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216,06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오슬로 게이바 총기난사로 2명 사망…"극단적 이슬람 테러"(종합3보)

    ... 남성이다. 노르웨이 매체들은 용의자의 이름은 '자니아르 마타푸르'라며, 이란 쿠르드족 출신으로 어릴 때 노르웨이에 왔다고 전했다. 경찰은 이번 사건을 단독 범행으로 보고 있다. 노르웨이 정보기관인 경찰치안국(PST)은 이번 공격이 "극단적 이슬람 테러 행위"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용의자는 오랜 폭력, 위협의 전력이 있고 정신 건강 문제도 있다고 밝혔다. 대테러 활동을 담당하는 PST의 로게르 베르그 국장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PST는 2015년 처음 ...

    한국경제 | 2022.06.26 03:00 | YONHAP

  • thumbnail
    노르웨이 정보기관, 오슬로 총기난사에 "극단적 이슬람 테러"

    ...은 25일(현지시간) 새벽 오슬로에서 발생한 총기 난사 사건을 "이슬람 테러리즘 행위"로 다루고 있다고 밝혔다고 AFP, AP 통신 등이 전했다. 대테러 활동을 담당하는 PST의 로게르 베르그 국장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이번 공격은 "극단적 이슬람 테러 행위"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사건 직후 체포된 용의자는 오랜 폭력, 위협의 전력이 있고 정신 건강 문제도 있다고 밝혔다. 용의자는 이날 오전 1시께 오슬로 도심의 유명 나이트클럽이자 게이바인 '런던 펍' ...

    한국경제 | 2022.06.25 23:31 | YONHAP

  • thumbnail
    인천과 결별 앞둔 무고사 "사랑하는 마음, 끝까지 간직할 것"

    일본 비셀 고베 이적 추진 프로축구 K리그1 인천 유나이티드의 공격수 무고사(30·몬테네그로)가 비셀 고베(일본) 이적을 앞두고 팬과 동료들에게 애정이 어린 인사를 건넸다. 2018년 인천 유니폼을 입고 K리그에 입성한 무고사는 현재 일본 J1리그 비셀 고베 이적을 준비 중이다. 인천과 계약이 2023년까지지만, 올 시즌 J1리그 최하위(18위)로 추락하며 고전하고 있는 비셀 고베가 그에게 러브콜을 보냈다. 인천 구단이 연봉 협상 등을 통해 ...

    한국경제 | 2022.06.25 22:49 | YONHAP

  • thumbnail
    초구 노려 결승점 낸 KIA 박찬호 "차트 보고 변화구 예상했다"

    ... 있는 판단이었던 셈이다. 이날 5타수 2안타 1타점 2득점을 기록한 박찬호의 활약에 KIA는 두산에 8-6으로 승리했다. 박찬호의 활약은 비단 이 경기뿐만이 아니다. 최근 10경기에서 타율 0.343과 9타점을 기록하며 팀 공격의 선봉을 맡고 있다. 시즌 초반 잇따른 수비 실책으로 타격까지 동반 부진했던 모습은 이젠 찾을 수 없었다. 박찬호는 "시즌 초반에는 진짜 수비 때문에 많이 흔들렸다"며 "지금은 하나하나 잘되다 보니까 자신감을 찾은 것 같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2.06.25 22:44 | YONHAP

  • thumbnail
    '4경기 연속골' 이승우 "날 두고 이야기 많아도 자신을 믿었다"

    ... 골을 넣은 이승우는 엄원상(울산)과 함께 득점 랭킹 공동 4위에 올랐다. 경기 후 이승우는 "그리고 나를 믿어준 김도균 감독님을 믿었다. 또 나를 도와주는 팀원들을 믿었다"고 말했다. 이어 최근 활약을 놓고 "내가 편하게 공격할 수 있도록 해주는 (박)주호형, (박)민규형 덕이다. 또 오른 측면에서 뛸 때는 (신)세계형이 도와준 덕"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나 대신 많이 뛰어주고 수비를 대신해주는 팀원들이 있어서 활약할 수 있었다. 팀원들의 믿음 ...

