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8681-78690 / 85,3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월드컵] 한국축구, "이제 4강이다"

    ... 축구가 제동장치가 풀린 `폭주기관차'의 기세로 4강이 겨루는 준결승을 향해 질주한다. `아주리군단' 이탈리아가 쳐놓은 빗장 수비마저 열어젖히는 기적을 연출하며 우승고지의 8부능선에 안착한 한국 축구가 오는 22일 광주월드컵경기장에서 `무적함대'스페인과 4강티켓을 놓고 한판 대결을 펼친다. 국민적 영웅으로 떠오른 거스 히딩크 감독은 이같은 시나리오를 미리 감지하고지난 16일 수원에서 열렸던 스페인과 아일랜드 경기를 지켜보며 스페인의 장.단점을파악해 놓은 ...

    연합뉴스 | 2002.06.19 00:00

  • [한-伊전 이모저모] 안정환 골든골은 통산 3호

    0... 18일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02한일월드컵축구대회 한국과 이탈리아의 16강전에서 터진 안정환의 골든골은 월드컵 사상 3번째로 기록됐다. 월드컵 사상 첫 골든골은 이 제도가 도입된 지난 98년 프랑스대회때 개최국 프랑스와 파라과이의 16강전에서 나온 로랑 블랑(프랑스)의 골이고 두번째는 이번 대회 세네갈과 스웨덴의 16강전에서 터진 앙리 카마라(세네갈)의 골이다. 골든골 제도는 90분간의 정규시간 동안 승패를 가리지 못해 연장전을 ...

    연합뉴스 | 2002.06.19 00:00

  • [월드컵] 광주 8강전 입장권 구입 전쟁

    한국팀이 이탈리아를 꺾고 광주에서 열리는 8강전에 진출하자 광주지역에서는 입장권의 암표가격이 200만원대를 넘어서는 등 입장권 구입 전쟁이 벌어지고 있다. 18일 16강전에서 한국의 승리가 확정되는 순간 광주 월드컵경기장 매표소 앞에는 200여명의 시민들이 입장권 잔여분을 구입하기 위해 줄을 서 밤을 새우는 진풍경이 벌어졌다. 이들은 현장 판매를 하지 않는다는 관계자들의 설명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농성이라도 벌이 듯 바닥에 돗자리를 깐 채 자리를 ...

    연합뉴스 | 2002.06.19 00:00

  • 월드컵 스페인전 서울-광주 고속버스 증편

    전국고속버스운송사업조합은 오는 22일 광주 월드컵경기장에서 벌어지는 한국-스페인 월드컵 8강전과 관련해 관람객 편의를 위해 당일 서울-광주행 고속버스를 대규모 증편한다고 19일 밝혔다. 서울발 광주행 고속버스의 경우 22일 0-2시, 오전 5시30분-10시 정규배차 60회 이외에 150회를 추가 배차해 1-2분 간격으로 운행할 예정이며, 광주발 서울행은 오후 6시부터 다음날 오전 2시까지 150회를 늘려 모두 190회를 운행하게 된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2.06.19 00:00

  • [한-伊전 해외반응] 히딩크,한국의 영웅으로 부상

    ... 이탈리아 국내 리그인 '세리에 아'에서 거의 출전하지 못했다면서 이번 경기로 인해 안정환 선수가 페루자팀 선발 선수로 출전할 필요성이 제기되고 있다고 전했다. 소식통은 안정환 선수가 경기 종료 직후 기자들에게 말 한마디 하지 않고 경기장을 떠난 것은 페널티킥을 둘러싼 질문을 회피하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일본 교도통신은 거스 히딩크 감독이 대이탈리아전 승리를 계기로 한국에서 가장 존경받는 영웅으로 새롭게 떠올랐다고 보도했다. 이 통신은 이날 한국 정부가 네덜란드 ...

