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481-5490 / 5,80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교육] (이사람) 송수경 <교보문고 소설판매조장>

    "지금은 바빠서 자주 안오시지만 이종찬 안기부장은 한달에 한번씩 들러 정치 경제 사회관련서적을 주로 구입하셨죠. 법정스님은 지금도 매달 두번씩 찾아와 명상서적이나 인문서적 위주로 20여권씩 사가세요" 교보문고 소설판매조장 송수경(32)씨. 12년째 책판매만 담당하다보니 단골고객 50여명의 취향을 꿰뚫고 있다. 그녀가 하루에 상대하는 고객만 대략 5백여명. 판매하는 책은 2백여권에 이른다. 그러다보니 자신도 모르게 첫눈에 책을 살 고객인지, ...

    한국경제 | 1998.04.16 00:00

  • [문화단신] 교보문고, '중고생 환경글짓기대회' 작품 공모

    교보문고(사장 류건)는 "제1회 중.고등학교 환경글짓기대회" 출품작을 6월30일까지 공모한다. 내용은 환경의 소중함을 일깨우는 생활문이나 산문이다. 2백자 원고지 15장 분량으로 입상자 발표 8월6일. "제2회 전국 주부 글짓기대회"도 개최한다. IMF이후 알뜰지혜로 경제위기를 극복한 사례를 15장 내외로 6월15일까지 보내면 된다. 문의 397-3432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4월 16일자 ).

    한국경제 | 1998.04.15 00:00

  • 교보/대산재단, 출판지원 양서기금 3억원 5월 방출

    교보문고(사장 류건)와 대산문화재단(이사장 신창재)은 책도매상 연쇄부도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출판사들을 돕기 위해 양서발간기금 3억원을 조성, 5월부터 지원키로 했다. 지원 대상은 출판예정인 문학 인문.예술 학술.교양 전문분야 단행본. 한달에 3~5종을 선정해 1종당 5백만~7백만원을 지원한다. 매월 20일까지 접수된 출판기획서와 원고를 검토한 뒤 15일이내에 지원대상을 확정, 10일 안에 자금을 전달한다. 교보문고는 이밖에 출판사들의 ...

    한국경제 | 1998.04.09 00:00

  • [출판가] 30대 직장남성 타깃 생존전략서적 기획 늘어

    ... 은행나무 대표는 "조기퇴직자를 위한 귀농안내서의 성공에 이어 직장인들의 생존전략을 담은 책을 기획중"이라고 밝혔다. 박광성 생각의나무 대표도 "경영학과 심리학을 접목한 경쟁력강화 시리즈를 본격 출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같은 흐름은 서점에서도 확인된다. 교보문고의 송수경씨는 "지난해 하반기부터 늘어난 30대 남성독자들의 발길이 최근들어 더욱 잦아지고 있다"고 매장 분위기를 전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4월 9일자 ).

    한국경제 | 1998.04.08 00:00

  • [출판가] 유명작가 10명, '문학동네 살리기' 사인회 가져

    .유명작가 10명이 4일 오후3시 교보문고에서 "문학동네 살리기" 합동 사인회를 갖는다. 문학동네(대표 강태형)에서 작품집을 냈던 한승원 이제하 신경숙 은희경 전경린 윤애순 김영하 조경란 전혜성씨가 도매상부도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 출판사를 돕기 위해 마련한 행사다. 문의 765-6510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4월 2일자 ).

    한국경제 | 1998.04.01 00:00

  • [보험이야기] 책 길라잡이

    "요즘 가장 많이 읽히는 책은 무엇일까?" 홍수처럼 쏟아지는 책더미속에서 독자들은 여간 혼란스럽지 않다. 교보생명이 1993년 "책의 해"를 맞아 자회사인 교보문고와 함께 민간기업 으로는 최초로 "1천만명 독서인구저변확대운동"을 ... 지금까지 1천2백만부이상이 독자들에게 무료로 제공돼 온 "지구촌 책정보"는 월평균 1만여명이 이용하고 있는 "이동문고"와 더불어 독서인구 저변확대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3월 30일자 ).

    한국경제 | 1998.03.30 00:00

  • [교보문고 '출판업계 살리기'] 통합유통기구에 자금 지원

    교보문고가 "출판업계 살리기"에 본격적으로 나섰다. 교보문고는 13일 출판계 회생을 위해 새로 출범하는 통합유통기구에 자금을 지원하고 담보여력을 갖춘 출판사의 어음을 모기업인 교보생명에서 할인받을수 있도록 알선하겠다고 밝혔다. 교보는 또 IMF사태 이후 극도로 위축된 학술출판 부문을 되살리기 위해 저작물이 완성되기 전에 책값을 미리 지불하는 "선지원 후입고" 제도를 도입, 출판계의 자금난을 덜어주기로 했다. 교보의 이같은 지원방침은 최근까지 ...

    한국경제 | 1998.03.13 00:00

  • [교보문고 '출판업계 살리기'] (인터뷰) 류건 <사장>

    ... 이대로 가다가는 공멸할지도 모른다는 생각에서 출판사와 서점이 더불어 사는 방법을 찾아보기로 했죠" 류건(58) 교보문고사장은 "책이 살아야 나라가 산다"며 "정부지원만 기다리고 있는 출판계의 현실이 안타까워 생산과 유통, 소비를 연결하는 ... 미리 높은 가격을 붙여 출고하게 되면 독자들도 손해를 보게 되지요" 그는 21세기 문화의 시대를 앞두고 전국 교보지점망을 "문화예술 저장고"로 활용하는 방안도 검토중이라고 덧붙였다. (한국경제신문 1998년 3월 14일자...

    한국경제 | 1998.03.13 00:00

  • [출판 연쇄도산 공포] 서적 유통 긴급제언..박맹호 <민음사>

    ... 원활하게 이뤄질수 있도록 도서유통체계를 당장 혁신해야 한다"며 "전국 주요도시에 체인점을 준비해놓고도 문을 열지 못하고 있는 교보문고 지점망을 활용하는 것이 가장 효과적인 대안"이라고 말했다. "장기적인 대책이 나와야 하겠지만 지금은 "산소마스크"가 필요한 비상사태입니다. 책은 "생물"입니다. 혈관이 막힌채 시간을 끌면 생명이 위독해요. 교보지점이 비어있다니까 이를 이용해서라도 독자들에게 책을 제대로 공급해야 합니다" (한국경제신문 1998년 3월...

    한국경제 | 1998.03.02 00:00

  • [보험이야기] 무료 이동문고

    얼어붙은 경제속에 덩달아 사람들의 마음도 꽁꽁 얼어붙는다. 새대통령 취임고 함께 어디서든 따뜻한 기운이 전해져 조금이라도 여유를 찾을 수 있으면 좋겠다. 교보생명은 경제난국을 맞아 힘들어 하고 있는 이웃들에게 가계의 지출도 줄이고,더불어 작은 마음의 여유를 가질 수 있도록 따뜻한 "무료이동 도서관"을 운영하고 있다. "이동도서관"은 일산, 분당, 평촌 등 신도시와 광주, 부산, 대구 등 전국 주요도시에서 3년째 운영하고 있으며 하루 이용자가 ...

    한국경제 | 1998.02.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