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591-213600 / 218,9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M&A] "쓸만한 기업 찾아달라" .. 바빠진 M&A 중개회사

    ... M&A이후 기업 리엔지니어링을 위해 필요한 자금을 해외에서 끌어다주기까지 한다. 회계법인들이 M&A와 관련된 모든 업무를 패키지로 제공하고 있는 것이다. 로펌에는 주로 관심있는 회사의 주식을 확보해 둔 고객이 효과적인 공격방안이나 경영권 방어수단을 문의해 오는 사례가 많다. 바쁘기는 M&A부티크에 못지않다. 아직은 탐색 또는 준비단계이지만 가끔은 대형 M&A가 성사되기도 한다. 대상의 라이신부문 매각 같은 외국인의 M&A가 그런 예. "M&A관련 제도가 ...

    한국경제 | 1998.04.13 00:00

  • [우리모임] 김동기 <해동상호신용금고 전무이사>..'흑백회'

    ...바둑은 조화다" 이 말은 현대바둑의 대가 오청원 9단이 한 말이다. 남자와 여자, 선과 악, 강과 약, 힘과 기, 문과 무, 음과 양 등의 조화가 이 세상을 이루고 있다. 바둑도 마찬가지다. 흑과 백, 세력과 실리, 공격과 수비의 조화로 한판이 이루어진다. 바둑에서 조화의 원리를 배우는 것이 바로 인생을 배우는 길이 아니겠는가. 우리 회사에는 산악회 테니스회 야구회 볼링회 스키회 골프회 등 동호회가 여럿 있다. 이중에서 필자가 회장으로 있는 ...

    한국경제 | 1998.04.13 00:00

  • [M&A] 영업범위 넓은 금융/유통부문 타깃 .. '멕시코에선'

    ... 히간테사 인수에 뛰어들었다. 금융기관도 속속 외국인의 손에 넘어갔다. 멕시코의 2대 은행으로 꼽히던 반코마은행은 캐나다의 몬트리올은행에 팔렸다. 스페인계 빌바오 비스카야은행은 크레미은행 지점네트워크, 부로부르사은행 등을 공격적으로 인수했다. 비스카야은행이 멕시코에서 인수한 은행자산은 5천7백억페소. 멕시코에 진출한 외국계 은행중 최대 규모다. 시티은행 체이스맨해튼 JP모건이 인수한 은행자산도 각각 1천억~2천억페소에 이른다. 멕시코에서 나타난 ...

    한국경제 | 1998.04.13 00:00

  • 계파별 '교통정리' 분주 .. 한나라당 총무경선 20일 실시

    ... 당권파 주도로 이끌어가겠다는 계획이다. 당권파쪽에서는 이상득 현총무와 현경대 의원이 각축을 벌이고 있다. 당권파도 두사람중 누구를 택할 것인지를 놓고 고심을 거듭하고 있다. 일각에서는 거야의 본때를 보여주는 차원에서 "DJ 공격수"로 강성 이미지를 갖고 있는 강삼재 전사무총장을 내세워야 한다는 주장도 제기되고 있어 관심사다. 당권파든 비당권파든 사전 조정이 안될 경우 "뜻하지않게" 3인이상이 출마해 완전 자유경선을 치르게 될 공산이 크다. 일부 ...

    한국경제 | 1998.04.13 00:00

  • ['98 US매스터즈] (5) '커플스 14년 징크스 깰까'

    ... 흥미진진한 흐름이 아닐수 없다. 2백5야드를 50cm에 붙이다 이날 코스컨디션은 "바람속 촛불"이었던 지난 이틀과는 달리 완벽했다. 바람도 거의 없었고 하늘엔 구름한점 보기 힘들었다. 따라서 선수들은 적극적으로 코스를 공격하기 시작했다. 커플스 단독선두의 결정적 요인인 13번홀 이글도 그래서 나왔다. 왼쪽 도그레그에 그린 전방이 개울인 13번홀(파5.4백85야드)에서 커플스는 2백5야드를 남기고 3번아이언을 빼들었다. 치는 순간 그는 "오 베이비!"하며 ...

