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8,59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네이버, 쇼핑·웹툰 고성장에도 인건비 부담에 수익성 '주춤'(종합2보)

    ... 줬다. 당기순이익은 3월 1일 일본 라인과 Z홀딩스의 경영통합에 따라 라인 계열의 회계적 처분 손익 등 현금의 유출입이 수반되지 않는 회계상 이익이 반영돼 15조3천145억원을 기록했다. 매출을 부문별로 보면 서치플랫폼은 신규 광고주 유입·지면 확대 및 매칭 기술 개선 등 플랫폼 고도화에 힘입어 전년동기 대비 16.8% 증가한 7천527억원을 기록했다. 특히 성과형 광고가 지속해서 확대되며 디스플레이 광고 매출은 전년동기 대비 46.4% 증가했다. 커머스 부문 매출은 ...

    한국경제 | 2021.04.29 12:09 | YONHAP

  • thumbnail
    네이버, 1분기 영업수익 1조 4991억-영업이익 2888억 기록

    ... 증가하며 사상 최대치인 4,406억 원을 기록했다. 사업 부문별 영업수익은 ▲서치플랫폼 7,527억 원 ▲커머스 3,244억 원 ▲핀테크 2,095억 원 ▲콘텐츠 1,308억 원 ▲클라우드 817억 원이다. 서치플랫폼은 신규 광고주 유입, 지면 확대 및 매칭 기술 개선 등 플랫폼 고도화에 힘입어 전년동기 대비 16.8% 증가, 전분기 대비로는 2.3% 감소한 7,527억 원을 기록했다. 특히 성과형 광고가 지속적으로 확대되며 디스플레이 매출은 전년동기 대비 ...

    게임톡 | 2021.04.29 11:54

  • thumbnail
    '5G 아이폰의 힘'…애플, 1분기 매출 54% 늘며 약 100조원

    ... 매출액이 254억4천만달러에 달했다. 페이스북은 평균 광고 판매단가가 작년 동기와 견줘 30% 상승하고, 광고 건수도 12%나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재택근무·원격수업 등으로 사람들이 더 많은 시간과 돈을 온라인에서 쓰자 광고주들도 이런 변화 추세를 따라 자원 투입을 전환한 결과라고 WSJ은 분석했다. 페이스북은 다만 주요 광고 전략이었던 표적 광고가 애플이 최근 도입한 아이폰에 대한 사생활 보호 강화 조치로 난항을 겪으면서 3·4분기에는 매출 성장이 ...

    한국경제 | 2021.04.29 09:20 | YONHAP

  • thumbnail
    '나 혼자 산다' 김광규→곽도원 등, 코로나 시대 변화+안부 묻는 뜻깊은 8주년

    ... 것은 물론 뉴스에까지 등장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이처럼 ‘나 혼자 산다’는 다양한 방식으로 변화하는 싱글 라이프의 모습들을 담아내며 시청자에게 웃음과 위로를 동시에 전하고 있다. 지난 주 방송은 광고주들의 핵심지표인 2049 시청률 상승과 함께 금요일 전체 예능 프로그램 중 1위를 지키며 금요일 밤 대표 예능 프로그램임을 입증했다. 오는 30일 방송에는 ‘어머나, 반갑습니다!’ 특집의 주인공으로 지난 해 출연해 ...

    스타엔 | 2021.04.29 09:01

  • thumbnail
    네이버, 1분기 매출 29.8%↑…인건비 부담에 영업익은 줄어 [종합]

    ... 클라우드 매출이 전년 대비 46.3% 증가한 것이 실적을 견인했다. 사업 부문별 매출은 ▲서치플랫폼 7527억원 ▲커머스 3244억원 ▲핀테크 2095억원 ▲콘텐츠 1308억원 ▲클라우드 817억원이다. 서치플랫폼은 신규 광고주가 유입되고, 지면 확대, 매칭 기술 개선 등으로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이 16.8% 증가했고 커머스는 스마트스토어 중소상공인(SME)의 성장으로 전년 대비 40.3% 증가했다. 핀테크는 외부 제휴처 확대로 결제액이 늘어나면서 매출이 ...

