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1-160 / 20,7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2학기 전면등교인데 과밀학급 해소·고3 외 백신접종 어쩌나

    ... 30명 이상의 과밀학급이 있는 학교는 총 1천374개교로, 전체 학교(1만1천942개교)의 11.5%에 해당한다. 학생들이 마스크를 벗을 수밖에 없는 급식 시간에는 전파 위험이 더 커질 수밖에 없다. 교육부가 학생·학부모·교원 165만217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 학교 방역 강화 방안(복수응답 가능)으로 45.4%가 '학교 방역지침 보완', 41.9%가 '급식 운영방안 개선'이라고 답했다. 교육부와 교육단체 간담회에서도 급식 운영과정 상 취약요소 ...

    한국경제 | 2021.06.20 16:40 | YONHAP

  • thumbnail
    2학기엔 거리두기 2단계까지 전면등교…사실상 매일 학교 갈 듯

    ... 조립·설치하는 임대형 이동식 학교 건물(모듈러 교사) 배치도 검토한다. 과밀학급 해소를 위한 구체적인 방안은 7월에 추가로 발표하기로 했다. 교육부 관계자는 "(과밀학급 분반을 위해) 2학기 때 기간제 교원을 확보하고, 중장기 교원 수급에도 이를 반영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교육부는 과대·과밀학급을 위해 탄력적 학사 운영 사례집을 보급해 학교에 전문 상담(컨설팅)도 진행한다. 과대·과밀학급에서는 학년 ...

    한국경제 | 2021.06.20 16:40 | YONHAP

  • thumbnail
    내년 인천교육감 선거 앞두고 보수진영 단일화 시동

    ... 올바른교육사랑실천운동본부는 18일 오후 인천시 남동구 만수감리교회에서 보수 성향 예비후보 4명과 간담회를 열었다고 19일 밝혔다. 간담회에는 고승의 덕신장학재단 이사장, 권진수 교육포럼 체덕지 상임대표, 박승란 숭의초 교장, 이대형 인천시교원단체총연합회 회장이 예비후보로 참석했다. 이들은 이달까지 단일화 규정 초안을 만들고 10월께 간담회와 논의를 거쳐 구체적인 단일화 후보 선출 방식을 내놓기로 했다. 이후 회원 모집과 여론조사 기관 선정을 마친 뒤 내년 1월 14일 ...

    한국경제 | 2021.06.19 09:52 | YONHAP

  • thumbnail
    학부모 77% "전면등교 찬성"…고교생은 절반 넘게 "반대"

    정부가 2학기 전면 등교를 추진하는 가운데 학부모 10명 중 8명은 이에 찬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학생과 교원들은 절반 정도만 찬성한다고 답해 시각 차이가 컸다. 교육부는 17일 전국 학부모·학생·교사 165만217명을 대상으로 한 2학기 등교 확대 관련 온라인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전체 응답자의 65.7%가 등교 확대에 긍정적(매우 긍정·긍정)이라고 답했다. ‘보통’ 응답까지 ...

    한국경제 | 2021.06.17 18:34 | 최만수

  • thumbnail
    교사·학부모·학생 66% "2학기 등교 확대 추진 긍정적"

    ... 구성원 66%가 교육부의 2학기 등교 확대 추진을 긍정적으로 본다고 답했다. 특히 이 비율은 학부모에서 80%에 육박했다. 교육부가 17일 공개한 '2학기 등교 확대 관련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지난 3일부터 9일까지 전국 교원, 학생, 학부모 총 165만217명을 대상으로 온라인 설문 조사한 결과 2학기 등교 확대 추진을 긍정적으로 본다는 응답은 65.7%에 달했다. '매우 긍정적'은 39.8%, '긍정적'은 25.9%로 각각 집계됐다. '보통'은 ...

