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8,59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SBS, 중국향·역사 왜곡 논란 '조선구마사' 폐지…"손실 감수"

    ... 모두 수정하고 한 주 결방을 통해 오해의 소지가 없도록 작품을 완전히 재정비해 방송하겠다고 사과문을 냈다. 그러나 최근 중국의 '문화 동북공정'이 국내 자본에 유입되면서 시청자들의 반중 정서는 사그라들지 않았고 광고주들과 지방자치단체 등도 제작 지원을 연이어 철회하자 드라마 제작을 이어나갈 수 없게 됐다. 한편, 작품 폐지로 인한 손실에 대한 책임 공방이 법정 싸움으로 이어질 수 있지 않겠느냐는 전망에 대해 드라마 측은 "제작사, 방송사 ...

    키즈맘 | 2021.03.26 13:28 | 김주미

  • thumbnail
    블로그관리대행사 더제이엠그룹, 3월 31일까지 블로그 포스팅 할인 이벤트 진행

    ... 원에 포스팅 20개를 진행해주고 있으며, 모든 콘텐츠는 전문 디자이너가 직접 제작해주고 있다고 관계자는 전했다. 더제이엠그룹 관계자는 “최근 블로그 관리 및 디자인에 대한 수요가 늘어나면서 이와 같은 할인이벤트를 통해 광고주분들의 부담을 덜어드리고자 한다. 또한, 이번 이벤트로 3개월치를 결제하면 무료로 홈페이지형 블로그 스킨을 제작해드리고 있다. 이벤트 종료 시점인 3월 31일 이후 정상가격으로 변동되니 3월 이벤트에 많은 참여 바란다”고 설명했다. ...

    한국경제 | 2021.03.26 12:54 | 권유화

  • thumbnail
    중국향·역사왜곡 '조선구마사' 폐지…SBS "무거운 책임"(종합2보)

    ... 사과문을 내며 관련 장면을 모두 수정하고 한 주 결방을 통해 오해의 소지가 없도록 작품을 완전히 재정비해 방송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나 최근 중국의 '문화 동북공정'이 거세진 가운데 국내 시청자들의 반중 정서에 기름을 부은 격이 됐고, 광고주들과 지방자치단체 등도 제작 지원을 줄줄이 철회하자 제작을 이어가기가 어렵게 됐다. 한편, 작품 폐지로 인한 손실에 대한 책임 공방이 자칫 법정 싸움으로 번질 수 있지 않겠느냐는 전망도 나오지만 드라마 측은 이에 대해서는 "제작사, ...

    한국경제 | 2021.03.26 12:04 | YONHAP

  • thumbnail
    '조선구마사' 제작사 "제작 중단, 해외 스트리밍 모두 내릴 것" [전문]

    ... 노출, 최근 동북공정으로 커지는 반중 정서에 불을 지폈다. 결국 첫 방송이 끝나자마자 청와대 국민청원에 방송 중지 요청글이 게재됐고, 지난해 조건부 재승인을 받았던 SBS의 지상파 허가까지 철회해야 한다는 청원까지 등장했다. 광고주와 제작지원을 한 곳을 중심으로 불매 움직임까지 번졌고, 제작사를 제외한 모든 광고주가 '손절'에 나섰다. 결국 최초로 광고없는 드라마가 방송될 상황이었다. 결국 SBS도 방영 취소를 결정했고, 공동 제작에 참여했던 롯데컬처웍스도 ...

    텐아시아 | 2021.03.26 12:03 | 김소연

  • thumbnail
    '조선구마사' 폐지 사태에 제작사들 중국자본 경계령

    ... 시작했다. 앞서 tvN '여신강림'이나 '빈센조'에서 중국 제품을 PPL(간접광고) 했던 것이 '조선구마사' 폐지에도 영향을 줬다는 해석이 적지 않기 때문이다. 업계에 따르면 사실 중국 광고주가 2018~2020년 PPL한 브랜드는 연 1~2개에 그치고, 전체 글로벌 브랜드 내 비중은 높지 않으며 금액적으로도 비율이 낮은 편이다. 또 중국 자본이나 PPL이 없어도 국내 드라마 수출은 꾸준히 이뤄지고 있다는 게 업계 설명이다 ...

