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5171-85180 / 86,95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서해대교 건설현장 첫 공개 .. 국내 최장 7.31km

    ... 장대교량으로 만들어진다. 가장 눈길을 끄는 것은 사장교 부문. 교량의 하중을 강재 케이블에 연결해 거대한 주탑이 교량무게를 지탱하도록 만들어진다. 특히 교량의 무게를 떠받치는 중심골격인 주탑은 높이가 1백82m로 63빌딩과 비슷하다. 주탑의 기초공사를 위해 바다 한가운데 확보한 공사현장의 면적은 축구 경기장의 3배가 넘는 규모로 지어졌다. 현재 주탑공사도 기초공사를 거의 마무리한 상태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10월 3일자).

    한국경제 | 1997.10.03 00:00

  • 골프, 시드니올림픽 진입 실패 .. IOC와 결론 못내

    ... 못했다고 1일 IOC가 밝혔다. 길버트 펠리 IOC 경기국장은 "현상황으로서는 골프의 올림픽종목 채택이 시드니대회에서는 불가능하다"고 못박고 "모두가 2004년 올림픽이 훨씬 쉬울 것이라고 믿고 있다"고 말했다. 골프는 1900년 파리대회에 정식종목이 됐으나 1904년 세인트루이스대회를 끝으로 종목에서 탈락된 뒤 이후 올림픽 아마추어리즘과 경기장 문제 등에 부딪쳐 재진입 노력이 번번이 좌절됐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10월 3일자).

    한국경제 | 1997.10.02 00:00

  • [인물교차로] 이내흔 <현대건설 사장> 등

    이내흔 (현대건설 사장) 서울강북지역사회교육협의회장은 3일 이화여고 운동장에서 가족과 이웃이 함께 하는 "보고 배우는 한마당"을 개최한다. 곽치영 데이콤 사장은 2일 오전 9시 서울 잠실 올림픽 보조경기장에서 하나로통신 등 자매회사 임직원 3천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창립 15주년 기념 "한마음 대축제"를 연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10월 2일자).

    한국경제 | 1997.10.02 00:00

  • [산업I면톱] 유공, 'SK주식회사'로 재출범 .. CI선포식 가져

    유공이 회사명을 "SK주식회사"로 바꾸고 세계초일류 기업을 향한 제2의 도약을 선언했다. 유공은 1일 오전 잠실 올림픽공원내 역도경기장에서 최종현 그룹회장 김항덕 부회장 조규향 사장 등 선경그룹 임직원 및 관계자 2천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신기업이미지통합(CI)선포식"을 가졌다. 이날 선포식에서는 선경그룹내 에너지 관련 계열사들도 일제히 사명을 변경, 유공해운은 SK해운으로, 흥국상사는 SK에너지판매로, 유공가스는 SK가스로, 유공옥시케미칼은 ...

    한국경제 | 1997.10.01 00:00

  • [한경칼럼] 혼의 승리 .. 이종수

    도쿄 국립경기장의 승리가 현해탄을 넘어와 온 국민을 열광시켰다. 지난날의 역사가 남긴 국민정서를 고스란히 짊어진 한-일 축구 승전보가 날아든 것이다. 한-일 양국 국민 모두를 90분내내 텔레비전 앞에 붙잡아둔 프랑스 월드컵예선전. 한-일간의 축구는 단순히 "질수도 있고 이길수도 있는"스포츠 이전의 다른 의미를 지니고 있다. 그것은 역사가 소멸되지 않는 한 결코 사라지지 않을 양국의 숙명임에 틀림없다. 흔히 "다른 나라에는 져도 일본만은 ...

    한국경제 | 1997.09.30 00:00

  • [대선 앞둔 '국정감사'] '폭로보다 대안 위주로'

    ... 쓰고 있다. 해양부와 외무부는 한 중 일 어업협정으로 한바탕 설전이 불가피하고 정통부는 개인휴대통신 사업자 선정과 통신분야 과다투자 등으로 논란이 예상된다. 보건복지부는 최근 터져나온 O-157문제로 파문이 예상되고 문체부는 월드컵 경기장 문제로, 환경부는 시화호 팔당호 문제가 올해도 단골메뉴에 올라 있다. 건교부 역시 경부고속철도 괌 KAL기 사건, 그린벨트정책 등으로 논란이 예상된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10월 1일자).

    한국경제 | 1997.09.30 00:00

  • [Y-파일] (Campus Life) 승패없는 영원한 축제 '고-연전'

    ... 결장한 연세대가 적극적인 공밑공격으로 우세한 경기를 펼쳐 현주엽이 홀로 분전한 고려대에 승리(68-62). 목동 아이스링크에서 벌어진 아이스하키경기는 올시즌 전력상 우위를 보인 고려대가 접전끝에 5-4로 승리했다. 27일 잠실 주경기장에서 벌어진 최대하이라이트인 축구경기. 다른 경기에 이기고도 축구에서 지면 모두 진것처럼 인식되는 중요한 한판이다. 결과는 연세대의 2-1승리로 연세대는 89년 정기전 이후 8년만에 감격의 우승을 거뒀다. 연세대는 축구경기 전에 ...

    한국경제 | 1997.09.30 00:00

  • [사회I면톱] 적지서 대역전 드라마 .. 일본에 2대1 선승

    [ 도쿄 = 김경식 특파원 ] 한국축구가 숙적 일본에 2대1로 극적인 역전승을 거뒀다. 한국은 28일 도쿄 국립경기장에서 벌어진 98 프랑스월드컵축구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B조 3차전에서 홈팀 일본에 먼저 1골을 내줬으나 후반 10여분을 남겨놓고 날쌘돌이 서정원이 동점골을 터트린데 이어 경기 종료 5분여를 남겨놓고 이민성이 추가골을 넣어 2대1로 승리했다. 따라서 한국은 남은 5경기에서 전승해야 하는 부담을 덜고 3승2무 정도만 거두면 ...

    한국경제 | 1997.09.29 00:00

  • 월드컵 예선 한-일 2차전 입장권 예매 .. 서울은행, 30일

    ... 29일 밝혔다. 입장권 가격은 일본전의 경우 S석 3만원, 일반석 2만원, 학생석 1만원이며 아랍에미리트와의 경기는 S석 2만원 일반석 1만원이다. 서울은행은 PC뱅킹 가입자로 서울은행의 결제계좌를 갖고 있는 고객에게는 예매시스템을 통해 PC뱅킹 예매도 실시할 예정이다. 서울 잠실주경기장에서 벌어질 대 아랍에미리트와의 경기는 10월4일 오후 7시, 일본전은 11월1일 오후 3시에 각각 열린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9월 30일자).

    한국경제 | 1997.09.29 00:00

  • 크라운제과 창립 50돌 .. 새 로고 발표 등 기념식

    크라운제과는 창립 50주년을 맞아 26일 올림픽펜싱경기장에서 기념식을 갖고 새로운 CI(기업이미지통합)와 하이테크식품 전문기업으로 도약한다는 내용의 장기비전을 제시했다. 윤영달 크라운제과사장은 이날 기념사를 통해 ""최고의 건강한 생활문화를 창조하는 그룹"으로 도약하기 위해 사업구조를 하이테크 식품위주로 계열화 하고 다이렉트마케팅체제를 도입하겠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크라운은 오는 2005년까지 3조원의 매출을 달성할 계획이다. 새 ...

    한국경제 | 1997.09.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