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1,6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정부, 오전 11시30분 부동산 대책 발표…다주택자 겨냥

    ... '징벌적' 수준의 과세가 이뤄지게 될 것이란 관측이다. 그간 당정은 종부세 최고세율 인상폭으로 4.5~6.0%를 놓고 논의했다. 6%라면 현행 3.2%보다 두 배 가량 높은 수준이다. 종부세율 과세표준 기준선을 낮추거나 새 과표 구간을 신설하는 방안도 거론된다. 현행 최고세율에 해당하는 과표구간은 94억원 초과다. 단기(1~2년)내 거래 시 부과되는 양도소득세도 앞선 12·16 부동산 대책보다 세율을 높이는 방안이 나올 것으로 보인다. 여당 ...

    한국경제 | 2020.07.10 07:29 | 한민수

  • thumbnail
    정부, 내일 부동산 초고강도 대책…종부세 최고세율 6% 유력(종합)

    ... 보유자의 경우 세금 부담률이 상당히 증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부는 지난해 12·16 대책에서 종부세율을 0.6%에서 4.0%로 높이기로 했지만, 아직 법안들은 국회에서 처리되지 못했다. 당정은 특정가액 이상의 과표 구간 조정 등의 방식으로 다주택자가 내는 종부세 부담을 키우고, 등록 임대사업자에 대한 세제 혜택을 축소하거나 폐지하는 방안도 함께 검토중이다. 다주택자에 대한 종부세 기본공제의 경우 현행 6억원에서 대폭 축소하는 방안도 검토했지만, ...

    한국경제 | 2020.07.09 18:41 | YONHAP

  • thumbnail
    [속보] 내일 오전 '종부세 강화' 등 추가 부동산대책 발표

    ... 대책’에서 3주택자와 조정대상지역 2주택자의 종부세 최고세율을 4%로 이상하겠다고 발표한 바 있다. 그러나 20대 국회가 끝나면서 개정안이 자동 폐기됐다. 정부는 이번 대책에서 종부세 과세표준 기준선을 낮추거나 새로운 과표 구간을 만드는 것을 들여다보고 있다. 이 경우 다주택자들이 내는 종부세는 현재보다 크게 늘어날 전망이다. 또 보유기간이 1년 미만인 집을 팔 때 내는 양도소득세는 현행 50%에서 60%까지 올리는 방안이 거론된다. 다주택자뿐 아니라 1주택자에게도 ...

    한국경제 | 2020.07.09 18:06 | 전형진

  • thumbnail
    추가 부동산대책 발표…종부세 인상·주택공급 확대 방안 나오나

    ... 확대 방안을 제시하는 특단의 대책을 발표할 예정이다. 정부로선 시장에 강한 충격파를 줘 시장에 붙은 불을 꺼줘야 하지만, 이미 내성을 키운 시장은 호락호락하지 않을 것이라는 관전평이 많다. 종부세 최고 세율을 6%까지 인상하고 과표 구간을 조정하거나 각종 공제 제도를 손질해 다주택자가 내는 종부세 부담을 대폭 키우는 내용을 골자로 한 것으로 전해졌다. 주택을 단기(1∼2년)에 매매할 때 양도소득세 부담을 대폭 강화하는 방안도 포함될 것으로 전망된다. 등록 임대사업자에 ...

    한국경제TV | 2020.07.09 17:38

  • thumbnail
    정부, 내일 부동산 초고강도 대책…종부세 최고세율 6% 유력

    ... 보유자의 경우 세금 부담률이 상당히 증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부는 지난해 12·16 대책에서 종부세율을 0.6%에서 4.0%로 높이기로 했지만, 아직 법안들은 국회에서 처리되지 못했다. 당정은 특정가액 이상의 과표 구간 조정 등의 방식으로 다주택자가 내는 종부세 부담을 키우고, 등록 임대사업자에 대한 세제 혜택을 축소하거나 폐지하는 방안도 함께 검토중이다. 다주택자에 대한 종부세 기본공제의 경우 현행 6억원에서 대폭 축소하는 방안도 검토했지만, ...

