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6971-196980 / 205,59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CEO에게 듣는다] (10.끝) 류종열 <한국바스프 회장>

    "올해는 공장 신.증설을 본격적으로 추진하면서 바스프 본사로부터 투자를 많이 유치해 장기적인 발전 기반을 다지는 게 과업이라고 생각합니다" 한국바스프는 여수공장을 대규모 복합화학공장으로 확장한다는 공격적인 경영 계획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 15일 서울 대한상의빌딩 11층 본사에서 인터뷰에 임한 류종열 한국바스프 회장은 "세계 각 국의 바스프 계열사 간에 보이지 않는 투자유치 경쟁이 벌어지고 있다"며 "한국바스프가 바스프 계열기업중 최고가 되도록 ...

    한국경제 | 2001.01.17 00:00

  • 슈퍼 등 2인자 자리다툼 치열

    ... 따라붙었다. 올 상반기에 연 2만개 생산능력을 가진 천안공장을 두배로 증축한다. 대웅제약과 공동개발한 피부 재생성분 EGF를 주원료로 한 고기능성 화장품을 3월께 선보인다. 이를 통해 지난해보다 13% 늘어난 3천9백억원의 매출을 올린다는 목표다. LG생활건강은 공격적인 영업으로 코리아나와의 차이를 벌린다는 전략이다. 올 매출 목표는 지난해보다 22% 늘어난 4천3백억원. 이를 달성하기 위해 코리아나가 취약한 전문점을 집중 공략한다는 방침이다.

    한국경제 | 2001.01.17 00:00

  • MS.인텔 등 19개기업, 해킹 방지센터 만든다

    마이크로소프트 시스코시스템스 인텔 AT&T IBM 휴렛팩커드 오라클 등 19개의 첨단 기술기업들이 해커의 공격으로부터 각종 소프트웨어와 하드웨어 등 첨단기술을 공동으로 보호하기 위해 제휴를 맺을 계획이라고 월스트리트 저널이 16일 보도했다. 이들 기업은 75만달러를 공동투자,비영리법인인 ''정보기술 정보공유 분석센터''(IT-ISAC)를 출범시키기로 했다. 하루 24시간 가동되는 이 센터는 회원제로 운영되며 연간 5천달러의 가입비를 내야 한다. ...

    한국경제 | 2001.01.17 00:00

  • "돈놀이 경악" "예산유용 꿰맞추기"..안기부 불용예산 사용 '설전'

    ... 조성됐다는 검찰의 수사내용을 놓고 설전을 벌였다. 민주당은 이날 당4역회의를 열어 "사실이라면 중대한 사안"이라며 "이는 구여권이 일시적인 선거자금을 만들어 살포한 것이 아니라 계획적으로 안기부예산을 횡령했음을 입증하는 것"이라고 공격했다. 또 "안기부 예산을 횡령하고 그것도 모자라 돈놀이를 벌이고 돈세탁을 한 것에 경악을 금치 못한다"며 "한나라당은 횡령한 돈을 국고에 반납하는데 나서야 하고 돈을 받은 정치인은 일부라도 국고에 환수해야 한다"고 공세를 폈다. 이에 ...

    한국경제 | 2001.01.17 00:00

  • [CEO에게 듣는다] (9) 구학서 <신세계 사장>

    ... 있습니다. 새해들어 실적은 어떴습니까. "지난 연말부터 소비 위축을 우려했으나 새해들어서도 소폭이지만 매출이 전년보다 늘고 있습니다. 출발은 일단 좋은 것 같아요" -올해 최대 관심사는 무엇인지요. "지난해부터 한국시장에 공격적으로 진출하고 있는 외국계 할인점의 추격을 완전히 따돌리는 것입니다. 올 한햇동안 14개 점포를 새로 개점,할인점을 41개로 늘릴 예정이에요. 이를통해 지난해 25%선이었던 점유율을 30%대로 끌어올리겠습니다" -최근 뉴코아의 ...