    한국경제 | 2021.03.26 11:21 | YONHAP

  • thumbnail
    중국향 논란 '조선구마사' 폐지…SBS "무거운 책임감"(종합)

    ... 사과문을 내며 관련 장면을 모두 수정하고 한 주 결방을 통해 오해의 소지가 없도록 작품을 완전히 재정비해 방송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나 최근 중국의 '문화 동북공정'이 거세진 가운데 국내 시청자들의 반중 정서에 기름을 부은 격이 됐고, 광고주들과 지방자치단체 등도 제작 지원을 줄줄이 철회하자 제작을 이어가기가 어렵게 됐다. 한편, 작품 폐지로 인한 손실에 대한 책임 공방이 자칫 법정 싸움으로 번질 수 있지 않겠느냐는 전망도 나오지만 드라마 측은 이에 대해서는 "제작사, ...

    한국경제 | 2021.03.26 11:12 | YONHAP

  • thumbnail
    폐지 사태 맞은 '조선구마사', 논란 부른 이유는

    ... 태종(감우성 분)과 양녕대군(박성훈), 충녕대군에 대한 묘사도 실제 역사를 제대로 고증하지 못했다는 문제 제기가 이어졌다. 계속되는 논란에 SBS와 제작사 측은 지난 24일 "예민한 시기에 오해를 불러일으키고 시청에 불편함을 끼쳐 다시 한번 사과드린다"면서 한 주 결방 후 재정비해 돌아오겠다고 했으나 광고주들이 제작 지원을 전면 철회하면서 촬영을 지속할 수 없게 됐다. 결국 SBS는 작품 폐지를 선택했다. 방송 닷새만의 결정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3.26 11:08 | YONHAP

  • thumbnail
    “반박 불가 대세 of 대세 행보” 송강, 드라마→광고계까지 접수 완료

    ... 맡으며 놀라운 잠재력을 보여준 송강은 국내외 시청자들을 모두 사로잡으며 차세대 글로벌 스타로서의 가능성을 입증했다. 특히 작품에서 보여지는 배우로서의 깊은 매력뿐 아니라 얼굴과 피지컬이 완벽한 조화를 이루는 그의 독보적인 비주얼은 광고주들의 관심까지 한 몸에 받으며 새로운 광고계 블루칩으로 떠오르고 있는 상황. 더불어 공백기 없이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좋아하면 울리는' 시즌 2와 tvN '나빌레라' 주연을 연속으로 꿰찬데 이어 다가오는 6월 방송 예정인 JTBC ...

    한국경제TV | 2021.03.26 10:50

  • thumbnail
    "초장에 뿌리 뽑자" 드라마도 폐지해버린 반중 정서

    ... 따른 피해를 누가 책임질 것인가 하는 공방도 남았다. '조선구마사'에는 320억원이라는 막대한 제작비가 들었다. SBS는 방영권료 대부분을 선지급했고, 제작사는 80% 촬영을 마쳤다. 그러나 '조선구마사'는 논란 직후 모든 광고주와 지방자치단체가 제작 지원을 철회하면서 애초에 재정비가 불가능했다. 정 평론가는 "방송 유지에 따른 손실이 이미 투입된 비용보다도 많을 수 있다는 계산이 있었을 것"이라고 봤다. 김 평론가도 "일주일 쉬어서 재정비할 수 있는 ...

    한국경제 | 2021.03.26 10:14 | YONHAP

  • thumbnail
    역사왜곡 논란에 계속된 손절…`조선구마사` 결국 폐지

    ... 제작사와 SBS는 사과문을 내며 관련 장면을 모두 수정하고 한 주 결방을 통해 오해의 소지가 없도록 작품을 완전히 재정비해 방송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나 최근 중국의 `문화 동북공정`이 거세진 가운데 국내 시청자들의 반중 정서에 기름을 부은 격이 됐고, 광고주들과 지방자치단체 등도 제작 지원을 줄줄이 철회하자 제작을 이어가기가 어렵게 됐다. (사진=SBS)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경제TV | 2021.03.26 09: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