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145,4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뉴욕증시, 반발 매수세에 반등…다우 1.76% 상승 마감

    ... 걸릴 것이라고 말했다. 연준 내 대표적인 매파인 로버트 카플란 댈러스 연은 총재도 같은 행사에 참석해 연준의 경제 전망 변화는 극적으로 개선된 경제를 반영하는 것이라며 부양책을 일찌감치 거둬들여야 한다는 기존 입장을 재차 반복했다. ... 가속페달에서 빠른 시일 내에 천천히 발을 떼는 것을 더 선호한다"고 말했다. 그러나 존 윌리엄스 뉴욕 연은 총재는 경제가 빠른 속도로 개선되고 있는 것은 분명하지만, "지표와 여건은 연준이 경제에 대한 강한 통화 정책 지원을 전환할 ...

    한국경제 | 2021.06.22 05:44 | YONHAP

  • 뉴욕증시, 낙폭 과대 속 혼조…다우 반등 출발

    ... 마이너스(-) 0.09에서 상승 반전한 것이다. 다만 팩트셋이 집계한 애널리스트들의 예상치 0.32는 밑돌았다. 해당 지표가 '0'인 것은 미국 경제가 역사적인 성장 추세로 확장하고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수치가 플러스면 평균 성장세를 ... 시장을 끌어내린 테이퍼링에 대한 연준의 깜짝 행보는 수개월 전부터 시작된 긴축 추세를 인정한 순간에 불과했다"라며 "경제 수치 및 실적에 대한 조정이 역대 최고 비율을 기록할 경우 더 힘든 여름이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유럽 증시는 ...

    한국경제 | 2021.06.21 22:55 | YONHAP

  • thumbnail
    [이건호 칼럼] 최저임금, 결정 방식부터 틀렸다

    ... 위한 국회 논의가 지지부진하고 공익위원들이 집단사퇴하면서 흐지부지됐다. 노사는 물론 정권 말기를 맞은 정부도 의욕이 전혀 없어 보이는 게 가장 큰 문제다. 업종·지역별 최저임금 차등화 논의도 지지부진하다. 객관적인 경제지표에 따라 예측가능하게 최저임금이 결정되도록 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았지만, 말뿐이었다. 미국은 주(州)마다 최저임금이 다르고, 일본은 지역·업종별로 차등 적용한다. 중국 캐나다 등은 지역별로 구분 적용한다. 영국 프랑스 ...

    한국경제 | 2021.06.21 17:50 | 이건호

  • 고용 창출력 점점 나빠지는 한국

    경제가 성장해도 일자리가 예전처럼 늘어나지 않는 ‘고용 없는 성장’ 추세가 굳어지고 있다. 2019년 국산 제품 1억원어치를 만들어 팔 때 일자리는 겨우 한 명꼴로 늘어났다. 작년과 올해는 코로나19 사태 ... 최종 수요가 한 단위 늘었을 때 새롭게 생겨난 부가가치(임금, 복리후생비, 영업이익 등) 창출액이 얼마인지를 나타낸 지표다. 매출 1000원을 올렸을 때 생기는 부가가치가 773원에서 780원으로 늘었다는 의미다. 김익환 기자

    한국경제 | 2021.06.21 17:23 | 김익환

  • thumbnail
    델타 변이 확산에 금리인상 우려까지…코스피 1% 가까이 하락

    ... 매수량을 늘면서 낙폭을 일부 줄였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델타 변이 확산으로 인한 각국의 경제 봉쇄 확대 가능성과 미국 중앙은행(Fed)이 매파적(긴축 선호)으로 돌변한 데 따른 후폭풍이 지수에 영향을 미쳤다. ... 퍼지면서 다시 코로나19 우려가 커지고 있다. 한지영 키움증권 연구원은 "이번 주 국내 증시는 6월 수출 지표 결과, 제롬 파월 의장 등 주요 Fed 인사들의 발언, 선진국 제조업 PMI 등 매크로 이벤트 영향을 받을 것"이라며 ...