    한국경제 | 2001.01.16 00:00

  • [한경에세이] 월요일 아침의 쿼터백 .. 장병우

    ... 인기 스포츠다. 미식축구에서 승패를 가름할 정도의 역할을 하는 포지션이 바로 쿼터백이다. 쿼터백은 공을 받아 상대 수비수를 제치고 직접 앞으로 뛰든가,아니면 동료에게 공을 던져 터치다운을 시도하는 역할을 한다. 이렇게 공격을 총지휘하는 역할이어서 조직에서는 리더들을 쿼터백에 비유하곤 한다. 미식축구는 대개 주말에 게임을 한다. 자기팀의 승리를 바라는 열기가 대단해서 목이 쉬도록 자기팀을 응원한다. 주말에 빅게임이 있을 때에는 월요일 아침 회사에 출근해서도 ...

    한국경제 | 2001.01.16 00:00

  • [정성담은 설 선물] 식품 : 愛酒家엔 술만한 선물 있나요

    ... 2001년 달력이 새겨진 컵 등을 공짜로 주는 등 판촉행사도 강화한다. 보해도 지난해보다 30% 증가한 18만 세트를 판매한다는 목표 아래 고정고객 2만명과 각 기업체 구매팀 5천명 등 2만5천명에게 선물세트 카탈로그를 발송하는 등 공격적인 판매전략을 구사하고 있다. 보해양조=지난 연말 처음 나와 인기를 끌고 있는 "매취순 스페셜브랜딩 세트(1만5천원)"를 새로 선보였다. 이 제품은 5년간 숙성시킨 매실주 원액과 순도 99%의 순금가루를 블렌딩한 제품.이밖에도 "매취백자 ...

    한국경제 | 2001.01.16 00:00

  • 코스닥 허수주문 거래소보다 심각

    ... 34.4%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박병주 증협 감리부장은 "허수주문 종목의 평균 허수호가 제출 회수는 1백5회에 허수주문 수량은 2백5만주에 달한다"며 "4월부터는 이를 원천봉쇄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증협은 허수주문 유형을 일반형 공격형 동시호가형 종가관여형 공매도 혼합형 시세받치기형 등 크게 6가지로 구분하고 있다. 일반형은 하한가 근처에서 거짓주문을 내 매수세가 많은 것처럼 유인한 뒤 보유물량을 매도하고 매수주문을 취소하는 형태다. G증권 K지점의 투자자는 지난해 ...

    한국경제 | 2001.01.16 00:00

  • [천자칼럼] 네티즌의 신분위장

    ... 답했다는 보도다. 사이버상에서의 가짜신상 고백및 그로 인한 이중정체성 현상의 심화가 입증된 것이나 다름없다. 익명성을 무기로 한 신분 위장은 터무니없는 용기와 무책임한 행동을 양산할수 있다. 온순한 청소년이 온라인게임에선 공격적으로 변하거나 모범적인 회사원이 인터넷통신에선 언어폭력을 일삼는 것 등이 대표적인 예다. 신분을 속인채 채팅에 매달리는건 외로움내지 일탈욕구 때문이라고한다. 자존심상 또는 약점을 잡힐지 모른다는 불안 때문에 아는 사람에게 못하는 ...

    한국경제 | 2001.01.15 00:00

  • [현대-포철 '철강전쟁 2라운드'] 해묵은 수급논란 .. 배경.전망

    ... 냉연강판 구입 물량을 올해는 그 절반도 안되는 49만5천t으로 삭감한다는 방침을 이미 포철 쪽에 통보한 상황이다. 현대자동차측이 ''냉연 고객''이라는 카드를 활용해 실력 행사에 들어가는 한편 최고경영자의 기자회견을 통해 포철을 공격할 정도로 양측의 ''감정의 골''은 깊다. ◆ 갈등의 뿌리 =지난 99년 현대자동차그룹의 계열사인 현대강관이 연산 1백80만t 규모의 냉연공장을 가동하면서 독점체제를 유지해 오던 포철과의 사이가 틀어지기 시작했다. 포철은 "가뜩이나 ...

    한국경제 | 2001.01.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