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1,6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카드 사용 5% 이상 늘리면 최대 100만원 추가 소득공제(종합)

    ... 10%포인트 추가 공제 인센티브를 줄 경우 공제금액은 127만5천원이 된다. 늘어난 소비로 30만원을 더 공제받는 것이다. 소득공제 대상 금액이 늘어난 것이 실제 연말정산에 미치는 영향은 개인마다 다르다. 개인별로 적용받는 과표구간이 다르기 때문이다. A씨의 경우 한계 소득세율 15%를 가정했으므로 신용카드 소득공제를 거친 2021년도 소득분 연말정산 후 세금이 2020년도 소득분 연말정산 후 세금보다 13만5천원 줄어든다. 카드 소비를 늘린 데다 공제가 ...

    한국경제 | 2021.01.05 14:26 | YONHAP

  • thumbnail
    종부세·양도세 오르고 증권거래세 0.02%P↓…고교 전면 무상교육

    ... 근로소득, 종합소득, 부동산 양도소득에 모두 해당한다. 현재는 과세표준 5억원 초과 시 최고세율이 42%인데, 내년부터 과표 10억원이 초과하면 45%의 세율이 적용된다. ○종부세율 인상= 다주택자(3주택 이상이거나 조정대상지역에 2주택을 ... 하위 0~40%는 월 최대 30만원, 40~70%는 최대 25만원을 받고 있다. 하지만 내년부터는 40~70% 구간의 노인들도 최대 지원폭이 30만원까지 높아진다. 단독주택도 무색 페트병 따로 배출해야 지하역사 미세먼지 실시간 ...

    한국경제 | 2020.12.30 17:39

  • thumbnail
    [내년 달라지는 것] 다주택자 종부세율 최고 6%로 인상

    ... 인상 = 내년부터 주택을 3채 이상 보유하거나 서울 등 조정대상지역 내 주택을 2채 보유한 다주택자는 과세표준 구간별로 1.2∼6.0%의 세율을 적용받는다. 1주택자 종부세율도 0.6∼3.0%로 오른다. 법인에 대해서는 ... 조정대상지역 내에서 주택을 팔 때 적용하는 중과세율이 종전보다 10%포인트 높아진다. 이에 따라 2주택자는 기본세율(과표 구간별 6∼42%)에 20%포인트, 3주택자 이상은 30%포인트의 양도세를 중과한다. 최고 양도세율은 2주택자가 ...

    한국경제 | 2020.12.28 10:00 | YONHAP

  • thumbnail
    소득세 9번 오른 20년 간 상속세 과표는 제자리

    ... 분석’ 결과다. 한경연은 지난 20년간(2000~2019년) 우리나라 소득수준이 2.7배 높아졌지만, 상속세 과표구간과 세율이 한 번도 조정되지 않아 피상속인 수와 신고세액은 급증했다고 밝혔다. 한경연에 따르면 지난해 상속세 신고세액은 ... 국제통화기금(IMF) 사태 이전 수준에 머물렀다. 경제성장과 물가상승에 따른 조세체계의 왜곡을 방지하기 위해 과세표준 구간과 세율을 적절히 조정해야 하지만 부자들만 내는 세금이라는 인식이 강한 상속세는 정부가 손을 놓고 있다고 한경연은 ...

    한국경제 | 2020.12.17 15:30 | 이수빈

  • thumbnail
    [2021경제] 늘어난 소비에 소득공제 10% 더…공제한도 100만원↑

    ... 공제 인센티브를 줄 경우 공제대상 금액은 127만5천원이 된다. 늘어난 소비로 30만원을 더 공제받는 것이다. 소득공제 대상 금액이 늘어난 것이 실제 연말정산에 미치는 영향은 개인마다 다를 수 있다. 개인별로 적용받는 과표구간이 다르기 때문이다. A씨의 경우 한계 소득세율 15%를 가정했으므로 신용카드 소득공제를 거친 2021년도 소득분 연말정산후 세금이 2020년도 소득분 연말정산후 세금보다 13만5천원 줄어든다. 카드 소비를 늘린 데다 공제가 추가 ...