    연합뉴스 | 2002.06.19 00:00

  • [월드컵 이모저모] 광주 8강전 입장권 구입안내

    ...rg)와 전화(1588-0000)를 통해 판매할 계획이다. 광주운영본부는 또 당초 판매하지 않을 예정이던 시야 장애석도 FIFA측과 협의해 해외 잔여분과 함께 인터넷 사이트와 전화를 통해 판매하기로 했다. 운영본부 관계자는 "경기장 입구 매표소에서는 입장권은 판매하지 않고 예매자의 입장권 교환.교부만 할 것"이라며 "현장에서 입장권을 구입하기 위해 텐트를 설치하는 등의 행위는 금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광주=연합뉴스) 나경택 기자 kt@yna.co....

    연합뉴스 | 2002.06.19 00:00

  • [월드컵] 한국, 8강 진출 기적 연출

    ... 각지에 모인 400여만명의 붉은 물결이 꿈에도 생각지 못했던 기적을 만들어냈다. 환호와 감격의 눈물이 온 국토를 울리고 적셨다. 한국이 월드컵 8강에 오른 것이다. 거스 히딩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18일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2002한일월드컵대회 16강전에서 통산 4번째 우승에 도전한 강호 이탈리아에 극적인2-1 역전승을 거둬 8강에 진출했다. 태극전사들의 투혼이 이끌어낸 승리였다. 한국은 0-1로 끌려가다 패전을 눈앞에 둔 후반 43분 설기현의 ...

    연합뉴스 | 2002.06.19 00:00

  • 한국-스페인 8강전 입장권 일부 인터넷서 추가판매

    한국-스페인의 8강전 입장권 일부가 인터넷으로 추가판매된다. 한국월드컵조직위원회(KOWOC)는 오는 22일 광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한국-스페인전의 입장권 수요가 폭증함에 따라 해외에서 반환되는 입장권과 시야를 가리는 '사석(死席)'일부를 판매키로 했다고 19일 밝혔다. 조직위는 일반 판매로 돌릴 사석의 수량과 가격을 확정하기 위해 국제축구연맹(FIFA)과 협의중이다 사석은 △그라운드내 광고판(A보드) △골라인 뒤쪽 △사진기자에 의해 시야가 ...

    한국경제 | 2002.06.19 00:00

  • "이젠 4강이다"-한반도 환호.감격

    ... 전국 곳곳에 구름떼처럼 몰려 `사상 최대의 응원전'을 펼친 4천700만 국민들은 사투끝에 축구사에 새로은 획을 그은 우리 `태극전사'들에게 한없는 찬사와 성원을 보냈다. 월드컵 16강 한국-이탈리아전이 열린 이날 저녁 대전 월드컵경기장에서 120분간의 치열한 각축전 끝에 `테리우스' 안정환의 그림같은 헤딩 `골든 골'이 골문 안으로 빨려들어가자 전국은 활화산이 분출하듯 함성소리가 끊이지 않았다. 8강 진출이 확정되자 대전 월드컵경기장에서는 `붉은 함성'이 초록색 ...

    연합뉴스 | 2002.06.19 00:00

  • [월드컵 이모저모] 부산역광장서 8강전 스크린 상영 안해

    ... 스페인 대표팀의 8강전경기때 부산역광장에는 대형 스크린을 설치하지 않기로 했다고 19일 밝혔다. 8강전 경기가 낮에 진행되기 때문에 중앙로의 교통체증 등을 감안해 부산역 단체관람장은 폐쇄하기로 했다. 그러나 부산아시아드주경기장과 사직야구장, 야구장주차장, 구덕운동장, 해운대해수욕장의 단체 관람장은 계속 문을 열기로 했다. 낮경기의 특성상 그동안 야외에 설치했던 스크린으로는 단체 시청이 불가능함에 따라 해운대와 야구장주차장에는 대형 전광판을 임시로 설치할 ...

    연합뉴스 | 2002.06.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