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202,8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WHO '오미크론' 공식 입장…"위험성 매우 크다"

    ... 각국에 감시 시스템을 강화할 것을 요구했다. 아울러 취약 계층을 중심으로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가속할 것도 당부했다. WHO는 그러나 오미크론이 이미 아프리카 외의 여러 지역에서 보고되고 있는 만큼 아프리카를 겨냥한 각국의 여행 제한 조처에는 반대했다. 맛시디소 모에티 WHO 아프리카 지역사무국장은 이러한 제한에 대해 "세계적인 연대에 대한 공격"이라며 반대 입장을 분명히 했다. (사진=연합뉴스) 이휘경기자 ddehg@wowtv.co.kr

    한국경제TV | 2021.11.29 18:51

  • '충무공 영정'에까지 反日몰이, 이성적 사회인가[사설]

    ... ‘반일몰이’가 아닌지 의문이다. 강감찬 장군, 윤봉길 의사 등도 그려 표준영정의 거장으로 꼽히는 월전은 일제강점기 ‘조선미술전람회’ 등에 작품을 출품해 상을 받았다는 이유로 친일 공격에 시달렸다. 당시 화가로 입문하려면 이런 미술전을 거치는 게 보통이었는데, 그 이유만으로 친일로 분류하는 것은 과도하다고 하지 않을 수 없다. 충무공 영정은 1953년 현충사에 봉안됐고 1973년 표준영정으로 지정되면서 100원짜리 동전에도 ...

    한국경제 | 2021.11.29 18:02

  • thumbnail
    [천자 칼럼] 기재부 수난시대

    ... ‘기재부 해체’ 협박까지 받았다. 이런 갈등 상황이 벌어지면 대통령이 경제부총리를 정치적으로 감싸는 게 관례였다. 그러나 현 정부에선 번번이 여당 편이다. 물론 과거 같은 리더십의 부재나 엉터리 세수추계 등으로 여당에 공격의 빌미를 준 이유도 있다. “후배들이 짐을 싸는데 딱히 말릴 명분이 없다는 게 더 안타깝다”는 하소연이 나온다. 이 와중에 여당 대선후보가 “(저를) 대통령으로 뽑아주면 (기재부를) 맴매(매로 때린다는 ...

    한국경제 | 2021.11.29 18:01 | 박수진

  • thumbnail
    "미국, 중국 핵무기 개발 가속화에 군축 회담 서둘러"

    ...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과의 화상 정상회담에서 이 같은 문제를 다루기 위한 '전략적 안정 대화'를 제시했었다. 미국 정부는 우발적 충돌을 피하는 것에 우선 대화의 초점을 맞추고 이후 각국의 핵전략과 사이버·우주 공간에서의 공격으로 비롯될 수 있는 불안정성 등으로 대화 주제를 확장하는 것을 고려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를 바탕으로 몇 년 후에는 양국이 군비 통제, 조약, 공동 행동 규범 등에 대한 논의를 시작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이를 두고 ...

    한국경제 | 2021.11.29 18:00 | YONHAP

  • thumbnail
    '수공예품몰'이 어떻게…엣시 급등 비결

    ... 7.2%에서 올 3분기 2%로 줄었다. 반면 마스크를 제외한 상품들이 총거래액에서 차지하는 비율은 전년 동기 대비 23.7% 급증했다. 모틀리풀은 “가구와 홈웨어 카테고리가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공격적 몸집 불리기 엣시는 적극적인 인수합병(M&A)으로 리세일 시장 점유율을 확대할 발판도 갖췄다. 지난 7월 영국 패션 전문 리세일 플랫폼 ‘디팝(Depop)’을 인수하면서다. 디팝 인수에 작년 매출의 ...

