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551-3560 / 3,59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공습으로 이라크 공군기 약 50% 파괴...프랑스 군수뇌 밝혀

    ... 슈미트 프랑스군 참모총장이 밝혔다. 슈미트 참모총장은 유럽 1라디오방송을 통해 현재 파괴되지 않고 남아 있는 이라크 공군기들이 위험을 무릅쓰고 이륙할 것 같지는 않다고 말하고 "16일밤 동맹군의 공습이 시작됐을 때 출동한 이라크 공군기들은 15대에 불과했으며 이중 2대가 격추됐다"고 전했다. 그는 또 이라크의 몇몇 활주로가 아직도 손상을 입지 않은 상태이지만 17일 새벽이후 이라크 전투기들이 이륙했다는 소식을 들은 바 없다고 밝혔다.

    한국경제 | 1991.01.18 00:00

  • 민주의총 임시국회에 등원키로

    ... 사우디 아라비아-쿠웨이트 국경지대에서 다국적군 지상군과 이라크군간의 격전이 벌어지고 있다면서 후세인 이라크대통령이 부시대통령에 보낸 메시지를 통해 ''결사항전''의 뜻을 밝힌 사실을 보도했다. 이 방송들은 특히 이라크군사령부의 발표내용만을 일방적으로 보도, 이라크군이 다국적군의 공격을 물리치고 있으며 다국적군 전투기 14대를 격추시켰다고 전하면서 이라크군이 사우디아라비아 해안에 위치한 한 원유정제공장에 대한 포격을 개시했다고 전했다.

    한국경제 | 1991.01.18 00:00

  • "KAL 진상조사기사는 소련군부세력 억제효과 가져다줄 것"

    83년 KAL 007기 격추사건에 관해 소련정부 기관지 이즈베스티아가 계획하고 있는 진상조사 기사는 소련군부의 득세를 억제하는 결과를 가져올 것 같다고 뉴욕대학교의 명예교수인 앨버트 윅스씨가 15일 주장했다. 윅스교수는 이날 워싱턴 타임스에 기고한 "소련은 KAL 007기에 관한 모든 것을 말할 것인가"라는 기고문에서 "소련이 곧 KAL 007기 격추사건과 관련 스스로 잘못을 시인하겠다는 입장은 그것이 충분하고 완전할 경우 소련군부의 ...

    한국경제 | 1991.01.16 00:00

  • 프라우다, KAL기사건 보도에 불쾌감 표시

    소련 공산당 기관지 프라우다는 11일 대한항공 소속 보잉 747 여객기 격추사건과 관련, 소련은 이 사건의 진상을 사실대로 밝혀야 한다고 촉구했다고 내외통신이 모스크바방송을 인용, 12일 보도했다. 프라우다는 이날 "KAL기 격추사건이 또다시 한국출판물의 날카로운 토론대상으로 떠올랐다고 지적하고 소련의 높은 국제적 위신을 지키기 위해서뿐 아니라 이런 ''오해''가 앞으로 절대로 되풀이되지 않기 위해서도 이 사건이 사실대로 밝혀져야 한다"고 ...

    한국경제 | 1991.01.12 00:00

  • 당정 내일 지자제시기등 협의

    ... 10일 고르바쵸프 소련대통령에게 KAL기사건의 진상규명과 배상을 요청하는 서한을 주한소련대사관에 전달했다. *** KAL기 사건 진상규명/배상요구 *** 박영숙부총재와 최운상총재특보를 통해 전달한 이 서한에서 김총재는 KAL기격추 사건에 대한 소련당국의 조사결과를 공개하고, 유해소각과 민항기인줄 알면서도 격추시킨 것이 사실이라면 이에대해 사과할 것과 적정한 배상을 실시하라고 고르바쵸프대통령에게 요구했다. 평민당은 또 이날의 확대간부회의에서 올봄의 지자제선거에 ...

    한국경제 | 1991.01.10 00:00

  • 정부, KAL기사건 소련측 회답따라 조치...외무부 공식발표

    정부는 지난 83년 대한항공 여객기 격추사건에 대한 소련측의 진상 규명을 공식 요청했으며 이에대한 회답을 접수하는 대로 그 내용에 따라 필요한 조치를 취할 계획이라고 정의용외무부 대변인이 9일 공식발표했다. *** 로가초프 차관 진상파악 회신약속 *** 정대변인은 이날 "지난 7일 개최됐던 제1차 한.소정책협의회에서 우리측 수석대표인 유종하외무차관이 소련측 수석대표인 로가초프 외무차관에게 KAL기 격추사건과 관련된 최근 보도내용의 진상을 ...

    한국경제 | 1991.01.09 00:00

  • 대소련 KAL기 격추진상 규명, 보상 요구...유족회장

    국방부는 7일 미래지향적인 국방정책의 수립.개발과 군비통제 및 남북협상 등을 담당하는 정책실을 신설하고 인력차관보와 군수차관보를 현재의 보좌 기능에서 계선상의 관리직책으로 전환하는 것 등을 골자로 한 국방부 본부직제개편안을 확정, 총무처에 보냈다. *** 1실21국91과에서 2실20국79과로 조정 *** 이 개편안에 따르면 국방부 본부의 직제는 현재의 1실 21국(관) 91과(담당)에서 2실 20국(관) 79과(담당)로 바뀌게 되며 ...

    한국경제 | 1991.01.07 00:00

  • 지하철 새벽 1시까지 운행...눈길 퇴근 시민들 돕기위해

    정부는 소련이 지난 83년 격추된 KAL기의 잔해와 희생자를 비밀리에 소각처리했다는 외신보도와 관련, 외교채널을 통해 정확한 진위파악에 나서는 한편 소련당국에 이에 대한 공식해명을 요청키로 했다. *** 정부 사실이면 사과.보상 요구키로 *** 정부는 이에 따라 7일하오 외무부 회의실에서 개최된 제1차 한소정책협의회에 소련측 수석대표인 이고르 로가초프외무차관에게 이같은 방침을 통고하고 소련측에 이같은 보도에 대한 사실여부를 확인해줄 것을 ...

    한국경제 | 1991.01.07 00:00

  • 한/일 양국 과거청산 진정한 선린관계 확립해야...전민련성명

    소련전투기에 의해 격추된 KAL기 희생자 유족회장 홍현모씨(54.상업)는 7일 소련정부의 KAL기 잔해및 희생자 유해의 소각처리 보도와 관련, "영원히 미궁에 빠질뻔 했던 사건의 진상이 드러난 만큼 빠른시일안에 유족회,KAL, 한국과 소련정부대표로 조사단을 구성해 보다 정확한 진상을 규명해야할 것"이라고 밝혔다. 지난 83년 9월1일 피격당시 아내를 잃었던 홍회장은 "KAL기 피격 사건의 실상이 뒤늦게나마 보도돼 허탈하고 착잡한 심정을 ...

    한국경제 | 1991.01.07 00:00

  • KAL사건 유감보도...소외무장관발언 확인....모스크바방송

    소련은 21일 관영 모스크바방송을 통해 예두아르트 셰바르드나제 소련외무장관이 지난 15일 모스크바에서 가진 최호중외무장관과의 회담에서 지난 84년의 KAL기 격추사건에 대해 깊은 유감을 표시한 사실을 확인했다. 내외통신에 따르면 이 방송은 이날 소련의 KAL기 격축사건이 소련 관계 역사에서 라고 강조하고 셰바르드나제 외무장관이 이에대해 처음으로 공식사과의 뜻을 표명했다고 밝혔다. 이 방송은 "1984년에 소련전투기가 사할린 상공에서 ...

    한국경제 | 1990.12.2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