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312,34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위클리 스마트] '공정한 편집자'라더니 이젠 퇴출 대상…예견된 뉴스 AI의 몰락

    ... 공정성 강화를 목표로 AI를 도입했지만, 포털 뉴스에 대한 불신이 사그라지기는 커 녕 더욱 커진 상황을 반영하는 대목이다. AI 뉴스 추천 시스템의 한계에 대해선 이미 많은 경고가 있었다. 도미니크 디프란초 미국 리하이대 교수는 2017년 논문에서 영국 브렉시트(Brexit·영국의 EU 탈퇴)와 미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당선을 복기하며 소셜미디어(SNS) 등이 제공하는 개인화된 뉴스 소비가 여론의 양극화를 불러일으켜 가짜뉴스의 확산을 부추긴다고 진단한 ...

    한국경제 | 2021.06.19 10:00 | YONHAP

  • thumbnail
    지능정보시대 경남 미래교육 국제콘퍼런스 7월 1일 개막

    ... 만들어가는 경남 미래교육'이다. 도교육청은 4차 산업혁명 도래에 따른 사회 변화에 대응한 미래교육 혁신 요구가 커지는 상황에서 미래교육 환경 기반을 구축하기 위해 국제콘퍼런스를 준비했다고 설명했다. 기조 강연자로는 정재승 카이스트 교수, 최재붕 성균관대학교 교수, 호주교육연구위원회의 앤서니 맥케이 등 국내외 석학이 나선다. 이들은 미래교육의 비전과 미래교육이 나아가야 할 방향 등에 대해 강연할 예정이다. 콘퍼런스에서는 미래교육을 소재로 한 로봇 오디션, 홀로그램 ...

    한국경제 | 2021.06.19 09:01 | YONHAP

  • thumbnail
    세계한국어교육자協, 25일 온라인 한국역사 포럼 개최

    세계한국어교육자협회(회장 심용휴)는 26일 '제6회 세계 한국어 교육과 한국 역사 포럼'을 온라인으로 개최한다고 19일 밝혔다. 포럼에서는 한국학 권위자인 마크 피터슨 미국 브리검영대 명예교수가 '한국 역사의 잘못된 것들 : 민족주의, 식민사관, 그리고 새롭게 못 보는 일'을 주제로 발표한다. 하버드대 석·박사 출신인 그는 램지어 로스쿨 교수가 일본군 위안부를 '매춘부'라고 왜곡하는 논문을 발표하자 "피해자들이 어떻게 강제로 또는 속아서 위안부가 ...

    한국경제 | 2021.06.19 08:20 | YONHAP

  • thumbnail
    정용진 먹었다는 회 한 점 1만원 '붉바리' 대량 생산 눈앞

    제주대 이영돈 교수팀 완전 양식 성공 후 영어조합서 1.5㎏ 상품 출하 中·동남아서 인기…기후변화 대응·소득 증대 양식품종 기대 'Good bye 붉은 #무늬바리 sorry and thank you' 지난 4일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린 이 같은 게시글이 화제가 됐다. 현재는 삭제됐지만, 당시 이 게시글에 함께 올라온 사진은 다소 생소한 '붉바리' ...

    한국경제 | 2021.06.19 08:01 | YONHAP

  • thumbnail
    [신간] 낡아가며 새로워지는 것들에 대하여

    ... 교양서다. 36개 흥미로운 토픽을 중심으로 한반도에 불교가 전래된 삼국시대부터 현재까지를 두루 살펴본다. 불교를 알지 못하더라도 우리 역사와 문화에서 상당한 지분을 차지하는 불교의 본래 면목을 만날 수 있도록 돕는다. 동국대 불교학술원 교수로 있는 저자는 조선시대 불교사로 박사학위를 받았고, 조선을 중심으로 근대기까지 한국 불교사를 연구하고 있다. 한국사를 바라보는 저자 나름의 시각은 또 다른 저서 '토픽 한국사 12'에 나타나 있다. 여문책. 360쪽. 2만 원. ...