    한국경제 | 1998.04.13 00:00

  • [사상체질 건강학] (1) '성격/기질로 본 사상체질론'

    ... 체질감별이 가능하기 때문이다. * 태양인 : 상체가 발달했고 머리가 크다. 허리 아래는 작고 약하다. 폐국이 크고 간국이 작다. 오로지 전진만이 있다. 조금도 물러서지 않는다. 무슨 일이든 혼자 주도하려고 한다. 남을 공격하기를 좋아하고 대범하게 마음을 열지 못한다. 과단성 진취성 자존심 영웅심 아집이 강한 반면 계획성이 적다. 명석하고 창의력이 뛰어나다. 남들과 잘 소통하나 일이 안 풀리면 심한 분노를 나타낸다. 대중적이지만 독재성도 있다. 박정희 ...

    한국경제 | 1998.04.10 00:00

  • [오마에 겐이치 오마에&어소시에이트 회장에 듣는다]

    ... 헷지펀드들의 투기적 거래는 거시경제의 교란요인이 될 수도 있다. 헤지펀드의 투기가 일어나느냐 않느냐, 그리고 투기로 인해 위기가 발생하느냐 않느냐는 해당국 정부가 어떻게 대응하느냐에 달려있다. 태국이나 한국이 헷지펀드의 공격을 받고 통화위기로 내몰린 것은 스스로 안고 있는 문제점을 억지로 "부인"하며 인위적으로 저지하려고 했기 때문이다. 반면 대만이나 중국, 홍콩 싱가포르 등이 비교적 위기에서 벗어나 있는 것은 풍부한 외환보유고를 바탕으로 헤지펀드들의 ...

    한국경제 | 1998.04.09 00:00

  • [제4회 보해컵 세계여자바둑선수권] 루이나이웨이 여류 최강

    ... 백으로 2백14수만에 불계승을 거뒀다. 이로써 루이9단은 결승대국 2연승을 기록, 보해컵 통산 세번째 우승을 차지하며 우승상금 3만달러를 받았다. 제1국에서 패해 막다른 궁지에 몰린 펑9단은 이날 초반부터 루이9단의 공격을 정면으로 맞받아치며 승부를 원점으로 돌리기위한 강한 의지를 보였다. 펑9단은 약 50수까지 중앙에서 백을 적절히 공략, 호기를 잡아 승부를 제3국으로 미루는 듯 했다. 그러나 중반에 접어들면서 펑9단이 잇달아 실착한 것을 놓치지 ...

    한국경제 | 1998.04.09 00:00

  • ['98 US매스터즈] (3) '그린 장악한자 정상에 오른다'

    ... 비로 1시간씩 순연됨) 제62회 매스터즈는 시작됐다. 지난해 8월 USPGA선수권이 끝난후 무려 8개월을 기다린 끝에 처음 맞이한 메이저골프. 선수들은 저마다 평생의 꿈을 안고 오거스타 내셔널(파72-6천9백25야드)을 공격하기 시작했다. 독자들은 이번대회에서 두가지중 하나에 베팅할수 있다. 그것은 "타이거 우즈가 우승한다"와 "못한다"이다. 과연 당신은 어느쪽에 걸 것인가. 다음 분석이 판단을 도와줄수 있다. 긍정론 -대회를 앞두고 잭 니클로스는 말했다. ...

    한국경제 | 1998.04.09 00:00

  • '뛰는 아디다스, 기는 나이키'..나이키, 한/일 등 매출 썰렁

    ... 아시아시장의 불황에도 불구하고 아디다스가 호황을 누리는데는 드레퓌스회장의 경영능력이 가장 큰 동인이 되고 있다. 그는 지난93년 8천3백만달러의 적자를 내던 아디다스를 5년만에 관련업계 최대의 흑자기업으로 탈바꿈시켜 놓았다. 그는 "공격적 마케팅과 다국적군으로 이뤄진 경영진을 십분이용해 6년안에 나이키를 제치겠다"고 자신하고 있다. 업계관계자들은 이번 98프랑스월드컵이 두 업체의 명암을 결정적으로 갈라놓을 전기가 될 것으로 보고 있다. 사활을 건 두 업체의 ...

    한국경제 | 1998.04.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