    한국경제 | 2021.06.21 15:55 | 류은혁

  • thumbnail
    '고용 없는 성장'에 빠진 한국…10억 쓰면 일자리 10개 '턱걸이'

    경제가 성장해도 일자리가 예전처럼 늘어나지 않는 '고용 없는 성장' 추세가 굳어지고 있다. 작년과 올해는 코로나19 사태로 한국 경제의 고용 창출력이 사상 최악 수준으로 나빠질 전망이다. 한국은행이 21일 발표한 ... 최종수요가 한 단위 늘었을 때 새롭게 생겨난 부가가치(임금, 복리후생비, 영업이익 등) 창출액이 얼마인지를 나타낸 지표다. 매출 1000원을 올렸을 때 생기는 부가가치가 773원에서 780원으로 늘었다는 의미다. 김익환 기자 l...

    한국경제 | 2021.06.21 12:00 | 김익환

  • thumbnail
    천연가스 가격 고공행진…1년 전보다 96% 올라

    ... 따르면 미국 시장에서 천연가스 선물 가격이 지난 18일 100만BTU(열량단위)당 3천215달러에 거래를 마감, 1년 전보다 96%나 오르면서 2017년 이후 가장 높은 가격대에서 여름을 맞이하게 됐다. 서유럽 천연가스 가격의 지표가 되는 네덜란드 천연가스 선물가격도 지난 1년 동안 2배 이상 수준으로 상승했다. 천연가스는 세계 경제의 회복세와 뜨거운 여름철 기후 전망에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면서 공급이 수요 증가를 따라잡지 못할 것이란 우려로 최근 가격이 ...

    한국경제 | 2021.06.21 11:02 | YONHAP

  • thumbnail
    중국증시 어디로 가나…나에게 딱 맞는 ETF 고르기 [주코노미TV]

    ...’이라는 관점에서도 대표적인 자원 생산국이자 소비국인 중국의 경우에도 피해갈 수 없는 흐름이며 결국 경제지표의 회복 관점, 그리고 중국정부가 올해초 발표한 각종 긴축정책에 대한 마무리가 이어지고 있다는 관점에서 향후 테이퍼링이 ... 핵심인 베이다이허 회의가 예정이 되어 있습니다. 결국 공산단 창당 백주년 기념행사를 전후하여 발표될 시진핑 지도부의 경제정책이 향후 중국 증시에 매우 중요한 방향성을 제공해줄 것으로 보입니다. ▶나수지 기자 중국은 시장도 많고 지수도 ...

    한국경제 | 2021.06.21 10:42 | 나수지

  • thumbnail
    G7 정상회담으로 본 한국…경제 위상, 정말 올라갔나 [국제경제읽기 한상춘]

    ... 총괄적으로 평가한다면 'back(돌아왔다)'와 'china(중국)'로 요약된다. 앞으로 더 강하게 추진되면서 세계 경제와 국제금융질서에 상당한 영향을 줄 것으로 예상된다. “America is back”. 취임 당시 이 강한 첫 마디로 ... 1978년 덩 샤오핑 주석이 개혁과 개방을 표방하면서 수출 위주의 외연적 성장단계를 밟아왔다. 성과도 컸다. 미국과의 경제력 격차지표인 국내총생산(GDP) 비율이 43년 전에는 10%에도 못 지쳤으나 작년에는 72% 수준까지 좁혀졌다. ...

    한국경제TV | 2021.06.21 09:44

  • thumbnail
    "시장에 돈이 마른다"…코로나 극복에 떨고 있는 증시

    ... 위해 풀어놨던 돈줄이 마를 우려가 있어서다. 금리 인상의 신호도 계속되는 가운데, '톱 다운 전략(거시 경제 지표 이용해 경제 흐름을 파악하고 투자하는 전략)'이 어느 때 보다 유용한 시기라는 게 전문가들의 조언이다. ... 흐름은 달라진 것이다. 김승현 유안타증권 리서치센터장은 "코로나19와 팬데믹(세계적 대유행) 이슈는 모든 지표의 강도높은 쇼크와 서프라이즈를 유발했다"며 "1년을 넘긴 2분기부터는 점차 지표들이 정상화 단계로 ...

    한국경제 | 2021.06.21 08:16 | 차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