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0001-200010 / 202,89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우성건설, 올하반기 공격적인 사업전략...부도설속 관심

    부도설로 어려움을 겪었던 우성건설(대표 최승진)이 올하반기 공격적인 사업전략을 확정,추진할 계획이어서 관심을 끌고있다. 우성건설은 우선 올하반기에만 2만가구가 넘는 아파트를 지어 분양할 계획이다. 특히 서울 수도권에서만 서울 도곡동 돈암동등 12개지역에서 1만3,426가구 를 건립키로 했다. 이밖에 지역별로는 충청도 강원도 중부권에서 4,617가구,호남권에서 1,274가구,영남권에서 987가구를 분양할 예정이다. 부문별로는 자체사업이 ...

    한국경제 | 1995.06.21 00:00

  • [홍루몽] (107) 제4부 상사병에 걸린 가서 (4)

    가용의 질책과 지시가 있자 하인들이 초대를 오랏줄로 묶어 꼼짝을 못하게 하였다. 초대는 이제는 공격 목표를 뇌이에게서 가용으로 바꾸었다. "도련님이 나에게 주인 노릇을 할 수 있어요? 도련님은 관두고라도 도련님의 아버지 할아버지도 나에게 큰소리 한번 치지 못했다구요. 내가 없었으면 도련님의 증조부이신 가대화 대감이 살아남지 못했을 것이고, 그랬다면 지금 이 집안이 누리는 벼슬과 부귀영화도 있을 수가 없었다구요. 그래 나에게 은인 대접은 ...

    한국경제 | 1995.06.21 00:00

  • [6.27 지방선거] (14) D-6 : 표밭갈이..백중지역 당력 집중

    ... 민주주의 정착이라는 관점에서 접근해야 한다"며 여성을 위한 취업정보센터 와 취업훈련 서비스실시등을 약속. 박후보는 서울역광장등에서 잇달아 거리유세를 갖고 "민자.민주 양당이 선거중반에 들어서도 열세를 극복하지 못하자 중상모략성 인신공격을 일삼고 있다"며 "시민들이 양당에 준엄한 심판을 내려야 한다"고 주장. .자민련 김종필총재가 19일 "반민자연대를 위해 무엇을 할수 있는지 생각중"이라고 언급한데 이어 한영수원내총무 조부영사무총장도 20일 "분위기가 되면 23일을 ...

    한국경제 | 1995.06.20 00:00

  • [제95회 US오픈] 코리 페이빈, 미 자존심 되찾다

    ... 어려움에 비추어 볼때 "대단히 훌륭한 기록"이었고 3라운드까지 선두와의 3타차를 뒤집기에 충분했다. 이곳시간 18일 미뉴욕주 롱아일랜드의 시네콕 힐스GC(파70.6,944야드)에서 벌어진 제95회US오픈 최종일 경기는 우승을 향해 공격하는 싸움이 아니라 3라운드까지의 스코어를 지키는 싸움이었다. 전날까지 합계 1언더파로 공동 선두였던 노먼과 톰 레이먼등 경쟁권의 선수들은 다만 보기를 벗어나기에 급급한 양상이었다. 이날 중반까지는 노먼과 톰 레이먼, 봅 트웨이의 ...

    한국경제 | 1995.06.19 00:00

  • [6.27 지방선거] (13) D-7 : 표밭갈이..백중지역 집중공략

    ... 유세장에는 "김대중,김대중" 연호와 함께 "김이사장을 대통령으로"라는 구호가 등장, 지난92년 대선유세 당시와 유사한 상황. 김이사장은 유세장에서 김영삼정권의 실정을 조목조목 비난하고 김대통령의 식언사례를 지적하는등 인신공격을 서슴치 않아 내용 면에 있어서도 대선 유세와 흡사했다는 평. 한편 일부 지역 주민들은 이날 "우리동네에서도 유세를 해달라"며 남원 유세를 위해 이동중인 김이사장의 차량을 가로막아 재단측 관계자들과 심한 몸싸움을 벌이는등 ...

