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2881-122890 / 126,05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월드컵] 21세기 첫 월드컵 한달간 열전 돌입

    ... 개막을 선언하자 무용단과 기원패의 축하무용이 펼쳐졌고 다음마당에서는 전 인류가 공감하는 평화를 실현하는 한바탕의 커다란 의사소통(Communication)의 장이 마련됐다. 또 한국의 기술로 만들어진 IMT2000을 이용, 관객이 직접 개막식에 참여하는 모습이 250여대의 LCD 모니터를 통해 비춰졌다. 어울림의 시간인 셋째마당에서는 사방의 객석에서 어울림천이 관객의 손에 의해그라운드로 옮겨져 어울림의 바다를 만들고 그 위로 영원한 평화를 상징하는 문양들이 ...

    연합뉴스 | 2002.05.31 00:00

  • 감동의 무대 월드컵 개막식

    ... 펼쳐졌다. 어린이들의 조각배 띄우기에 이어 열림패가 소리를 통한 소통을 시도했고 특별제작된 북(鼓)이 세계 각국의 북과 함께 등장해 의사소통의 매개체로서 세상의 아름다움을 표현했다. 또 한국의 기술로 만들어진 IMT2000을 이용, 관객이 직접 개막식에 참여하는 모습이 250여대의 LCD 모니터를 통해 비춰졌다. 셋째 마당은 어울림의 시간. 사방의 객석에서 어울림천이 관객의 손에 의해 그라운드로 옮겨지고 날줄과 씨줄이 되어 어울림의 바다를 만들고, 그 위로 영원한 ...

    연합뉴스 | 2002.05.31 00:00

  • [월드컵] 최첨단 IT로 수놓은 꿈의 구연

    ... 좌측 프랑스 응원단을 비롯해 전 관중이 일제히 환호성을 올렸다. IMT-2000이 예술과 첨단기술의 조화를 통해 전혀 경험하지 못한 색다른 장르의 이벤트를 엮어낸 것. 퍼포머들과 조형물들이 결합해 벌이는 디지털의 향연을 통해 관객들의 열기가 전세계 축구팬들에게 그대로 전달되는 느낌을 연출했다. 이어 셋째 마당 `어울림'부터는 한국이 세계 최고의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는 PDP와 트랜지스터 액정표시장치(TFT LCD)로 만든 디지털 조형물이 사물놀이패와 함께 등장해 ...

    연합뉴스 | 2002.05.31 00:00

  • [월드컵] 입장권 판매 개막 당일까지 혼선

    ... 바이롬사로부터 1천300장의 입장권이 추가됐다는통보를 받고 허겁지겁 이날 오후 4시부터 경기장 북측 매표소에서 현장 판매를 시작했다. 이처럼 입장권 판매가 혼선을 빚자 경기장에 있던 자원봉사자들조차 현장 판매가 이뤄지고 있다는 사실을 몰랐고 관객들도 어리둥절한 표정이었다. KOWOC 관계자는 "입장권 인쇄과정에 문제가 생겼다고 연락이 와 혼선이 생길까봐 현장 판매가 없다고 알렸는데 뒤늦게 바이롬으로부터 추가분이 도착했다"며 "입장권 판매는 바이롬의 몫이기 때문에 우리로서도 ...

    연합뉴스 | 2002.05.31 00:00

  • [월드컵] 개막식 중계

    ... 만들면서 `대화'로 변화하는 지구촌을 그려냈다. 0... 이어 깃발의 호위아래 2개의 대형북이 본부석 왼쪽으로 대각선을 그리면서등장한뒤 그라운드에 원형의 테투리가 만들어지고 원 안팎에서는 흥겨운 춤사위가 펼쳐졌다. 객석의 관객들은 미리 나눠준 소고를 두드리기 시작했고 풍자와 해학을 담은 디지털 광대들이 TFT-LCD 모니터를 쓰고나와 동과 서, 음과 양이 하나되는 모습을 보여줬다. 천정 4곳에서는 IMT-2000 단말기를 들고 은색의 도포를 쓴 디지털 ...

