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8591-78600 / 85,2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월드컵] 닮은꼴 노장 홍명보-이에로 격돌

    '피날레를 명예롭게 장식하겠다.' 닮은꼴 스타인 한국의 홍명보(33.포항)와 스페인의 페르난도 이에로(34.레알 마드리드)가 오는 22일 광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8강전에서 자존심을 걸고 불꽃대결을 펼친다. 팀의 대들보이자 주장인 이들은 경력 등 모든 면에서 너무나 흡사하다. 대표팀의 중앙 수비를 책임지는 이들은 90년 이탈리아월드컵 이후 4회 연속 본선에 나왔고 팀내 A매치 최다 출장기록을 갖고 있는데다 플레이스타일도 흡사한 등 많은 점에서 ...

    연합뉴스 | 2002.06.19 00:00

  • 이후보 8강전때 광주 방문

    ... 관심을 나타냈다. 한편 이 후보는 전날 서대전 시민공원에서 시민들과 함께 목이 쉬어가며 응원한한-이탈리아전에서 한국 대표팀이 승리해 8강에 진출하자 기자들과 함께 시내 한 호프집으로 이동, 축배를 들었다. 이 후보는 이 자리에서 "경기장에서 관람한 한.미전을 제외하곤 야외에서 응원한 모든 경기에서 우리 대표팀이 승리했다"면서 "22일 열리는 한.스페인전에서도 광주를 방문, 길거리 응원으로 승리를 유도해야겠다"고 광주방문 계획을 밝혔다. 이 후보는 또 대표팀의 8강 진출을 ...

    연합뉴스 | 2002.06.19 00:00

  • [한-伊전 이모저모] 안정환 골든골은 통산 3호

    0... 18일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02한일월드컵축구대회 한국과 이탈리아의 16강전에서 터진 안정환의 골든골은 월드컵 사상 3번째로 기록됐다. 월드컵 사상 첫 골든골은 이 제도가 도입된 지난 98년 프랑스대회때 개최국 프랑스와 파라과이의 16강전에서 나온 로랑 블랑(프랑스)의 골이고 두번째는 이번 대회 세네갈과 스웨덴의 16강전에서 터진 앙리 카마라(세네갈)의 골이다. 골든골 제도는 90분간의 정규시간 동안 승패를 가리지 못해 연장전을 ...

    연합뉴스 | 2002.06.19 00:00

  • ['8강신화' 정치권 시각]-민주

    ... 강조했다. 정균환(鄭均桓) 총무는 "히딩크 감독이 한국팀을 놀랍도록 변모시킨 것은 선수들의 저력을 극대화시켰기 때문"이라며 "정치권도 국민이 가진 저력을 발굴해내는역할을 해야 한다"고 말했다. 김덕규(金德圭) 의원은 "반칙하면 퇴장당하는 원칙이 정립되고, 변화와 개혁의발목을 잡는 부패 문제가 말끔히 청산되면 정치권도 축구경기장처럼 국민의 응원을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서울=연합뉴스) 맹찬형 기자 mangels@yna.co.kr

    연합뉴스 | 2002.06.19 00:00

  • `매복 마케팅' 원조 대우차, 8강 효과 짭짤

    ... 스폰서는 아닌 기아차도 현대차의 묵인 아래 지난해 12월 차를 구입한 고객에게 16강 진출시 2천2명을 추첨, 차량당 50만원의 현금을 주기로 하는 매복 마케팅을 실시한 바 있다. 물론 1억달러를 들여 스폰서십을 따냈던 현대차도 경기장 안팎 광고와 한국팀의16강 진출 등으로 50배에 달하는 직.간접적인 마케팅 효과를 거둔 것으로 자체 분석하고 있어 국내 자동차업체들이 이번 월드컵으로 두루두루 재미를 봤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강의영기자 k...

