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8,59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KB국민은행, 광고 '봄길'「올해의 광고상」인쇄 부문 대상 수상

    KB국민은행(은행장 허인)은 26일 ‘봄길’광고가 한국광고학회가 주최하는 「제28회 올해의 광고상」의 인쇄부문대상과, 한국광고주협회가 주최하는 「제29회 국민이 선택한 좋은 광고상」의 좋은광고상을 동시 수상했다고 밝혔다. 봄길 인쇄 광고는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자기 자리에서 묵묵히 최선을 다해 일상을 살아가는 국민을 응원하기 위해 제작된 광고다. 정호승 시인의 봄길 시편을 인용해 온 국민을‘봄길을 걸어가는...

    한국경제 | 2021.03.29 09:31 | WISEPRESS

  • '조선구마사' 폐지에…SBS·YG엔터 시총 700억 증발

    ... 중국식 소품 및 의상을 사용한 점과 역사적 인물에 대한 왜곡된 묘사로 비판을 받았다.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조선구마사 방영 중지에 관한 글이 올라왔다. 협찬, 제작 지원, 광고를 편성한 기업에 대한 불매운동 움직임까지 보이자 광고주들은 줄줄이 제작 지원을 철회했다. 결국 방송 2회 만에 조선구마사는 간판을 내렸다. 이미 80%가량 촬영을 마친 상태여서 320억원에 이르는 제작비의 상당 부분은 손실이 불가피하다. 다만 이번 논란이 콘텐츠업계 전체에 장기적인 ...

    한국경제 | 2021.03.28 17:28 | 고재연

  • thumbnail
    역사 왜곡과 중국풍 설정 논란, 드라마 시장을 집어삼키다

    ... 울렸다. 한결 높아진 시청자 눈높이와 민감해진 감수성, 그리고 변화무쌍한 동북아 외교 관계 속에서 특히 시대극 제작은 제작사와 방송사의 철저한 자기 검열 없이는 불가능해졌다. 특히 온라인을 기반으로 한층 강해진 시청자 파워가 광고주의 제작 지원 철회까지 불러올 수 있다는 것이 이번 사태로 확인됐기 때문이다. '조선구마사'의 경우 방송 후에야 논란이 불거졌지만 되짚어보면 이미 잠재적인 위험이 있었다. 크리처 장르로 제작하면서 조선 태종기라는 실제 역사를 ...

    한국경제 | 2021.03.28 11:28 | YONHAP

  • thumbnail
    YG·SBS 시총 700억 날아갔다…'조선구마사' 사태 일파만파

    ... 1회가 방영된 22일 종가 기준 시총인 1조3014억원보다 716억원 쪼그라든 것이다. 해당 기간 YG엔터테인먼트는 5.63%, SBS는 5.24% 내렸다. 조선구마사는 1회가 방영된 이후 역사 왜곡과 친중국 논란이 확산했다. 이에 광고주들과 지방자치단체 등은 제작 지원을 철회했고, 결국 지난 26일 SBS와 YG스튜디오플렉스 등은 조선구마사 제작과 방송을 전면 폐지했다. 80%가량 촬영을 마친 것으로 알려진 조선구마사가 폐지되면서 320억원에 달하는 제작비의 ...

    한국경제 | 2021.03.28 08:44 | 이송렬

  • thumbnail
    지뢰밭 된 중국 리스크…`조선구마사` 관련주 시총 716억↓

    ... SBS는 5.24% 각각 하락했으며, YG엔터테인먼트 자회사인 YG PLUS도 2.64% 내리면서 시총이 101억원 줄었다. 앞서 조선구마사 1회가 방영된 이후 역사 왜곡 및 친중국 논란이 온라인을 중심으로 거세게 일었다. 이에 광고주들과 지방자치단체 등은 제작 지원을 줄줄이 철회했고 거센 반대 운동이 온라인을 중심으로 전개됐다. 결국 지난 26일 SBS와 YG스튜디오플렉스 등은 조선구마사 제작과 방송을 전면 폐지했다. 다만 이미 80%가량 촬영을 마친 상황인만큼 ...

