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94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화제의 책] '서른의 크기' 등

    ... 변화에 대한 이해를 돕고, 생존전략을 모색하기 위한 연구서다. 새로운 반세기를 위한 국가 생존전략으로 정치·행정 개혁, 대학교육, 관광산업, 세계 경제 통합과 국제협력 방안 등을 담았다. 저자가 특히 강조하는 것은 서울항 건설이다. 아시아의 중심 국가가 되기 위해 경부·경인 운하를 포함한 12개의 운하와 서남해안 고속철도, 177개 상류댐을 건설해 아시아의 물류기지가 돼야 한다고 주장한다. (주명건 지음, 세종연구원, 490쪽, 1만8000원)

    한국경제 | 2012.06.21 00:00 | 로컬편집기사

  • 뜨는 경인아라뱃길 주변 아파트 살펴보자!

    ◈ 뜨는 경인아라뱃길 주변 아파트 살펴보자! ▷ 한강~서해바다 잇는 경인아라뱃길 5월 25일 전면 개장 ▷ 아라뱃길 수혜지 인천 계양구 귤현동 인근 전세가 시세 인천보다 2배 이상 올라… ▷ 계양구 귤현동에 분양중인 '계양 ... 경인아라뱃길은 정부가 항만 물동량 확대와 관광객 유치를 위해 2009년부터 2조2500억원을 들여 건설한 대규모 운하로 폭 80m, 수심 6.3m로 조성됐다. 경인 아라뱃길의 물 길을 따라 자전거 및 인라인 스케이트 도로를 조성해 ...

    한국경제TV | 2012.06.14 00:00

  • 경인아라뱃길 인기따라 귤현동 아파트 인기 고공행진

    경인아라뱃길 인기따라 귤현동 아파트 인기 고공행진 ▷ 한강~서해바다 잇는 경인아라뱃길 5월 25일 전면 개장 ▷ 아라뱃길 수혜지 귤현동 인근 전세가 시세 인천보다 2배 이상 올라… ▷ 계양구 귤현동에 분양중인 '계양 센트레빌 ... 경인아라뱃길은 정부가 항만 물동량 확대와 관광객 유치를 위해 2009년부터 2조2500억원을 들여 건설한 대규모 운하로 폭 80m, 수심 6.3m로 조성됐다. 경인 아라뱃길은 물길을 따라 자전거 및 인라인 스케이트 도로를 조성해 ...

    한국경제TV | 2012.06.08 00:00

  • '경인아라뱃길' 개통식…1천여명 참석

    26∼27일 김포ㆍ인천터미널서 축하 공연 우리나라 최초의 내륙운하 '경인아라뱃길'이 25일 개통됐다. 이날 오전 경인아라뱃길 김포터미널과 인천터미널 등에서 진행된 개통 행사에는 권도엽 국토해양부 장관, 김건호 한국수자원공사(K-water) ... K-water의 한 관계자는 "성원을 보내주신 국민들과 함께 하기위해 이번 콘서트를 기획했으며 앞으로도 국내 유일의 운하 아라뱃길을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를 마련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인천연합뉴스) 김명균 기자 ...

    연합뉴스 | 2012.05.25 00:00

  • thumbnail
    경인 아라뱃길 개통…서울~서해 18㎞ 물길 열렸다

    국내 최초의 내륙 운하경인 아라뱃길이 25일 개통됐다. 아라뱃길은 서울 개화동에서 인천 오류동 서해안을 연결하는 길이 18㎞, 폭 80m, 수심 6.3m의 인공수로다. 유람선 하모니호가 개통식에 맞춰 인천 서해갑문통제소를 통과하고 있다. 김병언 기자 misaeo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2.05.25 00:00 | 강현우

  • `경제효과 3조원` 경인아라뱃길 개통

    국내 최초의 내륙운하 `경인 아라뱃길`이 오늘(25일) 정식 개통했습니다. 정부는 연간 3조원에 달하는 생산유발효과와 2만6천명의 일자리 창출을 기대하고 있습니다. 엄보람 기자의 보도입니다. 국내 첫 내륙뱃길, 경인 아라뱃길이 개통했습니다. 지난 2009년 첫 삽을 뜬 지 3년 2개월만입니다. 정부는 아라뱃길 개통으로 약 3조 원의 경제생산유발 효과와 2만 6천명의 일자리가 만들어질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이명박 대통령은 내륙도시 서울이 ...

    한국경제TV | 2012.05.25 00:00

  • 운송ㆍ관광ㆍ레저 복합 신개념 물류 시대 개막

    경인아라뱃길 개통으로 친환경 수상운송 가능해져 주변 도시 발전, 관광ㆍ레저 산업 활성화 기대 한강과 서해를 잇는 최초의 운하 '경인아라뱃길'이 개통돼 대규모 화물을 친환경적으로 원스톱 처리하는 신개념 물류시대가 열렸다. 한강과 ... 서구 오류동으로 실어날으는 것에 비해 운송 효율과 연료 저감 측면에서 월등하다는 것을 보여주는 것이다. 실제로 운하는 연료 효율이 철도의 2.5배, 도로의 8.7배 수준이라는 전문기관의 분석이 있다. 아라뱃길은 애초 목적인 굴포천(인천시 ...

    연합뉴스 | 2012.05.23 00:00

  • thumbnail
    경인아라뱃길 내달 전면개통, 인근 아파트 관심

    한강과 서해바다를 연결하는 경인아라뱃길이 내달 전면 개통을 앞두고 있어 주변 아파트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경인아라뱃길은 인천터미널부터 김포터미널까지 18㎞ 길이다. 정부가 항만 물동량 확대와 관광객 유치를 위해 2009년부터 2조2500억원을 들여 건설한 대규모 운하로 폭 80m, 수심 6.3m로 조성됐다. 5000t 규모의 화물선 두 척이 양방향으로 다닐 수 있는 규모다. 경인아라뱃길 노선은 작년 12월에 완전 개통한 인천공항철도와도 같은 ...

    한국경제 | 2012.04.12 00:00 | best010

  • 아라뱃길 유람선 개통이후 승선객 매월 감소

    水公 "비수기 선박정비로 결항일 많아"..환경단체 "경제효과 의문" 지난해 임시개통한 경인아라뱃길 동절기 유람선 승선객 수가 감소 추세에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수자원공사는 지난해 10월29일 개통한 아라뱃길 유람선의 승선객 ... 한 척도 운항되지 않았다. 수자원공사의 한 관계자는 "동절기에는 어차피 이용객이 많지 않기 때문에 국내외 다른 운하에서도 선박을 정비하면서 성수기에 대비한다"며 "3월부터는 이용객 수가 급증하고 있고 날이 풀리면 선박을 추가 투입할 ...

    연합뉴스 | 2012.03.06 00:00

  • thumbnail
    '고려의 꿈' 800년 만에 현실로…'경인 아라뱃길' 열었다

    경인 아라뱃길 개통으로 800년 동안의 꿈이 현실이 됐습니다. 홍수 예방을 비롯해 물류비 절감, 관광객 유치라는 1석3조의 효과를 거둘 수 있습니다.”(김완규 한국수자원공사 부사장) 인천시 오류동 인천터미널과 경기 김포터미널을 ... 판 도랑이 지금의 굴포천이다. 현대에 들어선 1966년 서울시 가양동에서 인천시 원창동 율도까지 총연장 21㎞의 운하 건설이 추진됐지만, 경인지역의 급격한 도시화와 지역 개발로 중단되기도 했다. 하지만 1987년 굴포천 유역 대홍수를 ...

    한국경제 | 2012.03.01 00:00 | 강경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