    한국경제 | 2020.07.09 17:34 | YONHAP

  • thumbnail
    추가 부동산대책 앞둔 시장에 긴장감…이번엔 통할까

    ... 따르면 더불어민주당과 기획재정부, 국토교통부 등은 부동산 세제 강화방안 등을 골자로 한 추가 부동산 대책을 10일 발표할 계획이다. 다주택자에 대한 부동산 세제를 강화하는 내용이 핵심이다. 종부세 최고 세율을 6%까지 인상하고 과표 구간을 조정하거나 각종 공제 제도를 손질해 다주택자가 내는 종부세 부담을 대폭 키우는 내용을 골자로 한 것으로 전해졌다. 주택을 단기(1∼2년)에 매매할 때 양도소득세 부담을 대폭 강화하는 방안도 포함될 것으로 전망된다. 등록 임대사업자에 ...

    한국경제 | 2020.07.09 17:23 | YONHAP

  • thumbnail
    [박홍근 의원]조정지역 3주택자, 종부세 최고세율 8.2% 추진

    ... 지적했다. 개정안은 조정대상지역 내 3주택 이상(또는 4주택 이상) 소유자를 대상으로 한 과세표준을 신설해, 이 과표 구간에 대한 종합부동산세 최고세율을 8.2% 적용받도록 했다. 박 의원은 "서울에 3채 이상 주택을 가지기 어렵도록 ... 보유기간 공제율을 축소하도록 했다. 무주택자, 서민의 주택구입 부담을 줄여주기 위해 주택 취득가액 3억원 이하 구간을 신설하고, 이때 적용되는 취득세율은 1%에서 0.8%로 낮추도록 했다. 12억원을 넘는 고가주택은 경우엔 취득세율을 ...

    조세일보 | 2020.07.09 13:46

  • thumbnail
    [식후땡 부동산] 집 팔라고 내모는 정부, 내일 부동산 세제대책 발표 유력

    ... 강화하는 내용 등을 담은 부동산 세제 대책이 발표됩니다. 내주 초에는 국회에 법안을 제출할 예정입니다. 정부가 12·16 대책에서 종부세 최고세율을 4%로 올리겠다고 이미 발표했습니다. 여기에 당정은 특정가액 이상의 과표 구간 조정 등의 방식으로 다주택자가 내는 종부세 부담을 12·16 대책 발표 수준보다 대폭 키운다는 방침입니다. 다주택자에 대한 양도세 중과를 한층 강화합니다. 다주택자가 조정대상지역 내 주택을 양도할 경우 2주택자는 ...

    한국경제 | 2020.07.09 12:50

  • thumbnail
    당정, 종부세 최고세율 `6% 인상` 유력 검토…내일 발표

    ... 현행 종부세율은 0.5%~3.2%, 다주택자 기본공제는 6억원이다. 정부는 지난해 12·16 대책에서 종부세율을 0.6%에서 4.0%로 높이기로 했지만, 아직 법안들은 국회에서 처리되지 못했다. 당정은 또 특정가액 이상의 과표 구간 조정 등의 방식으로 다주택자가 내는 종부세 부담을 키우고, 등록 임대사업자에 대한 세제 혜택을 축소하거나 폐지하는 방안도 함께 검토중이다. 당정은 이르면 다음날 부동산 세제 대책을 발표한 뒤 7월 임시국회 중 입법을 마무리한다는 ...

    한국경제TV | 2020.07.09 12:27

  • thumbnail
    당정, 종부세 최고세율 6% 인상 유력 검토

    ... 현행 종부세율은 0.5%~3.2%, 다주택자 기본공제는 6억원이다. 정부는 지난해 12·16 대책에서 종부세율을 0.6%에서 4.0%로 높이기로 했지만, 아직 법안들은 국회에서 처리되지 못했다. 당정은 또 특정가액 이상의 과표 구간 조정 등의 방식으로 다주택자가 내는 종부세 부담을 키우고, 등록 임대사업자에 대한 세제 혜택을 축소하거나 폐지하는 방안도 함께 검토중이다. 당정은 이르면 다음날 부동산 세제 대책을 발표한 뒤 7월 임시국회 중 입법을 마무리한다는 ...

    한국경제 | 2020.07.09 12:1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