    한국경제 | 1995.06.19 00:00

  • [6.27 지방선거] (13) D-7 : 지역판세분석..서울시장 선거

    ... 이와 맥락을 같이한다는 봐야한다. 민자당은 또 양당대결구도로 판도가 형성되면 자연스럽게 박후보는 관심대상에서 밀려날 것으로 예상하고있다. 때문에 박후보에게 흠집을 낼 필요는 없다고 판단하고 있다. 민자당이 박후보측을 공격하지 않는 이면에는 민주당이 민선서울시장자리를 차지하게 하느니 무소속후보가 당선되는게 정치적 부담이 적다는 또다른 계산이 숨겨져 있다는 분석도 없지않다. 조후보측은 천군만마를 얻었다는 반응이다. 조후보측 관계자는 "김이사장이 ...

    한국경제 | 1995.06.19 00:00

  • [6.27 지방선거] (12) D-9 : 표밭갈이..여야, 주말 대회전

    ... 박지원대변인은 "민자당 당직자들이 입에 담을수도 없는 언어폭력으로 "김대중죽이기"에 지난 1~2개월을 몰두함으로써 선거가 폭발 직전에 다다랐다"고 반박. 박대변인은 민자당측의 세대교체론과 관련, "나이는 젊다해도 구태의연한 인신공격이나 하는 사람들과 연륜 경험 능력을 겸비해 내일의 한국을 걱정 하는 분들중 누가 세대교체의 대상인지는 국민이 판단할것"이라고 주장. .경기도지사 선거에 나선 자민련의 김문원후보는 이날 기자회견을 자청, 후보사퇴 가능성이 있다는 일부의 관측을 ...

    한국경제 | 1995.06.17 00:00

  • [한보, 유원인수] 신속처리 위해 차선선택..인수배경 뒷얘기

    ... 인수자로 결정한 것이 최선이 아닌 차선" 이라는 의미를 나타내기도 한다. 최선이 아닌 차선이라는 논리의 근거는 이렇다. 한보그룹은 지난91년 이른바 "수서사건"으로 궁지에 몰렸었다. 지금도 막강한 자금동원력을 바탕으로한 공격적 경영으로 많은 사람들로 부터 의혹의 시각을 받고 있다. 최근엔 자금악화설까지 나돌고 있다. 또 은행감독원의 여신관리규정상 30대그룹에 편입된 대기업그룹이기도 하다. 여론도 과히 좋지 않은데다 30대그룹이라는 점때문에 유원건설의 ...

    한국경제 | 1995.06.16 00:00

  • [제95회 US오픈] 닉프라이스, 출발 호조...4언더 선두

    ... 골프는 확실히 보기가 줄어 들었다. 당연히 버디도 줄어 들었다. 핀만을 향해 쏘고 언제나 "넣자"고 덤벼들면 버디도 많지만 보기도 많아진다. 3,4년전만해도 노먼의 골프는 바로 그러했다. 그러나 "젊었을때 보다는 덜 공격적이 되도록 노력한다"는 그의 말대로 노먼의 최근 골프에는 "완급"이 주어진다. 이날 노먼의 골프에도 보기는 없었다. 버디2개로 2언더파 68타의 공동 3위. 노먼은 이날 156명의 참가선수중 유일하게 무보기골프였다. 1라운드후 ...

    한국경제 | 1995.06.16 00:00

  • [6.27 지방선거] (11) D-10 : 표밭갈이..잦은 대형사고 질타

    ... 꿋꿋하게 일하는 정치인이 되겠다"고 자신의 임물됨을 집중 부각. 노후보는 "문후보가 대통령이 물러나면 약기운이 다 떨어지는 2년짜리 배터리라면 나는 4년마다 시민이 밀어줘 시간이 갈수록 힘이 나는 충전식 배터리"라고 문후보를 공격. 특히 노후보는 이날 TV토론에 노트북 컴퓨터를 휴대, 답변자료로 활용해 눈길. .문희갑후보가 선두를 달리고 있는 것으로 분석되고 있는 대구시장선거에 자민련측은 16일 당수뇌부 상당수가 참석한 가운데 정당연설회를 갖는등 ...

    한국경제 | 1995.06.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