    한국경제 | 2021.06.19 08:00 | YONHAP

  • thumbnail
    잔여백신 접종 경쟁 심해지자…'지인 찬스' 논란 격화

    ... "아는 간호사 연락을 받고 찾아왔다"며 잔여백신을 접종받는 남성을 목격했다. A씨는 관할 보건소에 이를 알렸으나 "이해해달라"는 취지의 답변을 받았다고 씁쓸해했다. 정재훈 가천의대 예방의학과 교수는 "지인 접종 등 문제로 온라인 예약 일원화를 추진했지만, 여전히 해결 방법이 뚜렷하지 않다"며 "정부가 행정 부담을 일선 의료기관에 맡겨놓은 상태여서 당국이 문제를 감지하기 어렵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1.06.19 08:00 | YONHAP

  • thumbnail
    "고속도로 한복판서 시동 꺼져"…불안한 BMW 차주들

    ... 책임이 없다고 주장하는 경우도 많은 것으로 전해졌다. 전문가들은 원인이 무엇이든 운행 중 `시동 꺼짐` 현상은 명백한 리콜 대상이라며 정부가 소비자 중심으로 적극적인 조처를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필수 대림대 자동차학과 교수는 "고압 펌프는 초고압으로 연료를 분사해 출력을 높이는 신기술이다 보니 연료의 청정도가 중요하고, 쇳가루가 들어가면 문제가 생긴다"고 말했다. BMW코리아 관계자는 "시동 꺼짐 현상과 관련해서는 지난해부터 국토부가 조사하고 있다"며 ...

    한국경제TV | 2021.06.19 07:14

  • thumbnail
    "고속도로 한복판서 시동 꺼져" BMW 차주들 '불안'

    ... 책임이 없다고 주장하는 경우도 많은 것으로 전해졌다. 전문가들은 원인이 무엇이든 운행 중 '시동 꺼짐' 현상은 명백한 리콜 대상이라며 정부가 소비자 중심으로 적극적인 조처를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필수 대림대 자동차학과 교수는 "고압 펌프는 초고압으로 연료를 분사해 출력을 높이는 신기술이다 보니 연료의 청정도가 중요하고, 쇳가루가 들어가면 문제가 생긴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애초에 쇳가루가 안 들어가게 제작해야지 '시동이 꺼질 수도 있다'는 식의 태도는 ...

    한국경제 | 2021.06.19 07:00 | YONHAP

  • thumbnail
    에이즈 발견 40주년 성소수자 인권의 달…"치료하면 전파 안돼"

    ... 수 있을 정도로 발달했지만, 질병에 대한 잘못된 정보로 인한 사회적 낙인과 과도한 공포는 여전하다. ◇ "HIV 감염자, 치료받으면 전파 가능성 제로"…하루 한 알만으로도 효과 내는 치료약 상용화 김태형 순천향대병원 감염내과 교수는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에이즈를 유발하는 HIV(인체면역결핍바이러스)에 걸린 사람 중에서도 약물치료를 잘 받고 콘돔을 잘 활용하는 환자들은 바이러스 전파 가능성이 '제로'"라고 말했다. 에이즈는 HIV와 다르다. HIV는 에이즈를 ...

    한국경제 | 2021.06.19 07:00 | YONHAP

  • thumbnail
    [SNS세상] 여성 청소년이 '청소녀'?…성차별적 신조어 논란

    ... 여성만 별도로 성별을 드러내는 언어 사용 습관을 바로잡아야 한다고 주문했다. 성중립적인 표현을 사용하되 특정 성을 지칭해야 한다면 표현 앞에 각각 남성, 여성을 붙여서 사용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당부다. 신지영 고려대 국어국문학과 교수는 "남성이 특정 단어를 대표하고 여성은 '여'라는 글자를 추가한 검사·여검사, 교수·여교수 등 표현이 모두 성차별적 언어 사용"이라며 "청소년이라는 기본 명사에 대응하는 형태의 '청소녀'라는 용어를 별도 사용하는 것도 성차별이 될 ...

    한국경제 | 2021.06.19 06: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