    한국경제TV | 2021.03.28 07:57

  • thumbnail
    조선구마사 관련주 시총 700억 이상↓…'중국 리스크' 확산

    ... 반면 같은 기간 엔터테인먼트 대장주인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5.22%, JYP엔터테인먼트는 0.85% 각각 올랐다. 앞서 조선구마사 1회가 방영된 이후 역사 왜곡 및 친중국 논란이 온라인을 중심으로 거세게 일었다. 이에 놀란 광고주들과 지방자치단체 등이 제작 지원을 줄줄이 철회하자 결국 지난 26일 SBS와 YG스튜디오플렉스 등은 조선구마사 제작과 방송을 전면 폐지했다. 이미 80%가량 촬영을 마친 조선구마사가 폐지됨에 따라 320억원에 이르는 제작비의 상당 ...

    한국경제 | 2021.03.28 07:00 | YONHAP

  • thumbnail
    "우리 애 모델 시켜줘요"…광고계도 흔드는 비주류의 반란 [연계소문]

    ... 수준에서 끝나지 않는다. 실제 팬들의 쏟아지는 요구가 모델 발탁으로 이어지는 사례가 속속 등장하면서 '내 아티스트 광고모델 시키기'는 이제 하나의 팬덤 문화로 자리 잡는 모양새다. 이러한 현상은 스타와 팬, 광고주 모두를 만족시킨다는 점에서 특히 주목받고 있다. 유통 광고주에게는 이미 두텁게 형성된 팬덤이 소비자로 연결된다는 점이 가장 큰 매력으로 다가온다. 탄탄한 결속력을 기반으로 하는 팬덤의 성격상 '내 스타'를 모델로 ...

    연예 | 2021.03.28 05:18 | 김수영

  • thumbnail
    "구독(購讀) 경제라고요? 아니죠, 구용(購用) 경제입니다!"

    ... 언론사에서는 모바일(인터넷)을 통한 콘텐츠 소비에 익숙한 젊은 세대들이 선호할만한 재미있는 콘텐츠를 발굴하고 유통하는데 집중해야 한다. 나아가 전통 미디어의 플랫폼에서 놓치고 있는 틈새시장을 찾아 적극적으로 공략할 필요가 있다. 광고주 입장에서는 다중채널 네트워크가 무척 반가운 손님일 수밖에 없다. 성별, 연령별, 관심 분야별, 온라인 사용 패턴에 따라 꼭 필요한 대상에게만 광고하는 타깃 마케팅을 할 수 있기 때문이다. 광고주는 버선발로 뛰어나가 맞이하고 싶을 ...

    한국경제 | 2021.03.27 15:48 | 장경영

  • thumbnail
    [연예 마켓+] '조선구마사' 다음은 JTBC·CJ ENM? "中 묻은 콘텐츠 안 본다"

    ... 통해 노출되는 제작 지원, 협찬, 광고에 참여한 기업들에 대한 '불매 운동'이 주요했다는 평이다. "욕을 먹어도 화제성만 있으면 된다", "시청률만 잘 나오면 된다"고 생각했던 광고주와 제작사, 방송사 관계자들에게 "대중적인 반감이 수익에 직격탄을 줄 수 있다"고 알린 계기가 된 것. '조선구마사'는 조선 태종과 충녕이 악귀에 대항에 펼치는 혈투를 그린 드라마로 알려졌다. 하지만 ...

    연예 | 2021.03.27 05:06 | 김소연

  • thumbnail
    '역사 왜곡 논란' 조선구마사…결국 폐지 수순 밟는다

    ... 월병, 피단 등 중국 전통음식을 내어 큰 논란이 일었다. 태종, 양녕대군, 충녕대군에 대한 묘사도 실제 역사와 달라 문제가 됐다. 이에 대해 중국의 '문화 동북공정' 빌미를 제공했다는 비판이 거세게 일었다. 논란이 커지자 제작사와 SBS는 사과문을 내고, 방송 재정비를 약속했다. 하지만 비판이 이어지고, 광고주와 지방자치단체 등도 잇달아 지원을 취소하며 제작을 이어가지 못하게 됐다. 김희경 기자 hkkim@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3.26 18:53 | 김희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