    연합뉴스 | 2002.06.19 00:00

  • 월드컵 인천대회기간 쓰레기 150t 발생

    월드컵 축구 3경기가 열린 인천에서는 대회기간에 하루 평균 25t의 쓰레기가 발생한 것으로 집계됐다. 19일 인천시에 따르면 지난 9일 월드컵 인천경기 개막전부터 지난 14일 한국-포르투갈전까지 인천문학경기장을 비롯한 문학플라자, 종합문화예술회관 등 대형 전광판이 설치된 장소에서 발생한 쓰레기는 4t트럭 63대 분량인 150t에 이른다. 특히 한국의 16강 진출전이 열린 지난 14일에는 대회기간 발생한 전체 쓰레기량의 57%인 85t이나 됐다. ...

    연합뉴스 | 2002.06.19 00:00

  • [월드컵] 한국축구, "이제 4강이다"

    ... 축구가 제동장치가 풀린 `폭주기관차'의 기세로 4강이 겨루는 준결승을 향해 질주한다. `아주리군단' 이탈리아가 쳐놓은 빗장 수비마저 열어젖히는 기적을 연출하며 우승고지의 8부능선에 안착한 한국 축구가 오는 22일 광주월드컵경기장에서 `무적함대'스페인과 4강티켓을 놓고 한판 대결을 펼친다. 국민적 영웅으로 떠오른 거스 히딩크 감독은 이같은 시나리오를 미리 감지하고지난 16일 수원에서 열렸던 스페인과 아일랜드 경기를 지켜보며 스페인의 장.단점을파악해 놓은 ...

    연합뉴스 | 2002.06.19 00:00

  • [월드컵 이모저모] 광주 8강전 입장권 구입안내

    ...rg)와 전화(1588-0000)를 통해 판매할 계획이다. 광주운영본부는 또 당초 판매하지 않을 예정이던 시야 장애석도 FIFA측과 협의해 해외 잔여분과 함께 인터넷 사이트와 전화를 통해 판매하기로 했다. 운영본부 관계자는 "경기장 입구 매표소에서는 입장권은 판매하지 않고 예매자의 입장권 교환.교부만 할 것"이라며 "현장에서 입장권을 구입하기 위해 텐트를 설치하는 등의 행위는 금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광주=연합뉴스) 나경택 기자 kt@yna.co....

    연합뉴스 | 2002.06.19 00:00

  • 한국 월드컵 시설.기술 성공作 '노하우 수출한다'

    '이젠 월드컵을 전세계에 수출합니다.' 지구촌 최대 이벤트인 월드컵을 성공적으로 개최한 한국의 기술과 운영 노하우, 전통음식이 유망 수출품목으로 떠오르고 있다. 서울시 등에는 상암동 월드컵경기장 '건설 노하우'를 사겠다는 문의와 상담이 줄을 잇고 있다. 월드컵 개막식을 통해 한국의 전통미와 첨단기술이 지구촌에 널리 알려졌기 때문이다. 현재 체코 중국 모로코 등 5개국의 경기장 건설 관계자들이 구애 의사를 보내고 있다. 이중 가장 적극적인 ...

    한국경제 | 2002.06.19 00:00

  • 정몽준 大選행보 내딛나..월드컵 힘입어 지지율 급상승

    ... 연장키로 했고 '정 의원 후원회(회장 이홍구 전총리)'에도 가입자가 급증하고 있다. 일각에선 젊은 축구팬들과 각종 축구조직들이 정 의원 선거조직과 조직원으로 흡수되는 것 아니냐는 분석도 나오고 있다. 정 의원은 지난 18일 대전 월드컵경기장에서 대이탈리아전을 관전하며 선수들과 8강 진출의 기쁨을 함께 하며 대중 속으로 뛰어들고 있다. 정 의원측은 히딩크 감독이 한국 축구의 신화를 창조할 수 있도록 여론에 흔들리지 않고 신뢰하며 지원한 정 의원의 리더십이 평가받을 경우 ...

    한국경제 | 2002.06.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