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61-170 / 20,82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중국, 미국과 정상회담 앞둔 일본에 '레드라인 넘지 말라'

    ... 목소리가 높다는 것이다. 특히 미국과 일본이 지난달 외교·국방장관(2+2) 회담에서 중국 견제를 분명히 한 뒤 중일 관계가 급속도로 악화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뤼샹(呂祥) 중국 사회과학원 연구원은 "일본은 중국과의 대결 능력을 과대평가해서는 안 된다"며 "중국과 가까운 일본은 안보, 정치, 경제 분야에서 감당할 수 없는 결과를 불러올 것"이라고 말했다. 리하이둥(李海東) 중국 외교학원 국제관계연구소 교수도 "미국도 중국과 대만의 통일을 중단시킬 수 있는 구체적인 ...

    한국경제 | 2021.04.16 11:31 | YONHAP

  • thumbnail
    "석유 시대 종말 머지 않아" 주목해야할 '풍력발전주'

    ▶▶매일마다 급등주 무료로 드립니다 (클릭) 지난 3월 24일 금리 상승 변동성 확대 시장에 과대 낙폭 저가매수 시그널로 추천 드린 [엘앤에프 / 매수가 67,000원] 종목 4월 12일 매도가 98,000원 +46% 안전하게 수익 완료! 이번에도 안전하고 꾸준하게 성장할 종목 지금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오늘 소개할 이 종목은 밸류에이션, 재무 안전성, 수익 성장성 3박자를 모두 갖춘 종목입니다. 올해 창사이래 최고 매출액 및 영업이익이 달성이 ...

    한국경제 | 2021.04.15 13:40

  • thumbnail
    "가상자산거래소 폐업 유의…방역지침 어긴 투자설명회도 빈번"

    ... 개최되는 가상자산 투자설명회는 거리두기 위반, 출입자 관리 미흡 등으로 방역지침 위반 신고가 잇따르고 있다는 것이다. 이들 설명회 중 일부는 불법 다단계, 방문판매업자들이 가상자산 투자를 빙자해 유사수신(원금보장) 및 사기(수익률 과대광고)를 벌이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금융위는 "가상자산은 법정화폐도 아니고 금융상품도 아니며 누구도 가치를 보장하지 않기 때문에 가상자산 투자·매매 등은 자기 책임 아래 신중하게 판단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특히 가상자산 투자 시 ...

    한국경제 | 2021.04.15 12:00 | YONHAP

  • 초선의 반란…與 '3일 천하' vs 野 "당권 도전"

    ... 것”이라고 했다. 전문가들은 민주당과 국민의힘 초선의원의 희비가 엇갈리는 배경엔 강성 지지층의 존재 여부가 자리 잡고 있다고 분석했다. 신율 명지대 정치외교학과 교수는 “민주당에서는 친문 등 극렬 지지자 목소리가 과대 대표되는 경향이 있는 반면 국민의힘은 그렇지 않다”며 “김종인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지난해 ‘태극기 세력’과 거리 두기에 성공하면서 초선들이 자유롭게 뛰어놀 공간이 열렸다고도 볼 ...

    한국경제 | 2021.04.14 17:24 | 오형주/성상훈

  • "北, 2027년엔 핵무기 242개·ICBM 수십기 보유"

    ... 전망이 나왔다. 남북한 간 전면전이 발발할 경우 북한이 전쟁 초반에 한국에 대규모 핵 공격을 감행할 것이라는 관측도 제기됐다. 북한이 비핵화 협상 과정에서도 핵개발을 계속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정부가 북한의 비핵화 의지를 지나치게 과대평가한다는 비판이 나온다. 아산정책연구원과 미국 랜드연구소는 13일 발간한 공동연구 보고서 ‘북핵 위협, 어떻게 대응할 것인가’에서 미국 정보기관을 인용해 “북한은 2017년 30~60개의 핵무기를 ...

    한국경제 | 2021.04.13 17:33 | 송영찬

  • thumbnail
    '文 지키겠다'…與, 쇄신바람 한복판에 선 열성당원들

    "당심과 민심이 다르다고 하는데, 그것(당심)도 다 민심의 하나다. "(홍영표 의원) "과대 대표되는 강성 당원들의 입장이 당의 입장이 된다면, 민심과의 괴리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 "(박완주 의원) 4·7 재보궐선거 참패 후 더불어민주당에서 '당심'(黨心)을 둘러싼 논쟁이 커지면서 여권에서 가장 큰 영향력을 행사하는 열성 당원들에게 이목이 쏠린다. 이들의 탄생은 2012년 대통령 선거가 계기가 됐다.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의 정치적 ...

    한국경제 | 2021.04.13 15:33 | YONHAP

  • thumbnail
    박완주, 조국사태 "평가와 반성, 성역 없이 해야"

    ... 바 있다. 박 의원은 당내 20·30대 초선 의원들이 조국 사태에 대한 반성을 언급했다가 열성 지지층의 비난을 받은 데 대해 "강성 당원의 목소리도 소중한 의견이지만, 압박으로 건강한 토론 자체를 저해해서는 안 된다"며 "과대 대표되는 강성 당원들의 당의 입장이 된다면, 민심과의 괴리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고 지적했다. 일각에서 자신을 '탈문', '비주류'라고 평가하는 데 대해선 "갈라치기에 동의하지 않는다. 나는 문재인 정부 출범 때 원내수석으로서 ...

    한국경제 | 2021.04.13 09:41 | YONHAP

  • thumbnail
    서울YMCA "제과3사, 플라스틱 용기 사용 축소 노력 부족"

    ... 이어 롯데 카스타드는 플라스틱 접시를 쓰지만 오리온의 유사 제품은 쓰지 않고 있고, 초코칩쿠키는 플라스틱 받침이 있는 제품과 없는 제품(미니)이 함께 유통 중이라며 롯데제과와 오리온의 주장도 설득력이 부족하다고 지적했다. 서울YMCA는 "PS 재질은 실질 재활용율이 낮아 분리배출을 하더라도 매립·소각될 확률이 높고 과대포장 문제의 원인도 된다"며 "실질적인 규제를 위한 사회적 노력과 기업들의 사회적 책임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12 18:55 | YONHAP

  • thumbnail
    서울시·청와대 게시판에 "TBS 김어준 교체하라" 요청 잇따라

    ... 찾아다니고 심지어 ‘그가 없는 아침이 두려운가’라는 헛소리까지 쏟아내는 여권 인사들과 박영선 후보에게서 중도층은 과연 무엇을 느꼈을까. 그의 방송에 출연했다는 것 자체가 이미 중도층의 표를 발로 걷어찬 것과 같은 것이었다"고 지적했다. 이어 "뉴스공장을 과대평가하며 국민을 과소평가했다"는 점 또한 민주당 보궐선거 패배 원인 중 하나로 들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4.11 14:42 | 이미나

  • thumbnail
    '1년 전 광우병 발생' 유럽산 소고기 국내 들여온다는 정부 [강진규의 농식품+]

    ... 네덜란드 소고기가 수입이 허용돼 지난 2019년부터 한국에 들어오고 있지만 지난해 수입량은 약 288톤으로 전체 수입량의 0.07%에 불과했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유럽 소고기 수입을 시작하기 전의 분석은 대체로 가격만을 변수로 활용해 영향이 과대 추정된 측면이 있었다"며 "품질 등을 종합적으로 감안하면 실제 한우 산업에 미치는 영향은 크지 않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강진규 기자 josep@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4.11 11:31 | 강진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