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6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6월부터 양도세 최고 82.5%…이번엔 '완화론' [집코노미TV]

    ... 20%포인트를 더 얹습니다. 최고세율 기준으로 보면 3주택일 때 62%가 되는 것이죠. 이건 과세표준에 따라서 과표가 5억 초과라면 그렇다는 것이고요. 과표가 4600만원 이하 구간이라면 15%+20%가 되는 것이죠. 그런데 6월 ... 20%로 바뀝니다. 3주택은 종전 20%에서 30%로 중과세율이 오릅니다. 문제는 이게 끝이 아니에요. 소득세율 과표가 신설됐습니다. 양도세만 해당되는 게 아니라 모든 소득세에 해당됩니다. 양도세도 소득세이니까요. 최고세율이 종전 ...

    한국경제 | 2021.05.14 05:00 | 전형진

  • thumbnail
    "세종시 공시가 6억∼9억 1주택자, 보유세 30%↑…문턱효과 커"

    지방세연구원 "구간별 급격한 세 부담 차이는 형평성 왜곡" 올해 공동주택 공시가격이 70% 넘게 오른 세종시에서 공시가 6억∼9억원 아파트 1채를 가진 경우 보유세 부담이 평균 30%, 9억원 초과는 45∼85% 늘어나는 등 ... 왜곡한다고 지적했다. 보고서를 작성한 박지현 연구위원은 "소득세와 종부세 등 세목에 초과누진세율을 적용하는 것은 과표구간 경계에 있는 납세자의 세 부담이 불리해지는 것을 해소하고 소득재분배 기능을 원활히 하기 위한 것인데, 현 제도는 ...

    한국경제 | 2021.05.13 16:29 | YONHAP

  • thumbnail
    [이슈프리즘] 주택세금 부과 체계 문제 있다

    ... 시세 대비 공시가의 비율을 뜻하는 공시가격현실화율이 70%라면 이 주택의 공시가격은 9억원이 된다. 여기에 공정시장가액비율 60%를 적용하면 과표는 5억4000만원이 된다. 여기에 구간별 세율 0.1~0.4%를 적용하면 재산세는 153만원이다. 하지만 시세는 그대로인데 공시가격현실화율이 높아지면 과표 자체가 상향돼 세금이 증가할 수밖에 없다. 정부는 올해 70.2%인 공시가격현실화율을 2030년까지 90%로 높이기로 했다. 집값은 그대로여도 세금은 ...

    한국경제 | 2021.04.29 17:52 | 박준동

  • thumbnail
    보유세 500만원 깎아줍니다…종부세 개정안 뜯어보기 [집코노미TV]

    ... 14억원까지는 공동명의로 아파트를 소유해도 종부세를 안 내게 되는 거예요. 그리고 두 번째는 말이 좀 어려워요. '과표를 계산할 때 공제액을 공제한 금액에 곱하는 비율을 100분의 60에서 100분의 90까지'. 이게 무슨 소리냐면 ... 배가 오른 겁니다. 그리고 나서 법인 같은 경우는 단일세율을 적용하기로 했어요. 원래 종부세는 누진세율 체계여서 과표 구간의 금액마다 세율을 따로 적용합니다. 그런데 법인에 대해선 전체 과세표준 X 6%, 이렇게 하기로 결정했죠. ...

    한국경제 | 2021.04.23 08:30 | 전형진

  • thumbnail
    오세훈 "종부세, 지방세로 전환을"

    ... 진정한 지방 분권을 실현해야 할 것”이라고 했다. 오 시장은 또 “공시가격의 공정성, 형평성, 정확성 논란이 지속되고 있다”며 “1가구 1주택자에 대한 재산세 감면과 재산세율 인하 및 과표구간 조정 등 여러 건의사항이 국회에서 논의되면 관련 정부 부처도 전향적으로 임해줄 것을 요청한다”고 했다. 재산세 부담 완화 조치가 이뤄질 경우 지자체 세입을 보완하는 차원에서도 종부세를 지방세로 바꾸는 게 필요하다고 그는 ...