    연합뉴스 | 2002.05.31 00:00

  • [월드컵] 21세기 첫 월드컵 한달간 열전 돌입

    ... 펼쳐졌다. 무용단과 기원패의 축하무용판이 벌어졌고 다음 마당에서는 전 인류가 공감하는 평화를 실현하는 한바탕의 커다란 의사소통(Communi cation)의 장이 마련됐다. 또 한국의 기술로 만들어진 IMT2000을 이용, 관객이 직접 개막식에 참여하는 모습이 250여대의 LCD 모니터를 통해 비춰졌다. 어울림의 시간인 셋째마당에서는 사방의 객석에서 어울림천이 관객의 손에 의해 그라운드로 옮겨져 어울림의 바다를 만들고 그 위로 영원한 평화를 상징하는 문양들이 ...

    연합뉴스 | 2002.05.31 00:00

  • [2002 WORLD CUP] '경기장별 개막전 문화행사'

    ... 경기장내에서 공식문화행사를 준비한다. 서울의 개막식행사에 이어,나머지 9개 도시별로 향토색 짙은 다채로운 문화행사를 펼쳐 전세계에 한국문화와 경기장분위기를 전한다. #울산 울산의 첫 경기 개막 문화행사의 주제는 "암각화 퍼포먼스".관객과 함께하는 카운트다운으로 시작,울산의 과거와 현재를 표현하는 영상을 보여준다. 시립무용단이 환영무 "물맞이2002"로 인사하고,대형 암각화 설치퍼포먼스를 벌인다. 일시:6월1일 오후 4시50분~5시10분 경기:우루과이-덴마크(오후 ...

    한국경제 | 2002.05.30 16:29

  • 「취화선」칸 수상 이후 관객 급증

    27일 칸국제영화제에서 임권택 감독의 영화「취화선」의 감독상 수상 소식이 전해지면서 이 작품을 관람하려는 국내 관객들의 발길이 부쩍 잦아지고 있다. 30일 이 영화의 투자.배급사인 시네마서비스에 따르면 지난 10일 개봉한 「취화선」은 개봉 3주째 주말인 25~26일 서울 관객 9천명과 7천명을 각각 기록하다가 칸수상 발표 이후 평일인 28~29일 하루 관객 1만 명을 넘어서는 등 관객이 급증했다. 이에따라 시네마서비스는 31일부터 현재 서울 19개에서 ...

    연합뉴스 | 2002.05.30 00:00

  • 밀레니엄 돔, 스포츠.연예 복합단지로 변신

    ... 최고 5억5천500만파운드(미화 8억3백만달러)의 수익을 올리게될 것으로 희망하고 있다. 1999년 새해 전날 개장한 이 돔은 예상만큼의 관람객을 끌지 못해 영국정부의 엄청난 예산낭비의 사례가 됐다. 다양한 테마 전시관들과 관객에 반응을 보이는 과학장치, 라이브 쇼 등을 갖춘 돔은 예상관객 1천200만명의 절반 정도에 그치는 650만명을 모으는데 그쳤다. 돔은 얼마안가 이 시설의 성공에 노동당의 명운을 걸었던 토니 블레어 총리 정부의 골칫거리가 됐고 누적되는 ...

    연합뉴스 | 2002.05.30 00:00

  • [월드컵 전야 이모저모]--제주

    ... 풍물패가 펼치는 영감놀이 풍물패 공연, 중요문형문화재 제71호인 제주칠머리당굿 인간문화재 김윤수 심방의 '영등굿',중요 무형문화재 제27호 승무보유자인 서울대 이애주 교수와 김희숙 제주굿춤아카데미 어린이무용단의 '맞이굿'이 잇따라 펼쳐져 관객들의 시선을 끌었다. 또 공연단이 한데 어우러지는 한판 굿인 '용왕맞이 영감놀이'와 불꽃놀이가 펼쳐져 월드컵대회 개막을 축하했다. 한편 이날 저녁 제주시 한라체육관에서는 제주시립합창단과 일반합창단, 대학합창단, 직장합창단, 소년소녀합창단 ...

    연합뉴스 | 2002.05.3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