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7201-197210 / 213,8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네팔 반군 공격 사망자 129명

    네팔의 마오쩌둥(毛澤東)주의 공산 반군이 16일 밤 서부와 남부 지역의 공항과 지방 정부 건물을 공격해 정부군, 경찰, 공무원을비롯해 최소한 129명이 숨졌다고 정부 관리들이 17일 밝혔다. 네팔 정부 소식통은 병사 48명과 경찰 76명, 공무원 4명, 민간인 1명이 숨졌다고 말했다. 네팔 정부는 반군을 소탕하기 위해 비상사태를 선포한 이후 발생한 가장격렬한 반군의 공격 이후 긴급 각의를 소집하고 대책을 논의했다. 집권당 소속의 고빈다 바하두르 ...

    연합뉴스 | 2002.02.18 00:00

  • 재정개혁 늑장에 집중공격받는 日총리

    고이즈미 준이치로 일본총리가 디플레이션 퇴치 재정개혁을 조속히 단행하지 않음으로써 집중 공격을 당하고 있다고 니혼게이자이가 15일(이하 도쿄 현지시간)자 판에서 보도했다. 니혼게이자이는 이날 일단의 자민당의원들이 고이즈미총리에게 추경예산을 조속히 편성할 것을 촉구했다고 전했다. 이 신문은 고이즈미총리가 추경예산 편성에 강력히 저항화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경제침체와 그의 인기 하락 등이 그의 재정개혁을 더욱 어렵게 만들고 있다고 지적했다. (...

    연합뉴스 | 2002.02.18 00:00

  • "美, 이라크 공격 이미 결정" .. 레바논 신문 보도

    조지 테닛 미 중앙정보국(CIA) 국장은 지난16일 호스니 무바라크 이집트 대통령과의 샤름 엘 셰이크 회담에서 미국이 이라크공격을 이미 결정했다고 밝힌 것으로 레바논의 알 무스타크발지(紙)가 17일 보도했다. 신문은 테닛국장과 무바라크 대통령간의 회담 내용에 정통한 소식통을 인용, 이같이 전하고 테닛국장이 무바라크 대통령에게 미국의 이라크 공격에 대해 이집트가공개적인 반대를 표명하지 말아줄 것을 요청했다고 밝혔다. 무바라크 대통령은 이에 대해 ...

    연합뉴스 | 2002.02.18 00:00

  • 러-美, 핵무기 감축 협상 재개

    ... 국무부 군축 및 국제안보 담당 차관은 18일 모스크바에서 전략무기 감축 협상을 재개했다. 러시아를 방문중인 볼튼 차관과 체르노프 부서기는 안보회의 청사에서 열린 회담에서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과 조지 W. 부시 대통령이 합의한 공격용 핵무기 감축 약속 이행 방안을 포함한 전략적 안정 문제를 중점 논의했다고 이타르타스 통신이 관계자의 말을 빌어 보도했다. 볼튼 차관은 또 19일 게오르기 마메도프 러시아 외무 차관과 만나 같은 문제를협의할 예정이다. 러-미 ...

    연합뉴스 | 2002.02.18 00:00

  • 미일 정상 회담 무엇을 논의했나

    ... 강도 높은 의견 교환이 있었음을 시사했다. 특히 고이즈미 총리는 한걸음 더 나아가 "이라크, 이란, 북한에 대한 생각을 포함해 솔직한 의견 교환이 있었다"고 말해 주목을 끌었다. 고이즈미 총리는 이와 함께 미국이 이라크를 군사 공격할 경우의 협력 문제에 대해 직접적인 언급은 피했으나, "앞으로도 테러 퇴치를 위해 미국과 협력하면서 주체적으로 대처해 나가겠다"고 밝힘으로써 두 정상간에 진전된 논의가 있었음을 짐작케 하고 있다. ◆경제 분야 고이즈미 총리는 이번 ...

