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5471-205480 / 218,58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뉴질랜드 아프간 공격에 병력 파견 계획

    뉴질랜드는 미국 주도의 아프가니스탄 군사공격에 군대를 파견할 가능성이 높다고 뉴질랜드 헤럴드가 9일 보도했다. 헬렌 클라크 총리는 8일 다국적군의 아프가니스탄 공격에 뉴질랜드 공수부대를파견하겠다는 정부 요청을 미국이 수용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으며 이는 오사마 빈라덴과 알 카에다 테러조직 소탕작전에 뉴질랜드가 개입할 계획임을 강력히 암시한것이라고 신문은 전했다. 그러나 그녀는 "공수부대원들의 안전을 손상시킬 수 없기 때문에 언제, 어디로,어떻게, ...

    연합뉴스 | 2001.10.09 14:15

  • 네띠앙, 20억원 유상증자

    ... 9일 기존 주주들을 대상으로 20억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신주 발행가는 500원, 배정비율은 구주 1주당 0.55696주이며 신주 배정기준일은 오는 24일이다. 이에 따라 네띠앙의 자본금은 현재 35억원에서 55억원으로 늘어나게 됐다. 네띠앙측은 "경영 내실을 다지면서 공격적인 사업추진을 병행하려면 안정적인 자본 확보가 필요하다고 생각돼 증자를 결정했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김세진기자 smile@yna.co.kr

    연합뉴스 | 2001.10.09 14:13

  • 국내 증시 투자심리 안정세 이어질까

    국내 증시가 미국의 보복공격 개시를 호재로 받아들이며 투자심리가 점차 안정을 찾아가고 있다. 보복공격 개시후 미국 나스닥시장이 오히려 소폭 상승의 결과로 드러나면서 국내 투자자들의 조심스러움을 누그려뜨리고 있다. 아프가니스탄 공습 이후 처음 열린 뉴욕 증시는 추가 테러 우려 등 전쟁 후유증이 크게 부각되지 않은 가운데 다우산업지수가 0.57% 하락에 그치고 나스닥지수는 오히려 0.04% 상승했다. 전날 미국의 공습에도 불구하고 소폭 하락에 머문 ...

    연합뉴스 | 2001.10.09 14:02

  • 코스닥, 인터넷주 앞장 56대로 급등

    코스닥시장이 인터넷과 반도체장비주의 강세에 힘입어 56선에 올랐다. 미국의 아프카니스탄에 대한 테러보복 공격에 미국을 비롯한 세계 증권시장이 별다른 충격을 받지 않은데다 오히려 전쟁에 대한 불확실성 제거와 전쟁이 국지전이면서 단기간에 끝날 것으로 기대되면서 투자심리를 안정시켰다. 최근 정부의 코스닥시장 활성화대책발표와 국민연금 1,000억원 규모 투자 등 정책적인 요인도 상승에 힘을 더했다. 거래소가 510선을 넘보고 있고 외국인이 거래소와 코스닥 ...

    한국경제 | 2001.10.09 11:58

  • "美정부 향후 국제공조 유지에 어려움" .. 美전문가들

    미국 정부는 '9.11 테러참사'이후 아프가니스탄 군사공격에 전례없는 지원을 받아왔으나 향후 국제적인 공조를 유지하는데 어려움에 직면하게 될 것이라고 8일 일부 전문가들이 예상했다. 워싱턴의 카네기재단 국방문제 전문가인 존 월프스털은 상당수 국가들이 아프간 응징이 무고한 민간인 사망자를 낼 수 있고 이슬람권의 반발을 초래할 것이라는 우려 속에 입장표명을 유보하면서도 군사행동을 지지한 것과 관련해 "지금까지는 매우 좋았지만 매우 빠른 시일내, 마치 ...

    연합뉴스 | 2001.10.09 11:50

  • 지수선물 61대 강세, 외인·개인 공방

    ... 선물가격보다 합성선물 가격이 높은 상태를 유지하고 있어 합성선물을 매도하고 선물 매수하는 차익거래를 통해 프로그램 매매도 매도 우위를 보이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시장관계자들은 지수상승폭이 비교적 큰 데 대해 미국의 보복 공격에 따른 충격이 크지 않았고 필라델피아 반도체지수가 급등했다는 데서 상승 논리를 찾고 있다. 특히 삼성전자가 4% 이상 급등하고 SK텔레콤 등 통신주가 3%대의 강세를 보이는 것이 선물 상승을 유도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

    한국경제 | 2001.10.09 11:42

  • 美, 테러 관련 개인.조직 범위 확대

    ... 그들의 자산은 동결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녀는 폴 오닐 재무장관이 "테러 관련 조직 및 개인의 범위를 확대하기 위한 준비를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지난달 24일 발표된 테러 관련 조직 및 개인의 명단에는 앞서 발생한 테러공격의 주모자로 지목되고 있는 오사마 빈 라덴, 그가 지휘하는 테러조직인 알-카에다, 중동과 아시아, 아프리카 지역의 많은 테러단체들이 포함됐다. 애리 플라이셔 백악관 대변인은 다각적인 대 테러 투쟁의 일환인 "자금줄 차단조치도 이번 ...

    연합뉴스 | 2001.10.09 11:40

  • 종교단체들, 미 보복공격 반대

    아프가니스탄에 대한 미국의 보복공격이 계속되는 가운데 국내 종교단체들이 반대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비폭력평화실현을 위한 불교추진위'는 9일 성명을 내고 "테러 원인에 대한 겸허한 통찰과 대승적 방식의 해결방안을 모색하지 않는다면 인류에게 새로운 희망은없다"며 "폭력을 폭력으로 다스리려는 시도는 멈춰야 한다"고 주장했다. 불교추진위는 또 "공존과 협력, 비폭력과 평화의 논리로 폭력의 악순환을 끊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기독시민사회연대 평화통일위원회도 ...

    연합뉴스 | 2001.10.09 11:31

  • 美, 아프간 이틀째 2차 공습..30여명 사망

    미국과 영국군이 7일 아프가니스탄에 대한 야간공격을 개시한데 이어 8일밤(이하 현지시간)부터 9일 오전까지 미국은 단독으로 전투기들을 동원, 파상 공습을 가했다. 미군 전투기들은 8일 오후 8시30분(한국시간 9일 새벽 1시)부터 이틀째 아프간공격에 나서 수도 카불과 탈레반 사령부가 있는 칸다하르와 아프간 반군인 북부동맹의 대(對)탈레반 공격이 이뤄지고 있는 북부지역등을 집중 폭격했다. 미군 전투기들은 이어 9일 오전 4시50분 카불 공항과 텔레비전 ...

    연합뉴스 | 2001.10.09 11:31

  • "미-러, 아프간 국경 중성자탄 배치 합의"..明報

    미국의 아프간 공격을 계기로 핵 및 화학생물전쟁으로의 비화 가능성이 우려돼 온 가운데 미국과 러시아가 아프간 국경 등 인근 지역에 중성자탄을 배치하기로 합의한 것으로 보도돼 주목을 끌고 있다. 홍콩 일간 명보(明報)는 9일 독일의 한 인터넷 신문을 인용, 이같이 전했다. 미국과 러시아는 중성자탄 배치 문제와 관련해 확인해주지 않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신문은 조지 부시 미 대통령과 알렉산드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지난 달 23일 70분간 ...

    연합뉴스 | 2001.10.09 11: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