    한국경제 | 2021.04.29 08:26 | 강경주

  • thumbnail
    네이버, 1분기 신사업 고성장에도 인건비 부담에 수익성 '주춤'(종합)

    ... 줬다. 당기순이익은 3월 1일 일본 라인과 Z홀딩스의 경영통합에 따라 라인 계열의 회계적 처분 손익 등 현금의 유출입이 수반되지 않는 회계상 이익이 반영돼 15조3천145억원을 기록했다. 매출을 부문별로 보면 서치플랫폼은 신규 광고주 유입·지면 확대 및 매칭 기술 개선 등 플랫폼 고도화에 힘입어 전년동기 대비 16.8% 증가한 7천527억원을 기록했다. 특히 성과형 광고가 지속해서 확대되며 디스플레이 광고 매출은 전년동기 대비 46.4% 증가했다. 커머스 부문 매출은 ...

    한국경제 | 2021.04.29 08:06 | YONHAP

  • thumbnail
    페이스북 "광고 단가 30% 뛰었다…역대 최대 매출"

    ... 늘었다”고 설명했다. 페이스북은 이번 보고서에서 향후 실적에 부정적인 영향을 끼칠 만한 위험에 대해서도 적시했다. 대표적인 게 애플의 개인정보보호 규정 강화에 따른 새로운 광고 규제 가능성이다. 애플은 애플리케이션 업체와 광고주들이 이용자들로부터 명시적인 동의를 얻기 전까지는 아이폰 사용자 정보를 모으지 못하도록 했다. 페이스북 등 앱들은 그동안 아이폰 사용자들의 인터넷 사용 기록을 바탕으로 맞춤형 광고를 해 왔다. 새 광고 정책에 따라 아이폰 사용자들이 ...

    한국경제 | 2021.04.29 07:18 | 조재길

  • thumbnail
    왕빛나, 쉴 틈 없는 2021 열일 행보

    ... 만큼 자신의 진가를 다시 한 번 입증해냈다. 이렇듯 왕빛나는 작품 속에서 팔색조 매력을 보여주며 3040 세대들의 워너비로 등극했다. 세련된 스타일과 고혹적인 아우라가 깊은 인상을 남긴 것. 인기를 입증하듯 대중들은 물론 광고주들의 마음까지 사로잡은 왕빛나는 다이어트 건강기능식품, 스킨케어 브랜드, 홈케어 디바이스 등 다양한 브랜드 모델로 활동하게 됐다. 더불어 홈쇼핑 방송에도 직접 출연하는 등 남다른 진행 센스를 발휘하며 상품 매진을 이끌어내는 저력을 ...

    한국경제TV | 2021.04.28 10:20

  • thumbnail
    알파벳·MS, 1분기에도 고속 성장…팬데믹이 '연료'

    ... 스태너드-스톡턴은 "구글은 이제 등 뒤에서 부는 바람을 맞고 있다"며 "구글은 코로나19를 그냥 미끄러지듯 통과한 게 아니라 오히려 더 강해졌다"고 말했다. WSJ은 "탄탄한 실적은 경제 재개가 기업활동의 분출과 동시에 진행될 것이란 광고주들의 기대는 물론 디지털 상거래 활동의 중심에서 구글의 두드러진 입지를 반영하는 것"이라고 평가했다. MS는 게임과 클라우드 사업의 강력한 성장에 힘입어 1분기(MS 자체 기준으로는 3분기)에 작년 동기보다 19% 증가한 417억달러(약 ...

    한국경제 | 2021.04.28 10:11 | YONHAP

  • thumbnail
    애플 '사생활 보호 강화'…자체 광고사업 경쟁력 제고용?

    업계 "제3자 플랫폼 대신 애플서 광고 산 광고주는 정보 더 받아" 아이폰 제조업체 애플의 새로운 사생활 보호 강화 조치가 애플의 광고사업 경쟁력을 높여줄 것이란 지적이 제기된다고 일간 월스트리트저널(WSJ)이 2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신문은 광고업계 임원들과 애플리케이션(응용프로그램) 개발자들을 인용, 애플이 새로 도입한 사생활 보호 규제로 인해 아이폰 이용자를 겨냥하는 광고주들이 애플로부터 광고 공간을 사면 광고 성과와 관련해 더 많은 ...

    한국경제 | 2021.04.28 09:0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