    한국경제 | 2021.11.29 17:52 | 허세민

  • thumbnail
    먹는 코로나 치료제 승인 임박…머크·화이자 승자는? [뉴욕증시 A to Z]

    ... 변이 바이러스에 대한 효과를 장담할 수 없습니다. 그래서 강력한 변이가 나타날 때마다 그 효능을 입증하는 과정을 거치는데요. 반면 머크나 화이자의 신약은 변이에 상대적으로 영향을 받지 않는다는 항바이러스제 입니다. 바이러스를 직접 공격해 우리 몸에서 활동하는 걸 막는 역할을 하기 때문에 오미크론이든 다른 변이든 큰 영향이 없을 것이란 분석입니다. 하지만 정확한 효능은 추가 검증, 임상을 거쳐야 알 수 있습니다. 마지막으로 머크와 화이자에 대한 월가 평가 짚어주시죠. ...

    한국경제TV | 2021.11.29 17:46

  • thumbnail
    오미크론 쇼크에 증시 '출렁'…외국인·기관은 '사자' [박해린의 뉴스&마켓]

    ... 영향을 줄 수 있어 지속적으로 주시해야 한다"고 분석했습니다. 시장에 우려가 팽배한 상황이군요. 다만 오히려 기술적 반등이 가능할 수 있다는 의견도 나옵니다. 오미크론의 확산이 오히려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공격적인 긴축 정책에 제동을 걸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오고 있기 때문입니다. 다음 달 15일로 예정된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회의에 앞서 일부 연준 위원들은 금리 인상 시기를 앞당길 수 있다는 의견을 냈는데, 오미크론 충격으로 경기 회복세가 ...

    한국경제TV | 2021.11.29 17:46

  • thumbnail
    여자축구 '벨호' 뉴질랜드와 2차전…'쉴 틈 없는 공격' 준비

    ... 두 번째 맞대결에서는 선수들이 90분 내내 이 지시사항을 이행하느냐가 관건이다. 아시안컵에서도 피지컬과 속도에서 앞서는 상대들을 만날 수 있는 만큼, 철저한 대비가 필요하다. 1차전에서 후반 교체 투입돼 상대 자책골을 유도한 공격수 최유리(현대제철)는 "뉴질랜드는 힘이 좋고 스피드도 빠르기 때문에 한 발 더 빠르게 패스하고 판단도 빨리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벨 감독님은 전방 압박과 고강도를 강조하신다. 빠른 압박으로 '앞으로'가 첫 번째인 축구를 ...

    한국경제 | 2021.11.29 17:45 | YONHAP

  • thumbnail
    매출 200억→6000억 '껑충'…40대 CEO 승부수 통했다

    ... ‘잉글랜드’라는 이화여대 앞 옷가게에서 출발, 1980년대 패션 프랜차이즈라는 신(新)유통을 처음 선보였다. 1994년 진출한 중국에선 연매출 2조5000억원 규모를 달성하는 등 국내 패션 기업 중 가장 공격적인 행보를 보였으나 코로나19 이후 매출이 급감했다. 최 대표는 “최근 패션업계에서 가장 주목받는 F&F의 김창수 회장의 경영을 꼼꼼히 살펴보고 있다”며 “무신사와 협업하는 것도 당장 플랫폼을 만들지 ...

    한국경제 | 2021.11.29 17:35 | 박동휘

  • thumbnail
    귀뚜라미-경동, 보일러 이어 난방매트 전쟁

    추운 겨울이 반가운 기업들이 있다. 보일러와 온수 매트 등 난방제품 제조사가 대표적인 사례다. 보일러업계의 국내 양대산맥으로 꼽히는 귀뚜라미와 경동나비엔이 올해도 차별화된 신제품과 서비스로 뜨거운 경쟁을 펼치고 있다. 친환경 기술, 신제품 출시 등 경쟁 국내 가스보일러 연간 수요는 130만~140만 대에 이른다. 이 중 아파트 시공 때 설치되는 물량을 제외한 100만 대는 매년 가정에서 교체되는 수요다. 보통 보일러의 적정 교체 주기는 10...

    한국경제 | 2021.11.29 17:09 | 안대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