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5,01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미정상회담 지원 나선 4대 그룹, 미국 투자 가속화한다

    ...그룹 등 국내 4대 그룹이 풀어놓을 '선물 보따리'에 재계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 4대 그룹 '비공식' 경제사절단 합류…미국 경제인들과 만남도 20일 재계에 따르면 국내 4대 그룹 주요 기업인들은 21일 백악관에서 열릴 한미정상회담을 ... 주요 의제로 다뤄질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기업인들이 측면 지원에 나서는 것이다. 다만 기업인들이 방미가 정식 경제사절단 형식은 아니다. 코로나19 방역 문제 등을 들어 미국측에서 정상회담 사절단 규모를 최소화해달라는 요청에 따른 것이다. ...

    한국경제 | 2021.05.20 08:12 | YONHAP

  • thumbnail
    보폭 넓히는 최태원…재계 소통 창구 역할에 경제 외교도 '시동'

    ... 완화도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대한상공회의소 회장 취임을 계기로 대내외 보폭을 넓히고 있다. 21일 열리는 한미정상회담에 경제사절단의 일원으로 동행하며 경제 외교에도 시동을 건다. 20일 재계에 따르면 최 회장은 이날 약 일주일간의 일정으로 미국으로 출국한다. 최 회장의 해외 출장은 작년 1월 스위스에서 열린 세계경제포럼(WEF·다보스포럼) 참석 이후 1년 3개월 만이다. 최 회장은 그동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해외 ...

    한국경제 | 2021.05.20 06:11 | YONHAP

  • thumbnail
    문 대통령 방미 기간 한미 기업인 참석 미 상무부 행사 추진

    ... 세부조율 중 한미정상회담을 위한 문재인 대통령의 방미 기간에 한미 기업인들이 참석하는 미 상무부 행사가 추진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19일(현지시간) 워싱턴소식통 등에 따르면 지나 러만도 미 상무장관의 주재로 문 대통령의 방미에 경제사절단으로 동행하는 한국 재계 인사들과 미국 기업인들이 참석하는 행사가 논의 중이다. 일시와 형식, 참석자 등 세부사항이 확정되지는 않았으나 개최에 무게를 두고 추진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행사는 러만도 상무장관이 기업인들의 애로 및 요청사항을 ...

    한국경제 | 2021.05.19 23:28 | YONHAP

  • thumbnail
    [ESG가 온다] ①국내업계에 부는 바람…동맹 체결하고 투자도 확대

    ... 기업들도 ESG를 피할 수 없는 흐름이자 생존 필수 요소로 인식하며 ESG 경영에 시동을 걸고 있다. 19일 전국경제인연합회가 매출액 500대 기업 최고경영자(CEO)를 대상으로 실시한 'ESG 준비실태 및 인식조사'에 따르면 ESG에 ... ESG경영 포럼'을 발족했다. 전경련도 ESG 연합회의체인 'K-ESG 얼라이언스'를 만들어 올해 하반기 미국에 투자 사절단을 파견한다. 한국경영자총협회도 국내 18개 그룹 사장단이 참여하는 'ESG경영위원회'를 출범시켰다. /연합...

    한국경제 | 2021.05.19 12:01 | YONHAP

  • 40조 '선물 보따리' 챙겨놓고 정작 백악관 못 가는 기업인들

    한·미 정상회담 경제사절단으로 문재인 대통령의 미국 방문길에 동행하는 기업인들이 정작 백악관 행사에는 초청받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가 방미 기업인 명단을 늦게 확정해 백신 접종을 못 하는 바람에 빚어진 일이다. ... 미국 대통령과의 면담 기회를 놓치며 ‘들러리’에 그칠 것이라는 지적이 나온다. 18일 한 경제계 관계자는 “통상 대통령과 함께 미국을 방문하는 기업인은 백악관에서 미국 기업인들과 함께 만나 경제협력 ...