    한국경제 | 2021.06.17 12:00 | YONHAP

  • thumbnail
    카페 갈 돈으로 얼음정수기 사는 2030

    ... 판매량은 지난 달보다 26% 증가했다. 얼음정수기는 버튼만 누르면 얼음을 쏟아내는 기능성 정수기다. 빠르면 20분 만에 100개가 넘는 각얼음을 생성해낸다. 20년 가까이 국내에서 판매됐지만 시장에서 크게 주목받은 적은 없다. 교원 웰스는 2012년 얼음정수기를 출시했다가 1년도 안돼 판매를 중단하기도 했다. 얼음정수기가 갑자기 올여름 히트상품이 된 배경에는 2030세대 사이에서 바람이 분 홈카페 문화가 있다. ‘얼죽아(얼어 죽어도 아메리카노)’라는 ...

    한국경제 | 2021.06.16 17:08 | 윤희은

  • thumbnail
    "2028년 대입 개편 대안으로 IB교육프로그램 검토해야"

    ... 지난 14일 오후 비대면으로 연 월례기획조정회의에서 '유럽의 교육과정과 IB 교육 프로그램 평가의 실제'를 주제로 토론을 진행했다. 회의에는 이석문 교육감과 실·국·과장, 교육장, 직속 기관장 등을 비롯해 직원들과 고등학교 교원들이 실시간으로 참석했다. 한국어 IB 학교로 선정돼 내년부터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가는 표선고 임영구 교장은 이 자리에서 "2028년 대입 개편의 대안 모델로 IB 교육 프로그램을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임 교장은 "2024년에 ...

    한국경제 | 2021.06.16 11:25 | YONHAP

  • thumbnail
    차기 부산교대 총장 임용 1순위 후보 박수자 교수 선출

    ... 교수는 공간혁신과 교육혁신으로 지속가능한 교육생태계 구축, 온라인 교육시스템 혁신, 공유와 협력을 통한 지역 동반성장 상생 거버넌스 구축 등을 공약했다. 박 교수는 부산교대 교무처장, 교육연구원장 등을 역임했고 현재 교육부 초등교원 양성대학교 발전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후보 4명이 출마한 이번 선거에서 교수(76%), 직원·조교(15%), 학부·대학원생(9%) 비율로 가중치를 부여해 2천563명이 유권자로 참여했다. 부산교대는 후보 연구 윤리 검증을 ...

    한국경제 | 2021.06.16 09:48 | YONHAP

  • thumbnail
    [취재수첩] 성범죄 교사 담임 배제가 징계?

    “담임 선생님이 아니어도 학교에서 마주치게 될 텐데…제가 조심해야 할까요?” “성범죄로 징계를 받은 교원이 최대 10년간 담임을 맡지 못하게 됐다”는 소식을 15일 접한 한 여학생의 반응이다. 10년간 담임을 못 맡는다는데, 왜 이렇게 얘기했을까. 답은 간단하다. 담임만 맡지 못할 뿐 학교 교무실에서 업무를 보고, 심지어 수업도 할 수 있기 때문이다. 성범죄자가 계속 학내에서 활보할 수 있게 ...

    한국경제 | 2021.06.15 17:20 | 김남영

  • thumbnail
    한양사이버대, 39개 학과 1만7885명 재학…학생·교원수 국내 1위

    한양사이버대는 국내 사이버대 중 최대 규모를 자랑한다. 현재 11개 학부 39개 학과(전공)에 1만7885명의 학생이 재학 중이다. 한양사이버대는 학생 수뿐만 아니라 전임교원 수도 전국 사이버대 중 1위다. 전임교원의 강의 담당 비율도 가장 높다. 대학 관계자는 “정보기술(IT) 접목으로 강의 환경을 고도화하는 데 집중했다”며 “학생 중심의 탄탄한 교육이 뒷받침하기 때문에 많은 학생이 한양사이버대를 찾고 있다”고 ...

    한국경제 | 2021.06.15 15:21 | 최한종