라 조종사들의 집합적 이미지"…"사기진작 위해 창작" 우크라이나 공군이 러시아 전투기 40대를 격추했다고 알려져 '키이우의 유령'으로 불리던 자국 파일럿이 실존 인물이 아닌 허구의 캐릭터였다고 밝혔다. 이는 해당 파일럿의 전사설이 나온 이후다. 우크라이나 공군은 3일(현지시간) 페이스북을 통해 "'키이우의 유령'은 우크라이나인들이 창조한 가상의 영웅"이라고 밝혔다. 공군의 이 같은 발표는 '키이우의 유령'이 전투 도중 사망했다는 ...

    한국경제 | 2022.05.03 09:59 | YONHAP

  • thumbnail
    '키이우 유령' 실체 밝힌 우크라軍..."실존 인물 아냐"

    러시아 전투기 수십 대를 격추하며 화제가 된 '키이우의 유령'에 대해 우크라이나 공군이 직접 입장을 밝혔다. 1일(현지시간) 뉴욕포스트에 따르면 우크라이나 공군 사령부는 "지난주 사망한 것으로 알려진 우크라이나 공군 소령은 키이우의 유령이 아니다"면서 "키이우의 유령은 우크라이나 시민들이 만들어낸 전쟁 민담에 불과하다"고 전했다. 앞서 지난 29일(현지시간) 주요 외신들은 우크라이나의 전쟁 영웅으로 떠오른 키이우의 유령이 사망했다고 보도한 바 ...

    한국경제TV | 2022.05.02 08:52

  • thumbnail
    [우크라 침공] 러 "오데사 공항에 보관된 서방 제공 무기 파괴"

    ... 활주로를 파괴했다고 비난했다. 막심 마르첸코 오데사주 주지사는 러시아가 크림반도에서 바스티온 미사일을 발사했다고 말했다. 러시아 국방부는 또 전날 밤 러시아군 방공시스템이 북부 하르키우 지역에서 우크라이나군 수호이-24m(Su-24m) 전폭기 2대를 격추했다고 주장했다. 로이터는 그러나 러시아 국방부가 파괴했다고 밝힌 오데사 공항 시설과 우크라이나 정부가 파손됐다고 발표한 시설이 동일한 것인지는 즉각 확인되지 않았다고 전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5.01 21:33 | YONHAP

  • thumbnail
    [다산 칼럼] 정부의 산업정책, 중앙은행의 금리정책

    ... 중요한 엔진과 주요 부품을 미국 회사가 공급한다. 엔진이 전투기 성능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절대적이다. 태평양 전쟁 초기 우위에 섰던 일본군 전투기가 종전 무렵에 ‘칠면조’라고 조롱받았고 미군 전투기 1대가 격추될 때 일본군 전투기가 20대 가까이 격추된 이유는 엔진에 있었다. 미군이 전투기 엔진 출력을 두 배로 늘렸지만 일본군은 답보 상태에 머물렀기 때문이다. 정부의 과대 선전 탓에 국민들은 한국이 첨단전투기를 생산하는 기술 선진국이라고 착각하고 ...

    한국경제 | 2022.05.01 17:31

  • thumbnail
    [우크라 침공] 러시아 항공기 격추한 '키이우의 유령' 전사

    러시아 전투기를 대거 격추한 것으로 알려져 '키이우의 유령'으로 불리던 우크라이나 파일럿이 지난달 공중전 중에 전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우크라이나 현지 언론들은 스테판 타라발카(29) 소령이 3월 13일 압도적인 숫자의 적군과 싸우다가 그가 몰던 MIG-29가 격추되면서 사망했다고 보도했다. 더 타임스는 29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 소식통들이 조종사의 신원과 사망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타라발카의 헬멧과 고글이 조만간 런던에서 경매에 부쳐질 ...

    한국경제 | 2022.04.30 02:17 | YONHAP

  • thumbnail
    2차대전 패전국 獨·日에 군비 증강 '기회'된 우크라 전쟁

    ... 전후 세계 질서를 위협하는 것으로 유럽 역사의 전환점이 됐다"고 말했다. 우크라이나 사태에서 소극적인 대응으로 나토 전선의 '약한 고리'로 평가받던 독일은 전쟁 이후 변모했다. 독일 정부는 대전차 무기 1천 정과 군용기 격추를 위한 휴대용 적외선 유도 지대공 '스팅어 미사일' 500기를 우크라이나에 공급한 데 이어 그동안 거부한 중화기 제공을 허용했다. 독일 KMW(크라우스-마페이 베그만)사의 게파르트 장갑대공포 50대를 우크라이나에 직접 수출할 ...

    한국경제 | 2022.04.28 15:56 | YONHAP

  • thumbnail
    [우크라 침공] 유엔 사무총장 우크라이나 도착…"전쟁 곧 끝나길"

    ... "우크라이나와 러시아, 전 세계를 위해 이 전쟁이 곧 끝나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구테흐스 총장은 우크라이나의 어느 도시에 도착했는지는 정확히 밝히지 않았다. 지금까지 우크라이나 수도 키이우를 방문한 외국 정상은 대부분 격추 위험이 있는 비행기 대신 폴란드에서 출발하는 열차 편으로 키이우를 방문했다. 구테흐스 총장은 전날 모스크바에서 푸틴 대통령과 회담했으며, 28일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과 회담할 예정이다. 전날 회담에서 구테흐스 ...

    한국경제 | 2022.04.28 01:08 | YONHAP

  • thumbnail
    [우크라 침공] 독일, 러 압박 '약한 고리' 오명 떼나

    ... 러시아에 대한 압박 수위는 더 높아질 것이라며 "러시아가 이 전쟁에서 패배하도록 하는 게 우리의 지속적 목표"라고 선언했다. 독일은 분쟁지역에 살상 무기를 보내지 않는다는 원칙을 깨고 우크라이나에 대전차 무기 1천정과 군용기 격추를 위한 휴대용 적외선 유도 지대공 '스팅어 미사일' 500기를 우크라이나에 공급했다. 숄츠 총리는 독일이 우크라이나에 충분한 무기를 제공하지 않고 있다는 비판에 대해 이미 많은 무기와 장비를 보냈다고 반박하면서 독일 연방군의 무기 재고를 ...

    한국경제 | 2022.04.25 15:4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