    연합뉴스 | 2002.02.18 00:00

  • 여야의원 "한반도 긴장불식 기대"

    ... 강경 대북정책에 따른 한반도 긴장고조의 우려를 불식시키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의원들은 "미국의 대북 압박정책이 본격화하면서 한반도에 어렵게 찾아온 봄이다시 냉전의 겨울로 되돌려지는 것은 아닌가 심각한 우려가 있다"며 "부시 대통령이더이상 한반도에 전쟁이 일어나서는 안되며, 북한을 선제공격하지 않고 대화로써 모든 문제를 풀어나갈 것임을 분명하게 밝혀야 한다"고 요구했다. (서울=연합뉴스) 맹찬형기자 mangels@yna.co.kr

    연합뉴스 | 2002.02.18 00:00

  • "美, 빈 라덴 위성전화 추적 알-카에다 적발" .. 뉴스위크 보도

    ... 친구인 아흐마드 모하마드 알리 알-하다의 이름을 등록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알-하다의사위중 하나인 할리드 알미드하르는 미 국방부에 충돌한 아메리칸 항공기를 납치한테러범의 일원이었고 다른 사위는 최근 미국 목표물을 대상으로 한 테러 공격을 계획한 것으로 전해진 13명의 테러용의자중 한사람이다. 이밖에 빈 라덴의 위성전화가 걸려나간 국가에는 아제르바이잔과 파키스탄, 사우디아라비아, 수단, 이집트가 들어있으며 전제 발신전화의 10% 가량이 이란으로 향했다. 뉴스위크는 ...

    연합뉴스 | 2002.02.18 00:00

  • "SW업종, 공공부문 투자집행에 주목" - LG

    LG투자증권은 18일 올해 공공부문의 공격적 투자가 계획되고 있는 SW업종에 대한 지속적 관심이 필요하다고 분석했다. 관련 법령의 정비가 어느 정도 마무리돼 지난해처럼 예상책정후 집행을 미루는 불상사가 없을 것이라는 전망이다. 이와함께 지난해 활발한 M&A를 통해 기업간 경쟁이 한결 완화돼 출혈경쟁 우려도 줄었다는 것. 지난해 전자정부 및 정보통신기반보호법에 의한 투자는 기반투자의 의미가 크며 올해 본격화가 기대됐다. 이에 따라 중장기적 관점에서 ...

    한국경제 | 2002.02.18 00:00

  • 野 '세풍' 차단막 부심

    한나라당은 18일 이른바 `세풍사건'의 불씨가 되살아나자 소속의원 30여명이 줄줄이 탈당했던 과거의 악몽을 되살리며 곤혹스런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한나라당은 그러나 `공격이 최선의 방어'라고 판단한 듯 각종 게이트 의혹 공세를 펼치면서 "양대선거를 앞두고 세풍사건을 재론하는 것은 게이트 의혹제기에 대한물타기이며 야당흔들기"라고 반격에 나섰다. 특히 이회창(李會昌) 총재는 사건의 파장이 한나라당으로 밀어닥치는 것을 사전차단하려는 듯 "세풍사건과 ...

    연합뉴스 | 2002.02.18 00:00

  • [미일 정상 공동 기자 회견 요지]

    ... 긍정적인 효과를 거두고있는 등 경제의 성장 조짐이 나타나고 있다. 고이즈미 총리의 리더십과 전략, 결의를 지지한다. 세계 제 2위의 일본 경제가 성장하는 것이 세계와 이 지역을 위해 중요하다. -- 회담에서 이라크에 대한 무력 공격 언급 등은 없었나. ▲(부시 대통령) 물론 일본은 미국의 강력한 동맹국이기 때문에 이야기했다. 자유를 사랑하는 동맹국에 피해를 주는 행위를 저지해야 한다. 내가 국정 연설에서 밝힌 점을 고이즈미 총리에게도 설명했다.(내가 `악의 ...

    연합뉴스 | 2002.02.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