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9,7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팩트체크] 전기료 규제하면 해외투자자들 정부에 국제중재 제기?

    ... 전날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에서 "전기를 누구로부터 살지 스스로 결정할 수 없고 전기요금 약관을 개정하려면 정부의 승인이 필요하다"며 한전이 "영리기업으로서의 기본적인 경영상 의사결정도 할 수 없는 것은 ... 국회 비준 직후인 2011년 11월29일 김정관 당시 지식경제부 차관은 외국인 투자자가 ISD를 이용해 정부의 전기요금 규제를 제소할 수 있다는 주장에 대해 "한미 FTA 하에서도 전기, 수도, 가스 등 공공 서비스 요금에 대한 정부의 ...

    한국경제 | 2021.05.07 16:16 | YONHAP

  • 서울시, 수도료 이어 교통요금도 인상 검토

    서울시가 지하철과 시내버스 기본요금을 지금보다 200~300원 인상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오는 7월 수도요금을 인상하는 데 이어 대중교통 요금까지 올리려는 것이다. 불어나는 재정적자를 더 이상 놔둘 수 없다는 이유에서다. ... 2015년부터 7년 가까이 오르지 않아 재정에 큰 부담을 주고 있다”고 설명했다. 서울시가 지하철과 버스 요금 인상을 단행하면 물가에 미치는 파장이 만만치 않을 전망이다. 일부 지방자치단체가 최근 잇따라 공공요금 인상에 나선 ...

    한국경제 | 2021.05.05 18:03 | 정지은

  • thumbnail
    [단독] 與 이소영 "한전 규제위험" 지적에 "당을 떠나라" 비난 폭주

    ... 반영된다”고 지적했다. 2019년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한전에 서한을 보내 ‘한국 정부의 전기요금 규제가 투자자 이익을 침해할 소지가 있다’며 관련 자료 제출과 공시를 요구한 사실도 상기시켰다. 이에 ... 노력하겠다”고 썼다. 그러자 여권 강성당원들로 추정되는 이용자들이 대거 몰려와 “민주당 의원이면 한전의 공공성을 더 강화해야 하는 것 아니냐” “그딴 철학으로 왜 민주당에 있느냐” “한전 ...

    한국경제 | 2021.05.05 11:21 | 오형주

  • thumbnail
    노형욱 후보자 "제주 제2공항 추진 가부 조속히 결정"(종합2보)

    ... 찾아보겠다"고 말했다. 그는 이 문제를 논의할 사회적 기구가 필요하다는 지적에는 "구체적 방법을 어떻게 할지 고민해보겠다"고 언급했다. 노 후보자는 또 지역별로 카카오모빌리티에 대응할 공공 앱 개발이 필요하다는 의견에 대해서는 "지원 방안을 검토해보겠다"고 답변했다. 카카오모빌리티는 택시 기사를 대상으로 배차 혜택을 주는 월 9만9천원짜리 요금제를 올해 3월 출시했는데 택시 업계는 이를 사실상 강제 유료화로 간주하고 거세게 반발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04 21:22 | YONHAP

  • thumbnail
    서울시, 9년만에 수도요금 인상

    서울시가 2012년 이후 9년 만에 수도요금을 인상한다. 이에 따라 오는 7월부터 각 가정(4인가족 기준)은 월 평균 720원을 추가 부담하게 된다. 서울시에 따르면 이러한 내용을 담은 ‘서울시 수도 조례 일부개... 4일 서울시의회에서 의결됐다. 앞으로 2023년까지 3년간 1t당 73원씩 총 221원 인상될 예정이다. 개편된 요금제는 오는 7월 사용량부터 적용된다. 올해는 가정용·공공용·일반용·욕탕용 등 ...

    키즈맘 | 2021.05.04 18:04 | 김경림

  • thumbnail
    노형욱 후보자 "가덕도 신공항, 입법 취지 따라 성실히 집행"(종합)

    ... 찾아보겠다"고 말했다. 그는 이 문제를 논의할 사회적 기구가 필요하다는 지적에는 "구체적 방법을 어떻게 할지 고민해보겠다"고 언급했다. 노 후보자는 또 지역별로 카카오모빌리티에 대응할 공공 앱 개발이 필요하다는 의견에 대해서는 "지원 방안을 검토해보겠다"고 답변했다. 카카오모빌리티는 택시 기사를 대상으로 배차 혜택을 주는 월 9만9천원짜리 요금제를 올해 3월 출시했는데 택시 업계는 이를 사실상 강제 유료화로 간주하고 거세게 반발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04 17:48 | YONHAP

  • thumbnail
    "소금이 그야말로 금값 됐다"…김치제조업체 '초비상'

    ... 회복 가속화에 따라 물가가 상승 추세로 바뀌었다고 보고 있다. 당장 쌀 소금에 이어 철강 가격도 들썩이고 있다. 여기에 공공요금마저 인상되면서 인플레이션(지속적인 물가 상승) 우려가 커지고 있다. 이날 서울시의회는 9년 만에 수도요금을 인상하기로 했다. 가정용은 하반기부터 t당 360원에서 390원으로 8.3% 오른다. 하반기엔 유가 상승에 따라 전기요금도 오를 가능성이 높다. 4월 소비자물가 2.3%↑…3년8개월 만에 최대 상승폭 천일염 가격 1년새 ...

    한국경제 | 2021.05.04 17:46 | 박종관/노유정/안대규/노경목/정지은

  • 치솟는 소비자물가 '인플레 경고등'

    ... 것”으로 전망했다. 하지만 시장에선 경기 회복 가속화에 따라 물가가 상승 추세로 바뀌었다고 보고 있다. 당장 쌀 소금에 이어 철강 가격도 들썩이고 있다. 여기에 공공요금마저 인상되면서 인플레이션(지속적인 물가 상승) 우려가 커지고 있다. 이날 서울시의회는 9년 만에 수도요금을 인상하기로 했다. 가정용은 하반기부터 t당 360원에서 390원으로 8.3% 오른다. 하반기엔 유가 상승에 따라 전기요금도 오를 가능성이 높다. 노경목/박종관/정지은 기자

    한국경제 | 2021.05.04 17:44 | 노경목/박종관/정지은

  • thumbnail
    서울시, 9년 만에 수도요금 인상…4인가족 月 720원 더 낸다

    서울시가 수도요금을 2012년 이후 9년 만에 인상한다. 오는 7월부터 4인가족을 기준으로 월 평균 720원을 추가 부담하게 될 전망이다. 서울시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서울시 수도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이 ... 가정용·공공용·일반용·욕탕용 등 4개에서 공공용과 일반용을 통합하는 것이다. 그동안 공공기관, 학교, 병원 등은 업종의 공공성을 인정해 일반 상업시설에 적용되는 일반용 보다 가격이 낮은 공공요금을 적용해왔다. ...

    한국경제 | 2021.05.04 16:27 | 정지은

  • 서울시 수도요금 9년만에 인상…7월부터 적용

    소상공인 요금 연말까지 50% 감면…내년부터 누진제 폐지 서울시가 수도요금을 9년 만에 인상한다. 4일 시에 따르면 수도요금을 연평균 t당 73원씩 3년에 걸쳐 총 221원 인상하는 내용을 담은 서울특별시 수도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이 ... 아울러 가정·욕탕·공공·일반 등 4종으로 나뉜 급수업종을 내년부터 가정·일반·욕탕 등 3종으로 간소화하고 기존의 '공공용'은 일반용으로 통합키로 했다. 또 수도요금 누진제도 내년부터 폐지된다. 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

    한국경제 | 2021.05.04 15:5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