    한국경제 | 2021.04.20 17:46 | 안상미

  • thumbnail
    LG-SK '배터리 분쟁' 합의금만 2조라는데…세금은?

    ... 별도로 LG에너지솔루션이 대규모 영업이익을 꾸준히 낸다면, 합의금에 법정 최고 법인세율인 27.5% (법인세25% + 지방소득세2.5%)가 적용된다는 게 전문가들의 설명이다. 최원석 서울시립대 세무학과 교수는 "법인세는 과표 구간에 따라 세율이 다르다"면서도 "합의금과 무관하게 1조원 이상의 영업이익을 올릴 것으로 보이는 LG에너지솔루션은 27.5%의 법인세율이 적용되고, 추가 수입인 5000억원의 합의금에 대해서도 대략 27.5%의 ...

    한국경제 | 2021.04.12 15:18 | 정의진

  • thumbnail
    공시가격 변동에 건보료는?…"피부양자 제외는 약 0.1% 수준"

    ... 바뀌는 아파트 공시가격은 오는 11월분 건강보험료 산정 시 적용된다. 현재 재산 보험료는 공시가격의 60%를 과표(과세표준액)로 잡고 지역 간 구분 없이 60등급으로 나눠서 '재산 보험료 등급표'에 근거해서 산출하는데 등급이 바뀌지 ... 생활실태, 물가 상승률 등을 고려해서 매년 수급자 선정 기준을 새로 설정한다. 공시가격이 올라 소득 상위 30% 구간에 포함된 아파트를 소유한 경우 연금 혜택을 못 받게 될 수도 있으나, 수급자 전체 규모는 70%를 그대로 유지하는 ...

    한국경제 | 2021.03.15 11:50 | YONHAP

  • thumbnail
    조세연구원 "증권거래세 낮추면 동학개미가 더 피해"

    ...D) 보고서는 상속자산의 상속 이전 시점에 발생한 미실현 소득에 대해 양도차익 과세를 하지 않으면 상속세에서 큰 규모의 공제를 허용하는 경우 경제적 왜곡을 야기하는 것으로 지적한다"고 덧붙였다. 소득세와 법인세는 과표구간이 너무 복잡해 실효세율이 낮다는 문제를 지적하며 과표구간을 통합해 실효 세율을 높이는 방안을 제시했다. 김 원장은 소득·법인세 등 직접세 분야의 재원 조달 노력이 충분히 이뤄진 후 추가 재원이 필요하다면 부가가치세율 ...

    한국경제 | 2021.01.20 11:06 | 강진규

  • thumbnail
    기재부 2021년 업무계획…'부자증세' 올해도 이어진다

    ... 과세강화조치로는 소득세·법인세 최고세율 인상, 다주택자 종합부동산세 추가 과세, 대기업 연구개발(R&D)비용 세액공제 축소 등 비과세·감면 정비 등을 들고 있다. 지난해 세법개정에 따라, 소득세율은 올해부터 과세표준 5~10억원 구간에 42%, 10억원 초과 구간엔 45%의 세율이 적용된다. 종전까진 5억원 넘는 과표 구간에 세율 42%를 적용했었다. 2018년엔 법인세 최고세율을 22%에서 25%로 올렸다. 이로 인해 기업의 국제 경쟁력을 저하시킨다는 비판이 나오고 ...

    조세일보 | 2021.01.19 22:54

  • thumbnail
    "나 혹은 배우자"…공동명의, 종부세 공제 유리한 사람 고른다

    ... 고령자에게 적용되는 공제율은 20~40%이고, 5년 이상 보유자에게 주는 장기 공제는 20~50%다. 두 가지 공제를 모두 받을 경우 공제한도는 80%다. 이런 세제에서 부부 공동명의는 기본공제가 크고, 이에 따라 각각 적용받는 과표구간이 낮아지는 효과로 주택 구입 초기에 단독명의보다 월등히 유리하다. 하지만 주택 소유자의 연령이 올라가고, 보유 기간이 길어질수록 단독명의자의 공제율이 높아지므로 부부 공동명의가 점차 불리해지는 구조다. 이에 대한 문제 제기에 ...

    한국경제 | 2021.01.11 05: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