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7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사설] '사회적 책임' 결단한 삼성…노조가 '시대적 책임' 답할 차례다

    ... 한 축인 노동조합이 상응하는 ‘사회적·시대적 책임’을 다할 차례가 왔다. 초일류 기업에도 밀리지 않는 권력으로 사회를 위해 무엇을 해야 할지, 제대로 된 성찰과 결행이 필요한 시점이다. 자신들을 과보호하는 경직된 노동법에 안주하지 말고, 취업난에 고통받는 청년들과 생계난에 몰린 영세소상공인들을 위해 즉각 행동에 나서야 한다. 귀족노조들이 ‘고임금·저생산성’이라는 비난에는 눈감고 ‘사회적 ...

    한국경제 | 2018.11.04 17:47

  • thumbnail
    [영화, 영어를 만나다] 불효자는 웁니다

    ... '의회 제도의 어머니' 라는 별명을 가진 '영국 의회'를 가리키는 말이랍니다. 이 외에도 Necessity is the mother of invention '필요는 발명의 어머니'이라는 유명한 속담도 있고, 동사로는 '과보호로 돌보다'라는 뜻도 있어서 Tom was constantly mothered by his wife, and resented it은 '톰은 아내가 사사건건 어머니처럼 구는 데 화가 났다' 정도로 이해하시면 됩니다. 심지어 '~에 원인이 ...

    The pen | 2018.11.03 13:18 | 배시원

  • thumbnail
    [영화, 영어를 만나다] 불효자는 웁니다

    ...s는 '의회 제도의 어머니' 라는 별명을 가진 '영국 의회'를 가리키는 말이랍니다. 이 외에도 Necessity is the mother of invention '필요는 발명의 어머니'이라는 유명한 속담도 있고, 동사로는 '과보호로 돌보다'라는 뜻도 있어서 Tom was constantly mothered by his wife, and resented it은 '톰은 아내가 사사건건 어머니처럼 구는 데 화가 났다' 정도로 이해하시면 됩니다. 심지어 '~에 원인이 되다'라는 ...

    The pen | 2018.11.03 13:18

  • thumbnail
    [사설] 외국인들 '셀코리아', 대외 요인 탓만이겠는가

    ... 정점으로 하향 곡선을 그릴 것이란 전망이 적지 않다. 설비투자가 6개월 연속 줄어든 데다 유가증권시장 영업이익의 40% 안팎을 차지하는 반도체 가격 전망도 다소 불투명하기 때문이다. 현 정부 들어 노골화된 정부의 기업 압박과 노조 과보호 정책으로 인한 기업 비용 상승 등도 증시엔 부정적일 수밖에 없다. 정부가 남북한 관계 개선에 적극 나서고 있는 것이 증시에 호재인지도 의문이다. 특히 대북제재를 둘러싼 미국과의 미묘한 견해차는 외국인의 눈에는 부정적으로 비칠 ...

    한국경제 | 2018.10.21 17:41

  • (전문) 장병규 4차산업혁명위원장 "젋은 창업자들이 4-5년간 맘껏 경쟁할 수 있게 해야"

    ... 없습니다. 김동연 부총리께서 탄력근무제(일정 기간 근무시간을 자율적으로 정할 수 있는 방식) 가능 기간을 현행 3개월에서 6개월로 확대하자고 했는데 아직 제대로 논의조차 되고 있지 않습니다. 저는 1년 정도는 해야 한다고 봅니다. 노동을 과보호하는 정책이 우선인지 고민을 해봐야 합니다. 정부에서 노동정책은 어떤 식으로든 다시 논의가 되지 않을 것이라는 인식을 갖게 됩니다.” ▷포괄임금제 폐지도 영향을 줍니까. “규모가 큰 스타트업들은 정부의 노동정책을 ...