    한국경제 | 2021.05.18 17:30 | 박신영

  • thumbnail
    한미정상, 코로나 중대기로서 첫 대면…관전 포인트는-1

    ... 한층 시선이 쏠리고 있다. 그동안 한미 정상회담에서 한반도 현안이라는 전통적 안보 이슈가 주를 이뤘다면 이번에는 경제안보 이슈가 부각되면서 한미동맹이 확대된 경제동맹으로 거듭날 것이라는 관측도 있다. 이번 회담은 문 대통령 취임 ... 밝히면서도 협상 혼선을 최소화하는 차원에서 관련 언급을 자제하고 있다. ◇ 반도체·배터리 협력강화로 백신 지렛대…경제사절단 역할 주목 반도체·배터리 등 신산업 분야에서 자국 중심의 공급망 강화를 위한 세계 각국의 경쟁이 치열하다. 미국 ...

    한국경제 | 2021.05.18 16:12 | YONHAP

  • thumbnail
    방미 앞둔 최태원 "ESG 성과 달성이 한미관계의 근간 돼야"

    ... 우리가 남기는 발자취를 최적화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 예로 에너지 포트폴리오에서 탄소를 제거하고 새로운 수소 경제를 구축하는 것을 들기도 했다. 최 회장은 "이번 공동 보고서는 양자 관계의 회복력과 가치를 발굴하는 이정표가 될 ... 번영하는 미래를 만들어나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최 회장은 오는 21일 열리는 한미정상회담에 경제사절단의 일원으로 동행한다. 대한상공회의소 회장도 맡고 있는 최 회장은 방미 중 미국 정·관계, 재계 인사들과 두루 만나 ...

    한국경제 | 2021.05.18 12:07 | YONHAP

  • thumbnail
    문대통령, 내일 방미…바이든과 '백신·한반도 공조' 모색(종합)

    ... 끌어내는 과정에서 한국이 선도하는 반도체·배터리를 지렛대로 활용하고, 바이든 대통령은 반도체·배터리 공급망 강화를 위한 대미 투자를 요구할 것으로 예상된다. 문 대통령의 방미에 삼성·SK·LG그룹의 백신·반도체·배터리 부문 경영진이 경제사절단으로 동행하는 것으로 알려진 만큼 정상회담을 계기로 민간 차원의 협력 강화도 예상된다. 다만 중국 견제를 위한 '쿼드'(Quad·미국, 일본, 호주, 인도의 협의체)의 3대 협력 분야가 백신, 신기술, 기후변화라는 점에서 한국의 ...

    한국경제 | 2021.05.18 11:46 | YONHAP

  • thumbnail
    백신허브·반도체…한미정상회담 계기 경제안보 협력 가속

    ... 주목된다. 외교당국의 설명을 종합하면 오는 21일 미국에서 열리는 한미정상회담에서 코로나19 백신과 반도체를 비롯한 경제안보 현안도 주요 의제로 논의될 전망이다. 그간 정부가 백신 조기 도입을 위해 미국과 논의해온 '백신 스와프'는 ... (미측과) 공유했다"고 밝힌 바 있다. 이번 정상회담에는 삼성·SK·LG그룹의 반도체·배터리 사업 주요 경영진들이 경제사절단으로 동행할 것으로 알려지면서 해당 기업의 대미투자 등 경제협력에도 관심이 쏠린다. 대통령을 따라가는 기업인들이 ...

    한국경제 | 2021.05.16 10:08 | YONHAP

  • thumbnail
    4대 그룹, 한미정상회담에서 40조원 '투자 선물' 푸나

    ... 정상회담과 맞물려 미국측에 적잖은 '선물 보따리'가 될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16일 재계에 따르면 이번 문재인 대통령의 한미정상회담 순방길에 삼성·SK·LG그룹의 주요 경영진들이 비공식 경제사절단 형태로 동행할 것으로 전해졌다. 아직 한미정상회담의 의제가 확정되지 않아 유동적이지만 일단 대한상공회의소 회장도 맡고 있는 SK그룹의 최태원 회장과 삼성전자 김기남 디바이스솔루션(DS) 부회장, LG에너지솔루션 김종현 사장, SK바이오사이언스 ...

    한국경제 | 2021.05.16 05:3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