    한국경제 | 2020.12.17 14:00 | YONHAP

  • thumbnail
    한경연 "20년간 동일한 과세체계로 상속세부담 7.1배 증가"

    ... 전국경제인연합회 산하 한국경제연구원은 지난 20년간(2000~2019년) 우리나라 소득수준이 2.7배 높아졌지만, 상속세 과표구간과 세율이 한 번도 조정되지 않아 피상속인 수와 신고세액은 급증했다고 17일 밝혔다. 한경연에 따르면 지난해 상속세 ... 국제통화기금(IMF) 사태 이전 수준에 머물렀다. 경제성장과 물가상승에 따른 조세체계의 왜곡을 방지하기 위해 과세표준 구간과 세율을 적절히 조정해야 하지만 부자들만 내는 세금이라는 인식이 강한 상속세는 정부가 손을 놓고 있다고 한경연은 ...

    한국경제 | 2020.12.17 11:36 | YONHAP

  • thumbnail
    내년 표준 단독주택 공시가 6.68% 상승…서울 10% '쑥'

    ... 표준주택의 용도지역별 분포를 개선하기 위해 올해보다 1만가구를 늘렸다는 게 국토부의 설명이다. 이번 공시가격(안)은 가격구간별로 7~15년에 걸쳐 공시가격을 시세대비 90%까지 반영하는 기준에 따랐다. 내년 전국 표준주택 공시가격 변동률은 ... 이하 표준주택 비중도 나왔다. 전국 95.5%, 서울 69.6%로 추정된다. 해당주택은 1세대 1주택자 세율을 과표구간별 0.05% 포인트씩 인하한다. 한편 공시가격 로드맵에 따르면 내년 현실화율은 9억원 미만 주택의 경우 52.4%에서 ...

    한국경제 | 2020.12.17 11:14 | 김하나

  • thumbnail
    19년째 손질 없는 상속세제…稅부담 7.1배 뛰었다

    소득수준이 올랐는데도 우리나라 상속세 과세표준(세금을 매기는 기준금액) 구간·세율은 2000년 정해진 이후 한 번도 바뀌지 않고 있다. 경제성장·물가상승에 따라 조세체계의 왜곡을 방지하기 위해 과표구간·세율을 조정하는 게 과세당국의 ... 1389명에서 9555명으로 6.8배나 뛰었다. 상속재산가액은 3조4134억원에서 21조5380억원으로 6.3배, 과표는 1조8653억원에서 12조2619억원으로 6.6배 늘었다. 한경연은 "상속세는 일부 부자들만 내는 세금이라는 ...

    조세일보 | 2020.12.17 11:13

  • thumbnail
    ⑤ 보수정권에서 도입한 토지공개념… 약화된 이유는?

    ... 세목에 각각 신설해 모든 세목에 일률적으로 150%를 적용 했다. 이후 주택용 토지와 건물이 합산해 과세가 돼 과표가 커지고, 공시가격 현실화가 이뤄짐에 따라 재산세 세부담 상한은 2006년 6억원 이하 주택에 한해 105~110%로 ... 종부세 공정시장가액을 80%로 동결했고, 1세대 1주택자의 과세기준액은 9억원 초과로 상향 했다. 가장 낮은 과표 구간을 3억원 이하에서 6억원 이하로 완화됐고, 종부세율도 1~3%에서 0.5~2% 로 대폭 내렸다. 2008년 ...

    조세일보 | 2020.12.17 07:12

  • thumbnail
    '세 부담 역대 최고'…2021년 달라지는 부동산 세제 핵심 포인트

    ... 경우에는 각 6억원(부부 12억원)까지 종부세를 내지 않았다. 부부가 과세 금액을 분산하면서 세율을 적용 받는 과표가 낮아지는 장점도 상당했다. 그 대신 고령자·장기보유공제를 받을 수 없어 고령층이 고가 주택을 보유할수록 단독 명의자에 ... ◆6억 이하 주택은 재산세 감면 반면 6억원 이하 주택을 소유한 1주택자들의 부담은 줄어든다. 세율은 과세 표준 구간별로 0.05%포인트씩 낮아진다. 공시 가격 1억원 이하는 내년부터 3년간 최대 3만원, 1억~2억5000만원 이하는 ...

    한경Business | 2020.12.14 1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