    한국경제 | 2022.06.25 22:25 | YONHAP

  • thumbnail
    '이승우 8호골' 수원FC, 수원 더비 3-0 완승, 시즌 첫 3연승(종합)

    ... 라스에게 내줬고, 이를 다시 라스가 상대 페널티박스로 쇄도하던 이승우에게 패스했다. 골키퍼가 전진하는 것을 본 이승우가 왼발로 칩슛을 띄웠고, 골키퍼 위로 솟아오른 공이 골대로 유유히 흘러 들어갔다. 후반에도 수원FC는 공격의 고삐를 놓지 않았고, 후반 20분께부터는 최전방의 라스를 제외한 모든 선수를 후방으로 내린 채 일찌감치 '굳히기'에 들어갔다. 이에 수원은 센터백 불투이스까지 상대 페널티박스로 침투하는 등 골문을 두드렸지만, 잭슨과 니실라까지 투입한 ...

    한국경제 | 2022.06.25 22:01 | YONHAP

  • thumbnail
    수원FC 김도균 감독 "이승우, 대표팀 공격 막힐 때 쓸만해"

    ... 후 취재진에게 이같이 말했다. 이날 시즌 8호골이자 4경기 연속골을 넣은 이승우에 대해 김 감독은 "대표팀에서 90분은 무리일 수 있지만 30분이든 45분이든 출전 시간을 받으면 무언가를 만들어낼 선수"라고 평가했다. 이어 "공격 활로를 찾아야 하는 상황이라면 충분히 활용 가치가 있다"고 강조했다. 지난 21일 포항과 홈 경기에서 이승우의 활약으로 승리한 직후 그의 기량이 충분히 대표팀에 합류할 수준이 된다고 말한 데 이어 또 한 번 같은 의견을 밝힌 ...

    한국경제 | 2022.06.25 22:00 | YONHAP

  • thumbnail
    '이승우 8호골' 수원FC, 수원 더비 3-0 완승, 시즌 첫 3연승

    ... 라스에게 내줬고, 이를 다시 라스가 상대 페널티박스로 쇄도하던 이승우에게 패스했다. 골키퍼가 전진하는 것을 본 이승우가 왼발로 칩슛을 띄웠고, 골키퍼 위로 솟아오른 공이 골대로 유유히 흘러 들어갔다. 후반에도 수원FC는 공격의 고삐를 놓지 않았다. 후반 9분 수비 뒷공간으로 쇄도하던 라스의 발에 이승우의 한 박자 빠른 침투패스가 정확하게 전달됐고, 라스가 왼발 슈팅으로 마무리했지만 골키퍼 선방에 걸렸다. 5분 뒤에는 공격수 김현을 수비 진영에 투입해 ...

    한국경제 | 2022.06.25 20:59 | YONHAP

  • thumbnail
    '캐슬파크의 왕' 이승우, '수원 더비'서 8호골…4경기 연속 골

    ... 선수로 이승우를 꼽았다. 이 감독은 "컨디션이 워낙 좋다. 득점력도 있고 공을 가졌을 때 한 명을 제칠 수 있는 능력도 있다"며 "이승우가 활약하는 우리 오른쪽 측면에 압박을 높여 움직일 공간을 줄이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라스를 이용한 이승우의 공격이 많이 보인다"며 "라스에게 들어오는 패스를 일차적으로 차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런 이 감독의 계획과 달리 이날 경기에서도 라스의 발끝에서 또 한 번 이승우의 골이 터졌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6.25 20:06 | YONHAP

  • thumbnail
    '김진수 동점골' K리그1 전북, 대구와 1-1 무승부

    ... 수 있다.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16강에서 맞붙을 전북과 대구는 이날 전초전에서 팽팽한 대결을 펼쳤다. 경기 초반 대구는 이근호와 세징야 등의 활발한 움직임으로 전북을 위협했으나 페널티 박스 안쪽에서 공격이 매끄럽게 이어지지는 않았다. 전반 17분에는 세징야가 드리블 이후 페널티 아크 정면에서 날린 오른발 슛이 골대를 벗어났다. 전북은 전반 18분 이윤권과 이준호를 바로우, 김보경으로 교체해 공격에 힘을 더했는데, 대구의 철벽 수비를 ...

    한국경제 | 2022.06.25 19:5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