    한국경제 | 2018.10.14 18:01 | 김주완

  • thumbnail
    장병규 "BTS 성공처럼 공정한 경쟁환경 만들면 '혁신 붐' 일어날 것"

    ... 나서 물러서는 분위기가 아직 없습니다. 김동연 부총리가 탄력근무제(일정 기간 근무시간을 자율적으로 정할 수 있는 방식) 가능 기간을 현행 3개월에서 6개월로 확대하자고 했는데 아직 제대로 논의조차 되고 있지 않습니다. 노동을 과보호하는 정책이 우선인지 고민을 해봐야 합니다.” ▶포괄임금제 폐지도 영향을 줍니까. “규모가 큰 스타트업은 정부의 노동정책을 잘 파악하고 있을 겁니다. 작은 업체들은 이런 이슈를 상상도 못할 겁니다. 아직 충격파가 ...

    한국경제 | 2018.10.14 17:39 | 김주완/김영우

  • thumbnail
    [시론] 사내하청은 불법파견이 아니다

    ... 최저임금 인상과 근로시간 단축 등이 한 원인이겠지만 전부는 아니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같은 국제기구는 우리나라의 노동시장 이중구조를 주원인으로 꼽는다. 이들은 우리나라 노동정책의 가장 중요한 과제는 정규직 근로자의 과보호에 집중된 노동관계법 개선이라고 지속적으로 권고하고 있다. 노동시장의 이중구조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우선 정규직의 고용경직성, 즉 정규직의 과보호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는 의미다. 그러나 정책 방향은 다르다. 정부는 비정상적인 노동시장 이중구조가 ...

    한국경제 | 2018.10.10 18:58

  • [사설] 기업과 노조를 '강자-약자'로 가르는 이분법, 벗어날 때 됐다

    ... 얼마나 왜곡됐는지를 보여준다. 지난 30여 년간 정부는 권력화된 소수 대기업·은행·공기업 노조의 요구에 순응해 노사 법규를 손질해 왔다. 전체 근로자의 10%도 안 되는 거대 사업장 소속 노조원들이 과보호받는 기형적 구조가 이렇게 만들어졌다. 90%의 나머지 근로자들은 오히려 임금격차 확대 등으로 소외당하는 모순적 상황을 지금 현대중공업이 역설적으로 보여주고 있다. ‘강성 노조’와의 관계에서 이제 약자는 오히려 ...

    한국경제 | 2018.09.09 17:55

  • thumbnail
    김수정, '둥지탈출3' 父 비난에 “과하게 편집돼…오해 없길”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배우 김수정. / 사진제공=싸이더스HQ 아역배우 김수정이 tvN '둥지탈출3' 방송 후 아버지의 과보호에 대한 비난이 이어지자 “(방송이) 전부 거짓은 아니지만 조금 과하게 편집된 것 같다”고 해명했다. 지난 21일 방송된 '둥지탈출3'에서 김수정은 외출과 통금 문제로 아버지와 실랑이를 벌였다. 김수정이 친구들과 외출하자 아버지가 김수정의 남동생에게 “용돈을 주겠다”며 누나를 따라가라고 제안했고 이후에도 영상통화를 걸어 ...

    텐아시아 | 2018.08.22 11:31 | 이은호

  • [사설] 정부 과보호 줄였더니 경쟁력 되레 강해진 일본 쌀농업

    일본 쌀유통업체인 신메이(神明)가 중국에 쌀 수출을 본격화한다고 아사히신문이 어제 보도했다. 수출하는 쌀은 고급 품종인 ‘고시히카리’로 내달부터 중국 주요 백화점과 일본계 슈퍼체인에서 판매된다. 소매가격은 2㎏에 2500엔(약 2만5300원)으로 중국산(産)의 7~8배다. 일본 현지 시세보다도 2~3배 높다. 신메이는 2025년까지 중국 수출물량을 연 1만t으로 늘릴 계획이다. 일본 농협인 JA전농 등은 조만간 중국 수출용...

    한국경제 | 2018.08.20 18: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